항공 컬럼

한때 선진 항공사였던 파키스탄항공의 쇄락과 입석 승객

쥬드 | 조회 수 784 | 2017.02.28. 17:55 2017.03.01 Edited
  • 60-80년대 아시아 선진항공사 파키스탄항공

  • 업계 흐름에 뒤쳐지면서 경영 부진, 민영화 난항

파키스탄항공(PIA, Pakistan International Airlines)은 한때 세계에서 비교적 선진적인 항공사 중 하나였다.

1946년 오리엔트항공(Orient Airways)라는 이름으로 탄생해 1955년 국영화된 파키스탄 항공은 그해 런던과 로마에 취항하며 유럽 노선을 개설했고, 아시아 항공사로서는 최초로 당시 최첨단 Lockheed Super Constellation 항공기를 도입하고 비공산권 국가로 처음으로 중국을 취항하기도 했다.

아시아 항공사로서 제트 항공기를 두번째 도입하면서 1960년대 명성을 높혔으며, 80년대에는 현재 급성장해 유수의 항공사가 된 아랍에미레이트의 에미레이트항공에 조종사와 기술자 훈련을 지원했으며, B777-200LR 항공기의 최초 운용 항공사가 되는 등 아시아권에서 항공사로서 남다른 행보와 영향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pia_1.jpg
좀처럼 부진에서 헤쳐나오지 못하는 파키스탄항공

 

 

▩ 11년 연속 적자, 항공기 32대에 종사자 1만5천여명 비효율

하지만 빠르게 변하는 세계 항공업계의 흐름에 제대로 동참하지 못하면서 뒷길로 밀려나게 된다. 오픈스카이의 파도에 휩쓸리면서 1990년대 파키스탄 국제선 점유율 60%가 2015년에는 19%까지 하락했으며 매출은 불과 1045억 파키스탄 루피(약 1조원)에 불과하지만 적자는 무려 350억 파키스탄 루피(약 3500억원)에 이르렀으며 이는 11년 연속 적자 기록이다.

파키스탄항공의 비효율성은 인력에서 여실히 드러난다. 항공기 32대에 불과한 상황에서 인력은 15000명에 달한다. (참고로 대한항공은 매출 약 12조에 약 2만명, 항공기 170여대를 보유하고 있다) 그나마 이것이 10년 전인 2005년(매출 5780억 루피, 19000명)에 비해서는 나아진 상황이다.

파키스탄항공은 자체적으로 효율화를 시도했지만 노조 동 강력한 반대에 부딪혀 제대로 진행되지 않았다. 파키스탄 정부는 민영화를 목표로 하고 있지만 항공사 노동조합은 반대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 지난해 2월 정부가 제시한 민영화 계획에 노조가 격렬한 시위로 항의하면서 치안 당국과 충돌해 노조원 2명이 사망해 그 갈등은 극에 달한 상황이다.

파키스탄항공 노조는 '우선 항공정책을 재검토해야 한다. 항공기 기재를 늘리면 반드시 다시 살아날 수 있다'고 강조하며 파키스탄항공에 대한 지원이 우선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파키스탄 정부는 희박한 가능성을 믿고 무작정 지원할 수는 없다는 입장으로 맞서고 있다.

 

 

▩ 7명 초과 탑승에 선채 비행하기도

얼마 전 파키스탄항공 여객기에 7명이 초과 탑승해 좌석에 앉지 못하고 선채 비행한 사실이 드러나 항공업계는 물론 전세계로부터 허술한 항공사 운영 시스템과 안전 불감증 상황에 대해 우려를 보내고 있다.

[항공 해프닝] 7명 초과 탑승해 선채 비행한 파키스탄항공

지난해 12월 국내 추락사고로 승객과 승무원 47명이 사망하고 일부 공항에서는 항공기 엔진에 화재가 발생하는 등 불안정적한 운영 상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허술한 운영 시스템까지 더해지면서 더욱 신뢰감을 떨어뜨리고 있다. 항공편 지연이나 취소 등이 다반사로 한때 아시아의 선진 항공사였다는 PIA(파키스탄항공)가 현재는 승객들로부터 이렇게 비아냥을 당하고 있다. 

"Perhaps I'll Arrive" (어쩌면 도착할 지도 몰라~)

 

업계의 흐름과 분위기를 정확히 읽지 못하고 대응하지 못한 경영진의 무능함과 개선을 위한 노력에 피해를 우려한 노조와의 갈등 등으로 시름은 깊어지고 있다. 파키스탄항공 민영화가 정상화의 해답이 아닐 수도 있다. 하지만 길을 찾지 못하고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동안 과거의 영광에서는 더욱 더 멀어질 듯 싶다.

 

#파키스탄항공 #파키스탄 #PIA #PakistanInternationalAirlines #항공사 #민영화 #국영화 #적자 #불량 #입석

Profile image

쥬드

(level 7)
6%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한때 선진 항공사였던 파키스탄항공의 쇄락과 입석 승객 file

February 28, 2017
한때 선진 항공사였던 파키스탄항공의 쇄락과 입석 승객

60-80년대 아시아 선진항공사 파키스탄항공 업계 흐름에 뒤쳐지면서 경영 부진, 민영화 난항 파키스탄항공(PIA, Pakistan International Airlines)은 한때 세계에서 비교적 선진적인 항공사 중 하나였다. 1946년 오리엔트항공(Orient Airways)라는 이름으로 탄생해 1955년 국영화된 파키스탄 항공은 그해 런던과 로마에 취항하며 유럽 노선을 개설했고, 아시아 항공사로서는 최초로 당시 최첨단 Lockheed Super Constellation 항공...
continue reading

  • 쥬드 ·
  • 조회 수 784 ·
  • 댓글 0 ·

초저비용항공 개척자 빌 프랭크, 또 다른 도전 file

February 09, 2017
초저비용항공 개척자 빌 프랭크, 또 다른 도전

팔순의 저비용항공 개척자의 새로운 도전 스피리트항공 등 다수 LCC 키워낸 전문가 최근 항공시장의 흐름을 완전히 바꿔놓은 흐름 중 하나가 저비용항공이다. 항공기를 이용한다는 것 자체가 상당한 비용을 동반하는 것이었기 때문에 쉽게 접근하기 어려운 교통수단이었으나 저비용항공이라는 개념이 등장하면서 항공여행 틀을 완전히 바꿔 놓았다. 사우스웨스트항공의 허브 캘러허, 라이언에어의 마이클 오리어리, 에어아시아의 ...
continue reading

일본도 저비용항공 성장세, 日국적 LCC 국제선은 미미 file

February 01, 2017
일본도 저비용항공 성장세, 日국적 LCC 국제선은 미미

일본도 저비용항공시장 외연 확대 아직 일본 국적 LCC 국제선 비중은 미미해 한국, 일본 모두 조만간 저비용항공시장 포화 최근 항공업계의 최대 흐름은 저비용항공시장 확장이다. 1970년대 미국에서 시작된 저비용항공이 유럽을 거쳐 아시아권에서는 2000년대 들어서면서 도드라지는 움직임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우리나라 역시 2000년대 중반 한성항공을 시작으로 후반부터는 다수 저비용항공사(이하 LCC)가 본격적으로 등장하면...
continue reading

기내난동, 테이저건 위험성은 간과하고 항공사 처벌한다? file

January 20, 2017
기내난동, 테이저건 위험성은 간과하고 항공사 처벌한다?

기내난동 제압에 테이저건 적극 사용해라? 적절하게 제압하지 못하면 항공사 과징금 도둑 놓친 경찰은 왜 처벌하지 않나? 지난달 20일, 베트남발 대한항공 여객기 안에서 난동이 벌어졌다. 인천으로 비행 중이던 이 비행기 비즈니스클래스에 탑승한 한 젊은 승객이 술에 취해 난동을 부리기 시작한 것이다. 옆좌석 승객에게 시비를 걸고 이를 진정시키려던 승무원을 폭행하면서 급기야는 이 젊은 난동자를 포박하는 상황으로까지 ...
continue reading

LCC 인식 변화? 기내식 등 유료 서비스 판매량 증가? file

January 13, 2017
LCC 인식 변화? 기내식 등 유료 서비스 판매량 증가?

수하물, 기내식 등 유료 서비스에 대한 인식 변화 유료 기내식 판매량 증가 흐름 보여 저비용항공사의 기본은 값싼 항공요금이다.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각종 제반 비용을 줄이고 유료 서비스를 늘리는 것이 저비용항공사의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항공상식] LCC, 어떻게 항공요금 낮출 수 있나?(2016/6/1) [항공상식] 저비용항공사 운영 원칙과 성공 방정식(2015/3/13)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가 본격적으로 등장한 2000...
continue reading

항공기 기내 공기 질(오염) 대비해야 할 때 file

January 05, 2017
항공기 기내 공기 질(오염) 대비해야 할 때

여객기내 냄새 문제로 회항·병원진료 잇달아 운항 항공편 중 약 0.2% 비율로 냄새 문제 발생 비행기를 탄 후에 머리가 띵하고 아프거나 불편했던 적이 누구나 한번쯤은 있을 것이다. 대부분은 기압 차이로 인한 신체 변화 등이 그 원인이겠지만, 혹시 내가 마시는 공기에 무슨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닐까 하는 의구심을 버릴 수는 없다. 며칠 전 미국에서 한 항공기가 운항한 후 승무원들이 단체로 두통을 호소했다. 원인은...
continue reading

영원한 베스트셀러 B737, 50년 역사와 미래 file

January 01, 2017
영원한 베스트셀러 B737, 50년 역사와 미래

B737 등장 50년 동안 9천대 이상 생산 B737 MAX는 항공교통 확장으로 미래 밝아 가장 인기있는 항공기는 무엇일까? 이용객 입장에서냐 판매 대수에서냐에 따라 그 인기라는 정의는 달라질 것이다. 이용객 입장에서라면 안정감 있고 편의시설이 개선된 A380이나 B747, B787 등 대형·최신 항공기종이겠지만 항공기를 운용하는 항공사 입장에서는 사뭇 그 기준이 다르다. 항공사 입장에서 항공기 선택의 가장 큰 기준은 효율성...
continue reading

  • 쥬드 ·
  • 조회 수 577 ·
  • 댓글 0 ·

장거리 LCC 위세 밀려 FSC 기내식 유료화 검토 file

December 27, 2016
장거리 LCC 위세 밀려 FSC 기내식 유료화 검토

LCC 가격 경쟁은 FSC 운임 구조 변화 촉발 일반 항공사(FSC)도 기내식 유료화 가능성 높아 기내식은 항공여행 즐거움 중 하나다. 물론 지상에서보다 맛이 덜하게 느껴지기도 하고, 소화가 더디되는 환경 때문에 많이 먹으면 오히려 더부룩해지기도 하지만 지상 10킬로미터 하늘에서 즐기는 기내식은 색다르다. 항공 서비스에서 기내식은 지금까지 일반적으로 무료로 제공되어 왔다. 아니 정확히 말하면 기내식 가격은 항공운임에 ...
continue reading

급성장한 중동 항공사들 약진은 여기까지? file

December 21, 2016
급성장한 중동 항공사들 약진은 여기까지?

항공업계 메인 스트림으로 부상한 중동 항공사 급성장한 배경과 경쟁, 그리고 불확실 미래 최근 10여년간 중동계 항공사들의 약진은 무서우리만큼 거셌다. 중동 3인방으로 불리는 에미레이트, 에티하드, 카타르항공은 중동 특유의 자본력을 앞세워 항공기를 대량 구매하고 노선을 늘리면서 유럽과 아시아, 미국 항공사들에게 경계의 대상이 되기에 충분했다. 에미레이트항공(Emirates)은 두바이공항을 허브로 유럽과 아시아, 미국,...
continue reading

한 식구 다른 전략, 日 LCC 바닐라(Vanilla)와 피치(Peach) file

December 02, 2016
한 식구 다른 전략, 日 LCC 바닐라(Vanilla)와 피치(Peach)

같은 계열, 서로 다른 전략의 ANA LCC들 바닐라·피치, 노선 연계? 철저한 LCC 모델? 한국과 마찬가지로 일본도 저비용항공 붐이다. 본격적인 저비용항공시장은 한국보다는 다소 늦게 형성되었지만 벌써 일본도 출도착 국제선의 약 20% 정도를 LCC가 점유할 정도로 저비용항공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 [항공컬럼] 日 LCC, 적극 지원정책으로 날개(2016/5/7) [항공컬럼] 日 저비용항공 3년, 승자는 누구(2015/7/29) 일본은 국...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