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항공여행정보

사고

전세계 주요 항공기 납치, 하이재킹 사건들

    • 글자 크기

엊그제(2009년 9월 9일) 멕시코 여객기 하나가 괴한들에 의해 납치된 사건이 벌어졌다.

아에로멕시코 항공 소속 여객기가 멕시코 휴양지인 칸쿤을 출발했다가 공중에서 괴한에 의해 납치된 것이다.  해당 여객기는 바로 멕시코시티에 비상착륙했다.

납치범들은 멕시코 대통령과의 대화를 요구하며 버텼다.  자신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최악에는 여객기를 폭파시키겠다고 위협했다.

하지만 납치 채 1시간도 안돼 괴한들은 전원 체포됐고, 104명 탑승객 모두 안전하게 풀려난 사건이었다.

아직 이 사건을 일으킨 괴한들의 범행 동기는 밝혀지지 않고 있으니 일부 언론에 의하면 '신에 의한 계시'였다고 주장하고 있다는 소식도 들린다.

항공기 납치를 떠 올리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것이 911 사태다.  911 테러야 말로 항공기 납치 사건에 있어 최악의 결과를 보여준 사건이다.

Source: AP

Source: AP

항공기는 일단 하늘로 날아 오르면 공중에서는 상당히 취약한 상태가 된다.  외부로부터 누구의 도움도 기대할 수 없이 항공기 조종사 및 승객 자신의 힘만으로 안전을 지켜내야 한다.

항공기 납치 상태에서도 외부의 도움을 기대하기는 힘들다.  그래서 항공기 납치나 폭파 위협을 사전에 방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실 항공기 납치는 항공 여행이 활성화 되는 것과 비례해 증가했다.  냉전시대에는 이데올로기에 빠져 자신을 과시하려는 단체에 의해서도 항공기 납치가 빈번했고, 최근에는 민족간 종교 갈등이나 문화 충돌로 인한 납치 사건이 주를 이루고 있다.

그나마 최근에는 이런 항공기 납치 사건이 많이 줄어드는 경향을 보이고 있지만, 어제 그 사건처럼 완전히 사라지지는 않고 있다.

그럼 그 동안 항공기 납치, 하이재킹(Hijacking)은 어떤 사건들이, 얼마나 발생했을까?
 

■ 1968년

승객과 승무원 45명을 태운 로마를 출발해 아테네로 향하던 이스라엘 엘알(EL AL) 426편 항공기(B707)를 팔레스타인 단체(PFLP)소속 괴한 3명에 의해 납치되어 알제리에 비상착륙했다. 22명의 유태인을 제외하고 나머지 23명은 석방하였으며 이스라엘정부는 수감중인 16명의 아랍인과 인질로 잡혀있는 자국민 22명을 맞교환하였다. 이 납치 사건은 El Al 최초이자 유일한 항공기 납치건으로 기록되었다.

 

■ 1969년

로마공항에서 출발해 이스라엘 벤구리온공항으로 향하던 TWA 소속 840편 항공기(B707)가 팔레스타인해방기구(PFLP) 소속 괴한 2명에게 납치되어 시리아 다마스커스공항에 착륙했다. 괴한들은 이스라엘인 승객 2명을 제외한 나머지 125명을 풀어줬으며, 그해 12월 이스라엘은 억류하고 있던 시리아, 이집트 군인 71명을 석방한 후에 인질 2명도 시리아에서 풀려났다.

 

■ 1970년

팔레스타인 무장 단체에 의한 항공기 납치 사건으로 영국, 미국, 스위스에서 출발 비행하던 항공기 3대를 하이재킹을 시도했다.  총 400여 명의 승객을 태운 항공기를 요르단 사막으로 향하게 했다.

24시간에 걸친 협상 끝에 승객 전부 무사히 풀려났으나 그 댓가로 팔레스타인 수감자 7명을 대신 풀어 줘야만 했다.
 

■ 1976년

1976년에 발생한 이 사건은 에어 프랑스 항공기를 우간다의 엔테비(Entebbe)로 납치해 일주일간이나 투항했던 사건이다.  그러나 결국 이스라엘 특수부대에 의해 하이재커인 팔레스타인 범인들은 전원 사살 되었다.

이 항공기에 탑승했던 이스라엘인 105명은 무사히 구출되었으나 승객 3명과 이스라엘 부대원 1명은 희생되었다.
 

■ 1977년

팔레스타인 무장 게릴라가 독일 루프트한자 항공기를 납치한 사건으로 소말리아, 모간디슈에서 독일 특수부대는 5일 간에 걸쳐 구출 활동을 벌였다.

납치범들은 조종사를 사살했으나, 독일 특수부대에 의해 납치범 3명 전원 사살되었다.  86명 인질들은 전원 무사히 구출된 사건이다.
 

■ 1977년

파리를 출발해 하네다로 향하던 일본항공 472편이 중간 기착지인 뭄바이 공항을 이륙한 직후 무장한 일본 적군파 5명에게 납치된 사건이다.  해당 항공기를 방글라데시 다카 공항에 착륙시키고, 600만 달러 및 수감 중인 적군파 9명의 석방을 요구, 일본 정부는 이를 받아들였던 사건이다.
 

■ 1981년

파키스탄 항공 제트 여객기 하나가 아프간의 수도인 카불로 공중 납치 되었다.  승객 한 명이 다마스커스로 날아가기 전에 희생되었다.  13일 간이나 파키스탄 정부는 납치범들과 협상으로 벌였으나, 결국 50여 명의 파키스탄 정치범을 풀어주는 조건으로 인질들이 무사히 풀려난 사건이다.
 

■ 1984년

시아파 과격 단체에 의해 벌어진 것으로 쿠웨이트항공을 테헤란으로 납치한 사건이다.  6일 간의 교착상태 끝에 이란 특수부대원들이 청소원을 가장해 침입해 진압해 종료되었다.  이 사건에서 두 명의 미국인이 희생되었다.
 

■ 1985년

TWA 납치 사건

TWA 납치 사건

미국인 한 명이 희생되고 39명의 인질이 17일 간이나 억류되었던 사건으로 레바논 시아파 과격 단체원에 의해 발생했다.  아테네에서 출발, 베이루트로 향하던 승객 153명이 탑승한 미국 TWA 항공기가 그 대상이었다.

협상과 교착상태 끝에 결국 이스라엘 감옥에 있던 시아파 레바논 죄수 31명 전원을 풀어주게 되었다.

 

■ 1985년

팔레스타인 과격 범인들에 의해 이집트 항공이 몰타(Malta)로 납치된 사건으로, 이집트 특수부대가 진압을 시도했으나 무려 59명이나 되는 승객이 희생되었다.
 

■ 1986년

팬암 항공기가 납치되었던 사건으로 승객과 승무원 379명이 인질로 억류되었다.  16시간 억류 끝에 파키스탄 특수부대가 진압을 시도해 종료되었으나 그 과정에서 20명이 희생되었던 사건이다.
 

■ 1988년

태국을 출발한 쿠웨이트 항공이 시아파 과격단체에 의해 알제리(Algiers)로 납치되었다.  이 항공기에는 110명의 승객이 탑승하고 있었다.  16시간 교착 끝에 인질을 전원 풀어주는 조건으로 범인들도 알제를 탈출했다.  납치되는 과정에서 쿠웨이트인 두 명이 희생되었다.
 

■ 1991년

싱가폴 항공기를 납치한 납치범 4명 전원을 싱가폴 특수부대가 사살해 종료한 사건이다.
 

■ 1993년

동 이디오피아에서 발생한 납치 사건으로 이디오피아 항공을 납치한 범인 두 명이 전원 사살되었으며 그 과정에서 여성 승객 한 명이 희생되었다.
 

■ 1998년

파키스탄 항공기를 인도 하이드라바드 (Hyderabad) 공항으로 납치한 사건으로 파키스탄 특수부대에 의해 납치범 3명을 사살하고 인질 29명을 전원 무사히 구출했다.
 

■ 1999년

인도항공 납치사건

인도항공 납치사건

카시미르 무장 단체가 인도항공기를 아프가니스탄의 칸다하르 공항으로 납치한 사건이다.  승객 한 명이 희생되었으며 일주일 간의 교착상태 끝에 인도 정부는 형무소에 있던 카시미르 무장단체원 3명을 풀어주는 조건으로 인질들을 무사히 석방시킬 수 있었다.
 

■ 2000년 2월

탈레반 무장단체가 아리아나 항공기를 납치한 사건으로 이 항공기에는 승객과 승무원 164명이 탑승하고 있었다.  이 항공기를 런던 인근의 스텐스테드 공항으로 납치했다.  3일 간 협상과 교착 상태 끝에 백기를 들고 투항한 사건이다.
 

■ 2000년 10월

두 명의 사우디인이 사우디아라비아의 인권 투쟁을 위해 사우디아라비아 항공 비행기를 바그다드로 납치한 사건이다.  도착하자마자 이라크에 투항해 버렸지만...
 

■ 2001년 3월

이스탄불에서 모스크바로 비행하던 브누코바 항공 비행기가 납치된 사건으로 체첸 분리독립 운동가들에 의해 사우디아라비아의 메디나 공항으로 비상착륙했다.  100여 명의 승객과 승무원이 탑승하고 있었는데, 사우디아라비아 특수부대의 진압으로 종결되었다.  이 과정에서 납치범 한 명, 러시아 국적 승무원, 터키 승객 등 총 3 명이 희생된 사건이다.
 

■ 2002년 6월

아디스아바바로 비행하던 이디오피아항공 소속 113편 항공기(Fokker 50)가 폭탄과 칼로 무장한 괴한 2명에게 납치되었다. 납치범들은 기내 보안요원에 의해 사살되었다.
 

■ 2006년 3월

터키항공 소속 1476편 항공기가 그리스 상공을 비행하던 중 괴한에게 납치되어 카톨릭 교황이 있는 로마로 기수를 돌리려 했지만, 이탈리아, 그리스 공군에 의해 이탈리아 Brindisi 에 착륙했고 탑승자 모두 무사했다.
 

■ 2008년 2월

크라이스트처치로 비행하던 Eagle Airways 소속 2279편이 소말리아 출신 괴한(여성)에게 납치되었다. 다행히 이 납치범이 휘두른 칼에 조종사가 가벼운 상처만 입었다.
 

■ 2009년 4월

Canjet 소속 918편 항공기(B737-800)가 자마이카 Sangster 공항에서 하이재킹 당했으나, 자마이카 당국에 의해 별다른 희생없이 진압되었다.
 

■ 2009년 9월

승객 101명을 태우고 칸쿤에서 멕시코시티로 비행 중이던 Aeromexico 소속 576편 항공기(B737)가 하이재킹 당해 멕시코시티공항에 착륙했다. 납치범(5명)의 주 요구사항은 대통령 펠리프 칼데론과의 대화였으나, 사상자 없이 제압되었다.
 

■ 2011년 1월

터키항공 소속 1754편 항공기가 이스탄불로 비행하던 중 불가리아 상공에서 하이재킹 당해 납치범에 의해 노르웨이로 기수를 바꾸도록 협박 받았으나 승객들에 의해 제압되어 실패했다. 
 

■ 2012년 6월

Tianjin Airlines 소속 7554편 항공기가 무장 위그르인에게 납치되었으나 승객과 승무원이 제압했으며 납치범 2명은 사망했다.
 

El Al 납치 사건, 풀려나 귀국하는 승무원과 승객들

1968년 El Al 납치 사건, 풀려나 귀국하는 승무원과 승객들

위의 외국 사례들과는 별개로 우리나라에서도 항공기 납치사건, 아니 납북 사건이 있었다.

다름아닌 대한항공기 납북사건인 데, 1969년 12월 11일 승객과 승무원 51명을 태우고 강릉을 출발해, 서울로 향하던 대한항공 쌍발 여객기(YS-11)가, 이륙한 지 14분 만에 대관령 부근 상공에서 북한 공작원에 의해 북한으로 납북되어 원산 선덕 비행장에 착륙했던 사건이다.

결국 이 사건은 지리한 송환 협상 끝에 다음 해 2월 14일 판문점을 통해 승객 39명 만을 송환하는 것으로 종결되었다. 이 사건 이후 항공기 탑승객에 대한 검문검색 강화, 민간항공기 승무원에게 무기휴대 허용, 승객의 익명/차명 사용금지 등 보안대책이 강화되었다.

대한항공기 사건은 단순 납치가 아닌 국가간 약탈 행위로 보는 것이 적당할 것이므로 일반적인 하이재킹과는 그 성격이 다르다.
 

위 사례들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대부분의 비행기 납치, 하이재킹은 성공으로 끝나지 못했다.   대부분의 국가가 하이재킹에 대해서는 무력진압으로 대응했다.  물론 이 과정에서 희생자가 발생하기도 했지만, 위협이나 협박에 굴복하면 안된다는 인식을 가지고 있어 하이재킹에 대해서는 강경한 자세를 보이고 있다.

다른 사건들과는 달리 항공기 납치, 하이재킹은 수 많은 무고한 목숨을 담보로 벌이는 악랄한 것임은 물론, 자칫 인명 참사로 이어질 수 있는 것이므로 다시는 발생하지 않아야 할 것이다.  아에로멕시코 항공 납치사건도 별 다른 인명피해없이 마무리 된 것이 다행이라 하겠다.

 

#항공기 #납치 #하이재킹 #Hijack #Hijacking #테러

    • 글자 크기
여행객이 조심해야 할 소매치기 10대 도시 맛있는 항공사 10선 (기내식도 이렇게 맛있을 수 있다?)
댓글 4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IATA (International Air Transport Association, 국제항공운송협회) 에서 발행하는 연간 보고서 2008년도 2008년도 IATA Annual Report (PDF 파일) IATA (Intern...
2009.11.10 조회 10225
IATA (International Air Transport Association, 국제항공운송협회) 에서 발행하는 연간 보고서 2007년도 2007년도 IATA Annual Report (PDF 파일) IATA (Intern...
2009.11.10 조회 10162
싱글 시절에 그렇게 잘 놀러 다니다가 결혼 후 대개 여행은 뜸해진다. 아니, 여행하기 보통 어려운게 아니다. 특히 어린 아이를 가진 젊은 부모의 경우는 더하다....
2009.11.10 조회 10378
꽤 오래 전 얘기지만 유럽을 여행하려고 준비할 때 주변에서 심심치 않게 들었던 말이 외국 나가면 길에서 소매치기에 주의하라는 말이었다. 특히 이태리를 여행...
2009.10.09 조회 42481 추천 수 7
엊그제(2009년 9월 9일) 멕시코 여객기 하나가 괴한들에 의해 납치된 사건이 벌어졌다. 아에로멕시코 항공 소속 여객기가 멕시코 휴양지인 칸쿤을 출발했다가 공...
2009.09.13 조회 16332 추천 수 2
금강산도 식후경이다. 배고픈데, 아무리 보기 좋은 풍경도 눈에 들어올리 없다. 갓난아이 배고파 우는데 눈치없는 초보엄마, 아무리 어르고 달래도 소용없다. 배...
2009.09.11 조회 26569
자동차를 오래 운행하다 보면, 엔진 성능이 예전 같지 않음을 느낄 때가 있다. 엔진 실린더 등 부품들이 마모가 되고, 때가 끼어서 그렇다는데, 그래서 이런 상태...
2009.09.08 조회 14853
현대는 정보 시대다. 예전엔 원하는 정보나 자료를 얻으려면 도서관을 찾아가 목록이나 신문을 뒤지는 노력을 요구했지만, 요즘은 책상에 앉아서도 세상 어떤 자...
2009.08.28 조회 13541
예전엔 항공 여행을 고급 여행으로 생각하기도 했지만 이제는 누구나 언제 어디서고 이용하는 대중 교통수단이 되었다. 항공 요금에 대한 치열한 경쟁 때문인지 ...
2009.08.10 조회 18132
비행기를 처음 이용했을 때의 느낌은 두려움 그 자체였다. 하늘을 난다는 것 자체가 새로운 경험일 뿐 아니라, 인간이 하늘을 난다는 것이 도저히 믿기지 않았기...
2009.08.07 조회 17139
최근 미국 항공업계는 고유가로 인해 각종 수수료와 요금을 올리거나 새로 도입하는 등 수익을 만들어내기에 골몰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서도 별다른 수수료나 요...
2009.07.14 조회 14782
항공여행에 있어 여러가지 준비하고 신경써야 할 사항이 많겠지만 그중에 하나가 수하물, 짐에 대한 것이 아닐까? '내가 가지고 가는 이 짐을 무료로 부칠 수는 ...
2009.07.11 조회 14211
기업의 목표는 이윤 창출이다.' 학생 시절 경제학이나 사회를 배우면서 기업에 대해 내리는 정의 중의 하나다. 기업은 결코 자선단체가 아닌만큼 이익을 만들어 ...
2009.07.09 조회 15630
민간 항공산업의 방향과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는 기대를 안고 비행을 시작한 A380이 출발한 지 벌써 2년 가까이 지났다. (최초 상업비행 2007.10.25) 세계 최대...
2009.06.26 조회 14756 추천 수 4
세상엔 부자도 많다. 세계 최고의 갑부인 빌 게이츠를 비롯해 경제, 연예, 정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리 일반인들은 감히 상상하기도 힘들 정도의 부자들이 많다...
2009.06.25 조회 23147
이전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