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 글자 크기

항공기

비행기 장시간 타면 손발이 붓는 이유는?

개인적으로는 몸이 잘 붓는 편은 아니다.  신장이 좋지 않은 경우, 몸이 잘 붓는 경향이 있다고 하는 걸 보면, 아직까지 신장은 건강한 모양이다.

그렇지만 이럼에도 불구하고 항공기에 장시간 앉아 여행하다보면 발이 제법 붓곤 한다.  나만 그럴까 생각했지만, 의외로 상당수, 아니 대부분의 사람들이 손발이 붓는 경험을 한다고 한다.

얼마전, 승객 192명을 태운 영국 맨체스터를 출발, 이집트로 향하던 jet2.com 소속 항공기 하나가 그리스 아테네로 비상착륙하는 일이 있었다.  그 원인은 기내 여압장치 고장이었다고 한다.

여압장치라...

3만 5천 피트 고도에서 날고 있는..

3만 5천 피트 고도에서 날고 있는..





객실 기압(압력)은 지상과 같지 않아..

일반 민간 항공기는 2만 피트에서 높게는 4만 피트 높이에서 비행한다.  상식으로 알고 있는 것처럼 고도가 높아지면 질 수록 압력은 낮아지게 된다.  반면 사람의 몸, 신체는 지구 표면 압력에 맞춰져 있어 압력이 낮은 곳에서는 정상적인 신체 상태를 유지할 수 없다.

즉, 비행기는 높은 고도에서 비행하더라도 비행기 안의 기압(압력)은 지상의 것과 비슷하게 맞춰 놓아야 사람들이 정상적인 상태를 유지할 수 있는 것이다.

그런데 문제는 비행기 안의 압력을 지상의 압력과 동일하게 맞출 수는 없다는 것이다.  기술적으로야 가능하겠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지금보다 훨씬 더 튼튼하고 단단한 재질로 항공기를 만들어야 하고, 그 만큼 항공기 무게는 증가할 것이고, 지금보다 훨씬 비싼 제작비를 필요로 하는 현실적 제한이 존재하는 것이다.

그래서 현재 민간 항공기들은 대개 기내 압력을 8,000 피트 상공의 압력과 비슷하게 유지한다. 8,000 피트면 약 2,400 미터로 백두산 높이(2,750미터, 2,744미터)에 근접한 높이라고 할 수 있다.

높은 고도에서 붓기 쉬워..

높은 고도에서 붓기 쉬워..

해발 8,000 피트 상공의 압력은 당연히 지상보다는 낮기 때문에 신체는 바깥으로 팽창하려 하고 이 때문에 신체는 부풀어 올라 붓게 한다.  물론 백두산 정도의 높이라 그다지 지상과 크게 차이가 나지는 않는 편이지만 10시간 이상 장시간 여행할 때는 어느 정도 영향을 끼치게 되는 것이다.






높은 고도에서도 기압 유지시켜주는 여압장치

이렇게 4만 피트 상공을 날더라도 비행기 안을 해발고도 8천 피트 상태의 압력으로 유지시켜 주는 것이 객실여압장치다. 그런데 이 여압장치에 문제가 생기면 민간 항공기는 더 이상 높은 고도에서 비행할 수 없다.  4만 피트 상공의 압력 상태에서 사람이 견딜 수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런 여압장치에 문제가 발생하면 높은 고도에서 (사람들이 어느정도 견딜 수 있는) 낮은 고도 (약 1만 피트 이하) 로 즉각 하강해야 한다.

jet2.com 소속 항공기가 아테네로 비상착륙한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앞서 말한 것처럼 긴급 하강한 1만 피트 고도에서도 계속 비행은 할 수 있겠지만, 훨씬 많은 연료와 속도 부담으로 이집트까지는 제대로 비행하기 힘들 것이라고 판단했던 모양이다.  큰 사고 없이 무사히 착륙했다니 다행이지만...


장시간 항공 여행을 해야 한다면 편안한 복장과 신발을 착용하는 게 좋다.  비행기 안 기압(압력) 낮은 것이 손발을 붓게 하는 원인 중 하나인 만큼, 항공기가 도착할 때 쯤이면 발이 부어 신발을 제대로 신지 못할 수도 있으니 말이다. ^^;;


  • 3
  • 0
    • 글자 크기
수명 끝난 항공기는 어디서 폐기되나? 민간 항공기 최고의 인기 기종은?
댓글 1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딩동 ♬ 안내말씀 드리겠습니다....................." "항공기 안에서는 휴대기기의 사용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특히 항공기 이착륙 중에는 휴대전화 등 전자기...
2009.04.04 조회 16455 추천 수 2
모든 사물에는 수명이 있다. 하물며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지구를 비롯 이 광활한 우주도 그 수명이 있을 것이라고 한다. 시작이 있으면 끝이 있을테니 말이다. 비...
2009.03.30 조회 23538
개인적으로는 몸이 잘 붓는 편은 아니다. 신장이 좋지 않은 경우, 몸이 잘 붓는 경향이 있다고 하는 걸 보면, 아직까지 신장은 건강한 모양이다. 그렇지만 이럼에...
2009.03.05 조회 26340 추천 수 3
예전 5.16 군사정권 시절에 만들어 놓은 경부고속도로는 그 정치적 의미는 배제하더라도 적어도 한반도 남쪽 내륙을 일일 생활권으로 만들어 놓았다는 중요한 의...
2007.06.15 조회 21105 추천 수 1
"저... 잠시만 기다려 주시겠습니까?" 좌석 배정을 하던 직원은 내 얼굴과 여권을 번갈아 보며 조심스럽게 말한다. '여권 사진이 잘못됐나? 아님 다른 문제라도? ...
2009.02.28 조회 16098 추천 수 1
인류는 끊임없는 호기심과 관심으로 하늘을 날고자 하는 노력을 이어왔으며 현재에 와서는 하늘을 나는 물건을 만든다는 것이 너무나 당연시 되고있다. 동물이나 ...
2007.05.20 조회 17001 추천 수 1
우리가 항공여행, 아니 어떤 공간을 입장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하려고 할 때 늘 사용되는 것 중에 하나가 "표" 형태의 증서다. 극장, 놀이공권, 공연장 등에서의 ...
2007.05.19 조회 17731 추천 수 6
꽤 오래 전이지만 "신기한 세상" 인가, "세상에 이런 일이" 던가 정확히는 기억나진 않지만 번개, 낙뢰를 맞고 살아난 사람들의 이야기를 본 적이 있다. 한 두 사...
2007.03.13 조회 15285 추천 수 1
마일리지 제도는 최근 들어 각광받고 있는 마케팅 툴 중의 하나다. SK 가 도입한 Cashback 프로그램은 기존 마일리지 제도를 현금 개념으로까지 확대시켜 대 히트...
2009.02.12 조회 39118 추천 수 8
"포인트 카드 가지고 계시면 보여 주시겠습니까?" 일반적으로 지갑에 신분증과 함계 현금을 넣고 다닌다. 아니 어쩌면 최근에는 현금을 대신해서 신용카드를 넣고...
2007.07.01 조회 18868
세계는 넓고 갈 곳은 많다? ^^ 한국에서 어지간한 외국은 단번에 직항하는 항공편이 있으나 아직까지 항공 수요가 많지 않은 곳은 직항은 드물기 때문에 중간에 ...
2007.04.18 조회 15693
최근 국가간의 출입 문턱이 낮아지고 여행이 자유화되며, 소위 먹고 살만해지면서부터 해외여행은 더 이상 사치나 희귀한 사건이 아닌 자연스런 여가활동이 되었...
2007.04.06 조회 19015 추천 수 2
요즘 아이들이 점점 커가면서 함께 있는 시간도 많아지고 있다. 비록 평일에는 일 때문에 아이들하고 바깥으로 나들이할 여유가 없지만 주말이나 시간이 가능한 ...
2007.03.08 조회 20936 추천 수 4
우리는 기본적으로 (일부 혹은 상당부분 제한돼 있긴 하지만) 자유 경쟁을 기본으로 하는 자본주의 시대에 살고 있다. 이상적인 사회를 꿈꾸던 사회주의와 공산주...
2007.02.27 조회 20312 추천 수 3
오늘은 항공기 이용할 때 궁금하게 생각하는 것 중에 하나인 착륙에 관해 이야기 해 보자. "미국에 다녀오는 항공기가 인천 공항에 착륙하는 데 평소와는 달리 활...
2007.01.27 조회 18721 추천 수 4
정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