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 글자 크기

항공기

항공기 연료, 아무데나 버려? (생생한 덤핑현장 포착)

요즘 세계 경제가 어렵다고들 한다.

특히 미국을 중심으로 거대 금융회사들이 무너지고, 합병되는 모습 속에 전 세계 다른 나라들의 기업들도 인수 합병의 물결 속에 휩싸여있다.

항공사들도 예외는 아니어서, 경영 상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국가에 손을 벌리고 있는 입장이다.  이런 항공사들의 어려움은 지출되는 막대한 비용 때문이라고 할 수 있는데, 그 비용 대부분이 항공기 연료를 사용하는 데 들어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런데 항공기가 기름(연료)을 그냥 버려야 할 때가 있다.

아무리 값비싸고 귀한 기름이라 하더라도 항공기 안전, 인명 안전보다 중요하지 않을 때가 있는데, 이런 경우에는 아무리 기름을 그냥 버리는 것이 아깝더라도 버려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자칫 대형 사고로 이어져 수십, 수백명의 목숨을 앗아갈 수도 있기 때문이다.


비행기는 연료 버려야 산다 ^^

기본적으로 항공기는 뜰 때와 내릴 때의 무게가 다를 수 밖에 없다.

기름을 가득 채우고 이륙했다 하더라도 일정 시간 비행하면 연료가 소모되는 만큼 가벼워지기 때문이다.

항공기는 뜰때 보다는 내릴 때 더 많은 충격이 발생한다.  따라서 이륙할 때 B747 항공기가 최대 388톤 무게였다고 하더라도, 내릴 때는 285톤을 초과해서는 안된다.  이륙할 때 388톤 무게가 주는 충격이 착륙할 때 285톤 무게가 주는 충격과 비슷하기 때문이다.

[항공상식] 항공기, 연료를 버려야 산다 !!

위 링크에서 알 수 있는 것처럼 항공기는 다량의 연료를 싣고 있지만, 착륙 허용 무게를 초과해서는 착륙할 수 없기 때문에 이때는 착륙허용 무게만큼 줄여야 한다.  정상적인 거리를 비행했다면야 날아가는 동안 연료를 그만큼 소비했으니 자연스럽게 무게가 줄어들겠지만, 이륙하자 마자 다시 착륙해야 하는 경우에는 항공기 무게를 강제로 줄일 수 밖에 없다.

그렇다고 사람이나 짐을 던져 버릴 수 없기 때문에 결국 항공기 무게를 줄이는 방법은 연료를 버리는 길 뿐이다.

지난 4월 29일 미국 시애틀 Sea-Tac 공항을 출발해 인천으로 운항하려던 아시아나 항공 B777 항공기가 이륙하자마자 시애틀 Sea-Tac 공항으로 되돌아 와 비상 착륙한 적이 있다.

이륙하자 마자 한쪽 엔진에 이상이 생겨 계속 비행할 수는 없었던 것이 그 이유인데, 이때도 당연히 항공기에서 연료를 버려야 했다.  인천까지 비행하는데 필요한 다량의 연료를 싣고 있었으나, 출발지인 시애틀 공항에 착륙하기에는 항공기 무게가 너무 무거웠기 떄문이다.  그래서 착륙허용 무게까지 줄이기 위해서 하는 수 없이 연료를 버렸으며, 당시 이 항공기가 연료를 버리는 Fuel Dumping 장면이 카메라에 생생하게 잡혀 위 설명에 도움될 것 같아 소개한다.


요즘은 예전과는 달리, 희귀한 장면들도 생생하게 잘 기록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예전엔 의도된 상황을 제외하고는 이런 연료 배출 (Fuel Dumping) 장면 보기가 쉽지 않았었는데 말이다.

동영상에서도 잘 보면 알겠지만, 연료가 양쪽 날개 뒤쪽 중간부분에서 배출되는 것을 볼 수 있다.  바로 이곳에 비상 시 연료를 배출하는 배출구가 있다.

비상 시에 연료를 밖으로 쏟아 버리는 연료 배출구

비상 시에 연료를 밖으로 쏟아 버리는 연료 배출구

아시아나 항공이 비상착륙 했던 B777 기종의 연료 배출(덤핑) 장면

아시아나 항공이 비상착륙 했던 B777 기종의 연료 배출(덤핑) 장면


또한 항공기가 불가피하게 연료를 강제로 배출해야 할 때는 몇가지 원칙을 지켜야 하는데..

  • 다른 항공기가 지나 다니는 항로 상에서는 연료를 배출할 수 없고,
  • 위에서 아래로 하강 하면서 연료를 배출해서는 안되고,
  • 공항 인근 구역마다 정해진 배출 구역이 있어 해당 장소에서만 연료를 배출할 수 있다.


그리고 배출된 연료가 지상에 닿기 전에 증발되도록 해야 하므로 고도 6,000 피트 이상의 상공에서만 배출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항공사 입장에서는 저렇게 배출되는 연료를 돈으로 생각해 안타까운 마음으로 지켜 보겠지만, 항공기와 승객들의 안전을 위한 것이므로 불가피한 선택이라 할 것이다.  배출된 연료가 다량인 경우, 그 비용이 수천만원에 달하기도 한다.  이래저래 비용 많이 든다. ^^;;

  • 5
  • -3
    • 글자 크기
A380, 800명 승객 모두 탈출하는 데 얼마나 걸릴까? 세계 최초의 항공기 탑승객은 누구?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정렬

검색

승객은 90초 내에 모두 항공기에서 탈출해야 안전 목적으로 좌석 50석 당 승무원 1명 탑승 비행기가 하늘을 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관심은 뭘까? 기계적이고 ...
2009.06.08 조회 16823 추천 수 4
요즘 세계 경제가 어렵다고들 한다. 특히 미국을 중심으로 거대 금융회사들이 무너지고, 합병되는 모습 속에 전 세계 다른 나라들의 기업들도 인수 합병의 물결 ...
2009.05.29 조회 24066 추천 수 5
우리 생활에 비행기라는 것이 그리 낯설지 않은 물건이 되었다. 지구 반대편에 있는 친지를 찾아갈 때도 비행기로 10시간 남짓이면 도달할 수 있으니, 인간 능력...
2009.05.28 조회 13916 추천 수 1
"나참~~ 왜냐구요?" "왜 내가 당신네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는 지 설명해 달라구요!" 지금은 나라와 나라와의 경계가 많이 허물어진 상태다. 마음만 먹으면 어느 나...
2009.05.16 조회 19182 추천 수 2
얼마 전 자동차 타이어를 몽땅 교체했다. 레조를 2000년에 구입하고 중간에 한번 타이어를 교체 했었으니 다시 교환할 때가 되긴 했었다. 운행 년수에 비해 주행...
2009.05.16 조회 14805
우리가 흔히 타는 여객기는 대략 어느 정도 높이로 하늘을 알고 있을까? "28,000 피트에서 35,000 피트 정도" 요즘 사용해야 하는 표준 단위를 이용해서 그 높이...
2007.09.18 조회 14107 추천 수 5
"어! 제가 타는 비행기가 대한항공 아닌가요?" "티켓에는 아시아나로 되어 있는데 왜 타이항공을 타야 하는 거죠?" 아주 드물지만 간혹 이런 문의를 해 오는 승객...
2007.09.11 조회 42734 추천 수 12
"너 나중에 크면 뭐가 되고 싶어?""꿈이 뭔데?" 우리는 어릴 때 이런 질문 수없이 듣고 자란다. 누구나 받는 이러한 질문들이 어쩌면 질문자(어른)들이 이루지 못...
2007.08.17 조회 22281
"항공권과 여권 보여 주시겠습니까?" 우리가 항공기를 이용해서 해외로 여행하고자 할 때 항공사 탑승수속 직원으로부터 듣는 말이다. 대개의 경우 별다른 궁금증...
2007.08.03 조회 13983 추천 수 2
조금 더 있으면 매년 우리를 괴롭히는 태풍이 몰려오는 시기가 된다. 자료에 의하면 2003년에서 2005년까지 기상 재해로 발생한 피해규모가 6조 7천억원인데, 그 ...
2009.04.19 조회 15276 추천 수 1
자동차를 처음 가져 본 게.. 그러니까 10년도 훨씬 전이다. 직장이 집에서 조금 멀다는 핑계, 그리고 출근 시간이 새벽, 밤 일정치 않다는 이유로 부모님께 졸라 ...
2007.07.08 조회 10887
"엔진 두개가 있는 항공기가 안전할까?" "아니면 4개 있는 항공기가 더 안전할까?" 산술적으로 생각해보면 엔진 2개를 장착한 항공기보다 4개를 장착한 항공기가 ...
2008.01.23 조회 15289 추천 수 2
이번엔 수하물 분실율에 관해서다. 하루에도 수십, 수백, 수천대의 항공기가 공항을 드나든다. 공항, 특히 여객 터미널을 새로 건설할 때 가장 중요한 시스템 중...
2009.04.08 조회 14707
우리가 보통 밤에 잠을 자는 6-8시간 동안에 같은 몸자세를 계속 유지할 수 없다. 몇번이고 뒤척이고 몸의 자세나 상태를 바꾼다. 같은 자세를 오래 유지하는데서...
2007.12.26 조회 22510 추천 수 1
"세계는 넓고 할 일은 많다." 지금은 영욕의 과거를 짊어진 한 경영자의 책 이름이다. 뭐 여기서 책에 대해 설명하고자 하는 것은 아니다. 세계가 넓다지만 항공 ...
2009.04.05 조회 22005 추천 수 2
정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