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기타

기내식이 맛없게 느껴지는 이유는?

    • 글자 크기
  • 지상이 아닌 기내에서 음식 맛은?

  • 기압, 온도, 소음 등이 영향을 준다

항공기술의 발달로 이제 하루 정도면 지구 반대편으로 날아갈 수 있다.

이런 장시간 비행하는 동안에 식사는 꼭 필요한 것이어서 장거리 비행의 경우 보통 두번 이상 기내에서 식사를 하게 된다.

아무리 항공사들이 맛있어 보이는 사진을 보여주며 기내식을 자랑하고 홍보하지만, 지상에서 먹는 것만큼은 아니다. 가장 결정적인 이유 중의 하나는 기내에서 제공하는 기내식은 즉석에서 만들지 못하고 대부분 만들어진 음식을 데우는 수준이기 때문이다. 아무래도 바로 만들어 낸 음식 맛과 비교하기는 힘들다.

하지만 이렇게 만들어지는 방식과는 상관없이 항공기 안이라는 환경 때문에 기내식의 실제 맛을 정확하게 느끼지 못한다고 한다. 어떤 이유 때문에 같은 음식이라도 기내에서 먹으면 맛이 없다고 느껴지는 걸까?

 

1. 기압 때문에 후각과 미각이 둔해진다.

보통 항공기는 3만5천피트 내외의 고도에서 비행한다. 이때 기내 기압은 생활(?)에 무리가 가지 않을 정도로 지상과 비슷한 기압을 유지하지만 지상과 똑같지는 않다. 대개 8천 피트 정도의 기압 상태를 기내에 적용한다. 지상과 같은 기압으로 맞추면 좋겠으나 그렇게 하려면 항공기 동체를 지금보다 훨씬 더 단단하게 만들어야 한다. 그러면 항공기 중량이 무거워지고 효율성도 떨어지기 때문에 사람들이 그나마 무리없이 지낼 수 있는 8천 피트 (대략 백두산보다 약간 낮은) 높이 정도의 기내 기압과 외부 기압을 견디도록 항공기를 설계한다.

[참고] 이래서 항공기내 여압장치에 문제가 생기면 고도 1만 피트 아래로 즉시 하강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승객들은 3만5천피트 고도의 기압을 견디지 못한다. 1만 피트 정도면 설사 항공기 여압장치가 작동하지 않아도 생명에는 지장을 주지 않는다. (물론 연료가 훨씬 많이 소모된다는 치명적인 단점이 발생하지만..)

이렇게 8천 피트 고도의 기압 상태로 장시간을 보내면 몸이 붓게 된다. 우리 신체는 지상 기압에 견디도록 적응되어 있기 때문에 8천 피트 고도의 (낮은) 기압 환경에서는 자연스럽게 몸이 붓게 되는 것이다.

[항공상식] 비행기 장시간 타면 손발이 붓는 이유는?(2009/03/05)

 

 

기압이 낮아지고 습도가 떨어지는 환경이 되면 후각과 미각도 둔해진다. 이런 기내 환경에서 오래 지내면 우리 신체의 미각 중 짠맛과 단맛을 느끼는 감각세포의 능력이 떨어지게 되는데, 조사에 따르면 약 30%까지 감지 능력이 저하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흥미로운 사실은 신맛, 매운맛, 쓴맛에 대해서는 감각 능력이 그대로 유지된다는 점이다.

기압(Pressure)과 습도(Humidity)의 저하는 짠맛, 단맛을 느끼는 감각능력을 떨어뜨린다.

 

 

2. 소음(Noise) 역시 감각능력을 감소시킨다

미국 코넬대학교 연구진(Robin Dando, Kimberly Yan)은 소음과 맛을 느끼는 감각과의 상관관계를 알려주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실험 대상자들을 대상으로 단맛, 짠맛, 신맛, 매운맛, 감칠맛 등을 느끼는 음식물을 제공하고 기내와 유사한 수준의 소음상태(80+ 데시벨)에서 취식하도록 했다.

그 결과 짠맛, 신맛, 매운맛 등은 맛의 강도를 제대로 느낀 반면 단맛의 경우에는 맛을 강도를 훨씬 약하게 느꼈다. 즉 소음 상태에서는 단맛을 제대로 느끼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하지만 추가로 흥미로운 사실이 밝혀졌는데 감칠맛은 소음 환경에서 오히려 그 맛의 강도를 더 강하게 느낀다는 것이다.

 


시끄럽다니깐! 입맛 떨어지게..

 

지금까지 소음(Noise)이 음식 맛을 느끼는 감각을 떨어뜨린다는 주장이 몇 차례 있었으나, 이번 실험을 통해 그 (잠정적인) 원인까지 밝혀낸 연구결과로 국제 학술지에 정식으로 등재되었다.

소음(Noise)단맛을 제대로 느끼지 못하게 한다.

 

 

3. 기내 온도 또한 맛을 떨어뜨리는 원인이다.

기내 온도는 시원하다 싶을 정도로 다소 춥게 유지된다. 왜냐하면 추울 때는 담요 등으로 보완할 수 있지만, 더우면 해결책이 없기 때문이다. 기내 공기는 일정 시간을 주기로 외부에서 받아들여 외부로 다시 배출하게 되는데, 렌지에 데워져 제공된 기내식이 따뜻하게 오래 유지되지 못하고 금방 식혀진다. 또한 추운 실내 온도는 몸을 움추러 들게 하며 음식 맛을 제대로 느끼는데 방해하는 요소가 된다.

[항공상식] 항공기 기내가 다소 춥게느껴지는 이유(2009/06/10)

 

결국 음식의 맛을 결정적으로 좌우하는 단맛과 짠맛을 기압과 습도가 낮고 소음이 많은 항공기내에서는 정확히 느낄 수 없다는 얘기다. 이런 이유 때문에 기내식에는 지상에서 제공되는 음식보다 더 많은 소금과 당분이 더해져야 한다. 그래야 지상에서 느끼는 것과 같은 정도의 짠맛, 단맛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맛있다고 느껴지는 기내식은 역설적으로 더 달고, 더 짜다는 의미다.

 

 

항공사들은 이런 연구 결과와 현상들을 바탕으로 약 8천피트 정도의 기압 상태와 소음 상태에서 어떻게 하면 맛있는 기내식을 만들어 낼 수 있을까 고민한다. 최근에 밝혀진 바로는 단맛이나 짠맛도 중요하지만 입 안에서 느껴지는 감칠맛(Umami, うまみ)이 음식의 맛을 가르는 중요한 요소로 작용하고 있다는 것이다. 더군다나 이 감칠맛은 기압과 습도 환경에서도 맛의 강도가 변하지 않으며 오히려 소음 속에서 감칠맛을 더 강하게 느낀다는 연구 결과는 기내식이 나가야 할 방향 중 일부를 제시한다.

 


기내에서 마시는 토마토 쥬스는 지상에서보다 훨씬 맛있다

 

실제 기내에서 제공되는 음료 중에 맥주와 함께 토마토 쥬스가 선호되고 있는데, 토마토 쥬스는 감칠맛(Umami)을 내는 대표적인 음식 재료다. 최근 항공사들은 단맛과 짠맛을 적절히 사용하되 토마토와 같이 감칠맛을 느끼게 하는 음식 재료를 이용한 기내식 개발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항공여행팁] 기내에서 마시는 최고의 음료는?(2014/05/01)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어떤 기내식이든 지상에서보다 맛있게 느껴진다. 여행에 대한 즐거움과 기대감은 다소 둔해지는 미각도 훌륭하게 부활시키는 마법의 힘을 발휘하는가 보다.^^

 

[참고] Scientists Find A Surprising Reason Why Airplane Food Tastes Bad: Cabin Noise

 

#기내식 #기압 #고도 #온도 #소음 #음료 #감칠맛 #신맛 #짠맛 #단맛 #토마토 #항공 #기내 #비행 #맛 #Food #Meal #습도

    • 글자 크기
항공사 입사하면 정말 좋은 이유 하나 항공 승무원 면접 '이런 점'을 보고 뽑는다 - 항공사 면접관 조언
댓글 5
  • iopo (비회원)
    2015.5.19 16:04
    저가 항공사 비행기에서 일반 항공사 비행기보다 소음이 더 큰 이유는 무엇인가요?
  • @iopo
    june (비회원)
    2015.5.19 18:06

    항공기 성능이나 기술적으로는 대형 항공사 B737 이나 LCC B737 이나 차이가 없을텐데요?
    소형 프로펠러 비행기라면 모를까요.. 예전에 제주항공이 초기 시절 Q400 항공기는 소음이 좀 심했다고 하더군요,.. 

  • @iopo
    마래바글쓴이
    2015.5.19 18:22
    june님 말씀대로 큰 차이는 없어야 정상입니다.
    하지만 굳이 가능성 찾자면 오래된(?) 비행기라 기내 인테리어가 조금 덜덜 거리는 현상을 볼 수도 있을 것 같네요. 자동차 연식 조금 지나면 차내 소음 증가하듯이 말입니다.
    아니면 정비 소홀(?)로 인한 엔진 소음 증가? 글쎄요 가능성이야 없다고는 못하겠지만, 그런 가능성은 일반 항고사들에도 있는 것이라..
  • 실제로 비행기 기내식 지상에서 먹어보면 굉장히 간이 짜고 자극적인 맛인 경우가 많습니다... 아마 평범한 식당에서 먹는 음식 기내식으로 만들어서 승객들한테 먹이면 엄청 남길걸요...

    그리고 비행기 소음문제는 좌석 선택에 따라서 차이가 많이 날듯하네요... 날개 주변 좌석이 앞이나 뒤쪽 자석보다 소음이 다소 심합니다.
  • Lucete (비회원)
    2016.10.2 09:30
    근데 최신 기종들은 진짜 조용하던데 B748은 744에 비해 진짜 조용하더군요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요즘은 항공기내에서의 금연이 상식처럼 되어 있다. 물론 간혹 화장실 등에서 담배를 피우다가 발각되어 낭패를 당하는 일도 있기는 하지만 이제는 거의 기본적으...
2015.06.05 조회 11035 추천 수 4
기업 직원 급여 수준을 얘기할 때 항공사가 언급되는 적이 별로 없다. 많이 받거나 적게 받는 수준이 아니기 때문이다. 항공 서비스업은 워낙 노동 집약적인 산업...
2015.05.22 조회 8626 추천 수 7
지상이 아닌 기내에서 음식 맛은? 기압, 온도, 소음 등이 영향을 준다 항공기술의 발달로 이제 하루 정도면 지구 반대편으로 날아갈 수 있다. 이런 장시간 비행...
2015.05.19 조회 2866 추천 수 6
외모보다 더 중요한 분위기 키(신장) 안본다는 말은 거짓일 가능성 커 열정과 몸가짐 자세는 너무나 중요한 요소 우리나라에는 여객을 수송하는 항공사만 7개다....
2015.05.18 조회 35116 추천 수 23
우리가 이용하는 민간 항공기 중에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B737, A320 시리즈 등을 소형급으로 분류하곤 한다. A380 이나 B747 같은 대형 항공기종, 그리고 B787, ...
2015.05.16 조회 1812 추천 수 3
벌써 아득한 얘기처럼 느껴지지만 불과 20여년 전까지만 해도 항공기에서 담배를 피울 수 있었다.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당시에도 담배는 그리 환영받는 기호식품...
2015.05.02 조회 6067 추천 수 12
요즘 항공업계의 화두는 저비용항공이다. 우리나라에는 인구 5천만 시장에 대형 항공사 2개, 저비용항공사가 5개, 무려 7개의 항공사가 있다. 거기에다 추가로 최...
2015.04.26 조회 3874 추천 수 7
가끔의 비행은 즐거움이겠지만 그걸 직업으로 하는 사람들 대부분은 비행을 그리 즐겁게만 느끼지는 못할 것 같다. 즐거움(여행)과 일(Job) 사이에는 엄청난 괴리...
2015.04.24 조회 7219 추천 수 5
아일랜드의 섀넌(Shannon)공항은 수도 더블린으로부터 서쪽으로 380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있는 작은 도시에 위치해 있다. 작년(2014년) 기준으로 연 이용객이 160...
2015.04.21 조회 1900 추천 수 5
모든 사물에는 이름이 있다. 도시도 공항도 각기 이름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각 도시, 공항의 이름의 길이나 발음도 나라마다 서로 달라 표준화된 기호, 발음, ...
2015.04.13 조회 3061 추천 수 3
'에어부산은 왜 승객 50명을 하기했을까?' 항공교통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안전이다. 말레이시아 사고처럼 공중에서 피격된다면 어쩔 수 없겠으나,...
2015.04.10 조회 4689 추천 수 1
항공기는 비행을 위한 준비 단계에서부터 이륙, 비행 그리고 착륙해 멈춰 서기까지 끊임없이 관제(Air Control)의 통제를 따라야 한다. 조종사 눈으로 확인할 수 ...
2015.04.08 조회 2850 추천 수 1
저먼윙스 항공기 추락사고는 전 세계 항공업계에 적쟎은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가장 크게 변화하는 부분이 조종실에 조종사를 한 명만 둘 수 없도록 강화되는 점...
2015.04.02 조회 2224
비행기는 하늘을 난다. 날다가 고장이라도 나면 어딘가에는 착륙해야 한다. 다행히 지상이라면 그나마 다행이지만 바다 위를 날다가 이런 일 당하면 낭패다. 바...
2015.03.21 조회 2404 추천 수 2
지금 많이 개선됐다고는 하나 일부 나라, 지역에서 여전히 인종 차별은 존재한다. 나와 피부색이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비하하거나 동료로서 인정하지 않거나, 심...
2015.03.20 조회 184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9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