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기타

항공사고 보상금은 왜 나라마다 다른가?

    • 글자 크기

저먼윙스 항공기 추락사고는 전 세계 항공업계에 적쟎은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가장 크게 변화하는 부분이 조종실에 조종사를 한 명만 둘 수 없도록 강화되는 점이다. 저먼윙스 사고는 부조종사가 조종사가 화장실 간 틈을 타 문을 걸어잠그고 고의로 비행기를 추락시킨 것으로 추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유럽 당사국들은 물론이거니와 우리나라 역시 기존에 조종실에 2명 상주하도록 하고 있는 대한항공과 제주항공을 제외한 다른 항공사들에게 조종실 2명 조종사 상주 규정을 신설해 강제하는 분위기다.

이번처럼 항공기 사고가 나면 사고 희생자들에게 보상금이 지급되고 있는데, 나라마다 다른 규정을 적용하고 있다는 점이 특이하다. 미국 항공기가 미국에서의 사고로 인한 보상금과 러시아에서 항공기 사고 보상금과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

미국 항공사, 국가에서 발생한 사고 시 각 희생자에게 평균 450만 달러를 보상했었으며, 영국은 160만 달러, 스페인은 평균 140만 달러, 독일은 130만 달러를 보상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의 경우 평균 50만 달러를 보상액으로 지불했다. 반면 러시아나, 인도네시아, 이란 등에서는 이보다 훨씬 적은 금액의 항공사고 보상금이 지급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왜 나라마다 항공사고 보상금이 다른 걸까?


각 협약에 따라 최소 보상금 액수가 정해져

근본적인 이유는 각 나라마다 적용하는 규정, 협약이 다르기 때문이다. 미국, 유럽, 중국, 한국, 호주 등 대부분의 국가들은 1999년 제정된 몬트리올협약(Montreal Convention)에 따라 항공사고 최소 보상금액 17만 달러를 준수하도록 강제되고 있으나 러시아, 인도네시아, 이란 등 일부 국가들은 1929년 제정된 바르샤바협약(Warsaw Convention)을 적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바르샤바협약에 따르면 최소 책임보상액은 8천 3백달러에 불과하다.

각 항공사들은 이들 협약에 근거한 최소 보상액 이상을 보상해야 한다. 항공사의 책임범위 등을 놓고 항공사와 유족 간의 협상 혹은 소송을 통해 실제 보상액이 결정되기 때문에 비교적 법체계가 피해자 보호 경향이 짙은 미국, 영국 등 선진국에서의 보상금액이 훨씬 크다.

바르샤바협약에 적용받는 일부 국가, 항공사들은 그 최소 보상금이 턱없이 적기 때문에 협약과는 무관하게 보상금을 지급하는 경우도 있다. 작년에 발생한 에어아시아 사고의 경우에는 회장이 직접 '협약을 내세워 책임을 피하지 않겠다'고 언급해 보상금 지급에 법적 제한에 연연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보이기도 했다.

[항공컬럼] 에어아시아 페르난데스, 이 남자의 위기 대처법(2015/01/07)

간혹 특이하게 이들 협약과는 관계없이 자국법을 적용하는 나라도 있다. 대만이 그런 경우로 대만은 자국법에 따라 최소 책임 보상액을 약 10만 달러로 정하고 있다. (중국의 영향 때문에 국제적으로 한 개의 정식 독립국가로 인정받지 못해 위 두 협약에 서명할 수 없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카자흐스탄, 챠드, 콩고, 소말리아, 태국 등도 두 협약에 서명하지 않아 각각 자국법에 따라 보상액이 결정되고 있다.

하지만 이런 최소 보상액은 항공사의 과실이 없거나 불가피하게 발생한 사고에 해당하며, 이번 저먼윙스 사고와 같이 CVR(Cockpit Voice Recorder)로 조종실 상황이 그대로 녹음되어 부조종사가 자살을 시도했다는 것이 거의 확실하게 증명된다면 보상액에 대한 상황은 달라진다.

이번 저먼윙스 사고의 경우에는 조종사 관리 책임을 다하지 못한 점을 과실로 지목되는 경우, 항공사는 무한책임보상을 지게 될 수도 있다고 전문가들은 전하고 있다. 저먼윙스 사고기에 탑승했던 승객들의 국적은 15개 나라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저먼윙스는 우선 희생자 1인당 유족에게 5만 유로를 지급했으며, 이 지급액은 최종 결정될 보상금과는 무관하게 유족들이 이번 사고와 관련되어 치뤄야 할 여러 일에 사용할 수 있도록 먼저 지급한 것이라고 밝혔다.


    • 글자 크기
왜 얼굴하고 이름하고 달라? - 콜사인(Call Sign) 이야기 엔진 네개짜리 항공기도 ETOPS 적용한다고?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요즘은 항공기내에서의 금연이 상식처럼 되어 있다. 물론 간혹 화장실 등에서 담배를 피우다가 발각되어 낭패를 당하는 일도 있기는 하지만 이제는 거의 기본적으...
2015.06.05 조회 11033 추천 수 4
기업 직원 급여 수준을 얘기할 때 항공사가 언급되는 적이 별로 없다. 많이 받거나 적게 받는 수준이 아니기 때문이다. 항공 서비스업은 워낙 노동 집약적인 산업...
2015.05.22 조회 8624 추천 수 7
지상이 아닌 기내에서 음식 맛은? 기압, 온도, 소음 등이 영향을 준다 항공기술의 발달로 이제 하루 정도면 지구 반대편으로 날아갈 수 있다. 이런 장시간 비행...
2015.05.19 조회 2865 추천 수 6
외모보다 더 중요한 분위기 키(신장) 안본다는 말은 거짓일 가능성 커 열정과 몸가짐 자세는 너무나 중요한 요소 우리나라에는 여객을 수송하는 항공사만 7개다....
2015.05.18 조회 35112 추천 수 23
우리가 이용하는 민간 항공기 중에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B737, A320 시리즈 등을 소형급으로 분류하곤 한다. A380 이나 B747 같은 대형 항공기종, 그리고 B787, ...
2015.05.16 조회 1812 추천 수 3
벌써 아득한 얘기처럼 느껴지지만 불과 20여년 전까지만 해도 항공기에서 담배를 피울 수 있었다. 지금도 마찬가지지만 당시에도 담배는 그리 환영받는 기호식품...
2015.05.02 조회 6065 추천 수 12
요즘 항공업계의 화두는 저비용항공이다. 우리나라에는 인구 5천만 시장에 대형 항공사 2개, 저비용항공사가 5개, 무려 7개의 항공사가 있다. 거기에다 추가로 최...
2015.04.26 조회 3874 추천 수 7
가끔의 비행은 즐거움이겠지만 그걸 직업으로 하는 사람들 대부분은 비행을 그리 즐겁게만 느끼지는 못할 것 같다. 즐거움(여행)과 일(Job) 사이에는 엄청난 괴리...
2015.04.24 조회 7219 추천 수 5
아일랜드의 섀넌(Shannon)공항은 수도 더블린으로부터 서쪽으로 380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있는 작은 도시에 위치해 있다. 작년(2014년) 기준으로 연 이용객이 160...
2015.04.21 조회 1900 추천 수 5
모든 사물에는 이름이 있다. 도시도 공항도 각기 이름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각 도시, 공항의 이름의 길이나 발음도 나라마다 서로 달라 표준화된 기호, 발음, ...
2015.04.13 조회 3061 추천 수 3
'에어부산은 왜 승객 50명을 하기했을까?' 항공교통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안전이다. 말레이시아 사고처럼 공중에서 피격된다면 어쩔 수 없겠으나,...
2015.04.10 조회 4689 추천 수 1
항공기는 비행을 위한 준비 단계에서부터 이륙, 비행 그리고 착륙해 멈춰 서기까지 끊임없이 관제(Air Control)의 통제를 따라야 한다. 조종사 눈으로 확인할 수 ...
2015.04.08 조회 2850 추천 수 1
저먼윙스 항공기 추락사고는 전 세계 항공업계에 적쟎은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가장 크게 변화하는 부분이 조종실에 조종사를 한 명만 둘 수 없도록 강화되는 점...
2015.04.02 조회 2224
비행기는 하늘을 난다. 날다가 고장이라도 나면 어딘가에는 착륙해야 한다. 다행히 지상이라면 그나마 다행이지만 바다 위를 날다가 이런 일 당하면 낭패다. 바...
2015.03.21 조회 2404 추천 수 2
지금 많이 개선됐다고는 하나 일부 나라, 지역에서 여전히 인종 차별은 존재한다. 나와 피부색이 다르다는 이유만으로 비하하거나 동료로서 인정하지 않거나, 심...
2015.03.20 조회 184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9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