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폭설에 따른 제주공항 폐쇄 사태(2016년)

제주 폭설에 따른 공항 폐쇄 사건(2016년) 개요[편집]

2016년 1월 23일, 제주공항 32년 만의 폭설(18센티미터)과 강한 바람(윈드시어)의 영향으로 이날 오후부터 25일 12시(정오)까지 항공기 운항이 전면 중지되었다. 그 동안 제주에 갇혔던 7-8만 명이 체류객들은 25일 오후 3시부터 재개된 항공편을 이용해 27일 야간 항공편까지 모두 제주를 빠져 나갔다.


시간대별 일지[편집]

  • 1월 23일 17:50분, 공항 폐쇄(23일 17:50 ~ 24일 06:00)에 따라 항공편 운항 중지
  • 1월 24일, 공항 폐쇄기간 연장(25일 20:00 까지)
  • 1월 25일, 기상 상황 호전에 따라 폐쇄기간 단축(25일 12:00 까지)

☞ 총 42시간 공항 폐쇄


일자별 결항 항공편[편집]

  • 1월 23일 : 제주공항 출도착 항공편 294편 결항 (15:50 이후 전면 운항 중지)
  • 1월 24일 : 총 517편 결항 (하루 종일 전면 운항 중지)
  • 1월 25일 : 총 160여 편[1] 결항 (정오/12시까지 운항 중지)

☞ 기간 중 제주공항 체류객 : 약 7~8만 명


운항 재개 이후 공급 항공편 및 공급석[편집]

구분 대한항공 아시아나
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에어부산 이스타
항공
티웨이
항공
합계
편수 83 73 42 37 37 39 31 342
공급석 18,686 14,566 7,893 6,993 6,939 6,663 5,859 67,599


각주


  1.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음. 12시에서 오후 3시 사이 항공편들은 대개 지연 운항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