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용한 항공여행 팁·정보

필리핀 공항 입국/여행 시 주의해야 할 점

고려한 | 출입국 | 조회 수 10738 | 2016.03.16. 15:38 2017.10.06 Edited

필리핀은 우리나라 여행객들이 즐겨찾는 관광지이자 휴양지다.

수천 개에 달하는 아름다운 섬과 날씨 등 자연은 그야말로 파라다이스를 연상케 한다.

하지만 이런 환상과 기대는 필리핀에 도착해 입국하는 순간부터 여지없이 무너져 내리기 시작한다.

비행기에서 내려 필리핀 공항에서 접하는 세관, 경찰, 입국심사 등에서 총체적인 무질서와 비리를 몸소 체험하게 된다.

이유도 모른 채 돈을 뜯기거나 재심사를 받아야 하는 등 억울하고 불합리한 처분을 당할 수 있으므로 사전에 필리핀에 대한 특징과 환경, 그리고 주의해야 할 점을 알아두는 게 좋다.

 

1. 필리핀 입국 시 입국심사와 세관에 주의하라.

어느 나라에서나 그렇지만 입국심사는 해당 국가의 고유 권리다. 입국하려는 국가로부터 비자(사증)를 받았다고 할 지라도 최종 입국심사에서 그 입국여부가 최종 결정된다. 따라서 입국심사관의 지시나 요구사항에는 정중하게 응대하는 게 좋다. 섣불리 언성을 높이거나 화를 내는 건 금물이다.

[항공상식] 비자가 있는데도, 입국이 거절되는 이유는? 
[항공여행팁] 입국거절: 부당한 입국 심사, 항의는 어떻게 해야?

 

만약 불공정한 대접을 받는다고 판단될 경우에는 해당 국가 소재의 우리나라 대사/영사관에 연락해 도움을 청하는 것이 현명하다.

 

세관의 경우에는 다른 나라와 사뭇 다른 기준을 적용하고 있기 때문에 통상적인 생각은 버리는 것이 좋으며, 필리핀 면세규정을 알아두고 경찰/세관 직원을 믿지 않는 것이 좋다. (이유는 아래 설명)

 

ph_7.jpg

 

 

2. 필리핀 입국 시 면세규정을 정확히 알 필요가 있다.

외국인이 필리핀 입국할 때의 면세한도는 실제적으로 0원1) 이다. 즉 필리핀 외 국가에서 신규 구입한 모든 물품에 대해 세금을 부과할 수 있다는 말이다. (면세에 해당하는 물품은 술 2병과 담배 2보루 뿐이다.)

인천공항 출발 시에도 어떤 경우에는 공항 면세점에서 이런 저런 물품을 사기도 한다. 하지만 이 경우 필리핀 입국 시에는 모두 다 과세대상이 되는 것이므로 주의해야 한다.

 

ph_9.jpg

 

그래서 필리핀 공항 입국, 세관검사 부스는 늘 줄이 길게 늘어서 있다. 이는 세관직원들이 입국자의 가방을 죄다 개봉검사하기 때문이다. 여기서 신규 구입했다고 여겨지는 물품(물품박스, 비닐 포장 등이 있거나, 구입 영수증이 발견되는 경우)은 여지없이 압류되거나 세금을 내야 한다.

또한 필리핀에서 면세물품에 대해 세금을 냈다 할지라도, 한국 귀국할 때 한도(인당 600달러) 초과 물품에 대해서는 (한국 관세법에 의해) 다시 세금을 내야 한다. 예를 들어 인천공항 출국 시 1000달러 짜리 물건을 샀다면 필리핀 입국 시 1000달러에 상당하는 세금을, 한국 귀국 시 400달러에 대한 세금을 각각 지불해야 하는 것이다.

 

 

3. 공공연히 뒷돈을 요구한다.

필리핀을 여행했다가 이런 경험을 가진 사람들이 적지 않다. 소지한 물품에 대해 과세를 한다고 하고, 자진 신고를 하지 않은 것이기에 벌금 운운하면서 정식 과세절차를 밟지 않은 채 돈을 공공연히 요구하기도 한다. 이에 응하지 않으면 세금이 적지 않기 때문에 돈 얼마를 세관직원에게 쥐어 주고 무마하는 경우가 많다.

과세 당하지 않으려면 물품을 예치했다가 필리핀 출국 때 찾는 방법도 있기는 하지만 예치금(과세금액의 150%)과 함께 여러가지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 하기 때문에 지레 포기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4. 총알 사기

필리핀은 법적으로 총기 휴대가 가능하기는 하지만 공항 등 보안지역에서의 휴대는 엄격히 금지되어 있다. 그런데 여기에 주의할 점은 총기가 아닌 총알(탄알) 소지 역시 법적으로 금지되어 있다는 점이다.

이 점을 노린 필리핀 비리 경찰이나 보안직원이 보안검색을 이유로 수하물, 신체를 검사하면서 몰래 총알을 집어 넣고는 '당신 가방에서 총알이 발견됐다'는 혐의를 씌우고 무마 대가로 뇌물을 요구하는 사례가 지속 발견되고 있다. 일명 타님발라(tanim-bala)다. '심기'라는 tanim과 '총알'을 의미하는 'bala' 합성어로 필리핀 공항에서 악명을 떨치는 범죄 중 하나다.

지난 해에는 미국인, 일본인, 필리핀인 등 국적을 가리지 않고 총알 소지혐의로 체포되는 사례가 발생했고, 요구하는 뇌물을 거절한 미국인이 체포되어 재판에 넘겨지는 등 언론을 통해 큰 화제를 일으키기도 했다. 요구하는 뇌물이 300-500 페소처럼 적은 경우도 있지만, 혐의를 무마시켜 준다며 3만~8만 페소를 요구하기도 했다.

 

ph_3.jpg

ph_6.jpg

 

필리핀 대통령까지 나서서 이런 총알심기(tanim bala) 사기를 발본색원하라는 지시를 했을 정도로 필리핀에 만연되어 있는 문제 중 하나다.

 

 

5. 마약 사기

필리핀을 여행하는 도중에도 경찰이나 보안요원을 내세우며 검색을 하는 것처럼 하면서 옷이나 가방 안에 슬쩍 총알, 마약 등을 넣기도 한다. 그리고는 발견된 총알이나 마약을 빌미로 뇌물을 요구하거나 이를 거절하면 체포되어 구금되기도 하므로 반드시 주의해야 한다.

 

 

6. 남의 가방 운반은 금물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마약 운반'에 관여되는 일이 있다. 한국의 누구에게, 필리핀 누구에게 전달해 달라며 가방을 맡기기도 하고, 수하물 요금이 초과되니 대신 짐을 부쳐 달라고 하기도 한다. 하지만 이는 안전/보안 사유로 엄격히 금지되어 있는 행위다.

항공기에 부치는 짐은 반드시 본인 짐이어야 하며, 이를 어기는 경우에는 법적 처벌을 받을 수도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더욱 문제가 되는 것은 잠시 맡은 가방 안에 마약 등이 들어 있기도 한다는 점이다. 공항 등에서 물건을 잠시 맡아달라고 하더라고 거절하는 것이 좋다. (이건 필리핀에서만의 문제가 아니라 세계 어느나라에서나 공통사항이다.)

 

 

7. 필리핀 입국 시 주의해야 할 팁 (어처구니 없는... 팁)

  • 캐리어에 주머니나 지퍼가 달리지 않은 하드 케이스 가방이 좋다.
    (쉽게 가방을 열지 못하므로, 총알사기 등을 예방할 수 있다.)
  • 캐리어에 비닐포장을 한번 더 하거나, 다른 물건이 지입되지 않도록 밀봉
  • 가방에 대한 X-ray 검사나 세관원 확인 시, 한눈 팔지 말고 주의깊게 살펴볼 것
  • 신혼여행객들을 더 주목해서 잡는다... 따로 따로 입국?
  • 신규 구입한 (면세)물품은 없어야 한다?... 없는 것처럼 보여야 한다? (알아서 판단하시길..)

 

ph_1.jpg
필리핀 여행할 때는 이렇게 가방을 비닐로 감싸라는 조언이 있을 정도

 

ph_2.jpg
적지않은 사람들이 가방을 비닐로 포장

 

ph_4.jpg
처음에는 이렇게 비닐로 감싸는 이유를 가방 보호라고 생각했지만, 그게 아니다.

 

ph_5.jpg
심지어는 이렇게 대 놓고 조롱하는 가방/짐도 눈에 띈다

 

 

위에 언급된 내용은 필리핀 일부 공항에만 한정된 이야기가 아니다. 우리나라에서 입국 가능한 마닐라, 세부, 보라카이 등 거의 모든 공항에서 볼 수 있는 상황이라고 보면 된다.

 

#필리핀 #공항 #입국 #총알 #면세 #세금 #범죄 #마약 #뒷돈 #뇌물 #세관 #경찰 #과세

 

각주

  1. 규정상으로는 비상업용 물품 1개 200달러 범위까지 허용하지만 휴대품 대부분 가치를 고려하면 200달러가 넘기 때문에 새로 구입했다고 여겨지는 물품이나 고가 물품에 대해서는 설사 중고용품이라고 하더라도 과세하는 분위기다.

    [항공여행팁] 필리핀 입국 시 면세 범위 및 주의 사항

 

Profile image

고려한

(level 7)
69%

 

 

하늘이 그리운 남자 사람입니다.

oiiiio@지메일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 공항에서 만나기 쉬운 달갑지 않은 사람들 21가지 file

    공항은 여행의 시작이자 즐거움의 출발점이다. 하지만 때로는 시작부터 기분이 상하거나 악전고투를 벌인 끝에 비행기를 타고 여행을 시작하는 경우도 있다. 즐거움이어야 할 공항에서의 시작을 방해하는 여러 요소들 가운데는 시설이나 환경 때문이 아닌 사람들로 인한 것들도 있다. "Just t...

    공항에서 만나기 쉬운 달갑지 않은 사람들 21가지
  • 승무원은 부탁해 11가지, '제발 이것만은 하지마!' file

    제발 이것만은... 기내 백태 항공기 승무원들의 아름다운 미소 뒤에는 나름대로 다른 얼굴이 숨어있다. 기내에서 승객들을 상냥하게 응대하지만 이러지 말았으면 하는 것들도 있는 모양이다. 대부분 승객들의 비매너에 대한 것이겠지만.. 승무원 출신 배낭여행가, 블로거가 포스팅한 내용을 ...

    승무원은 부탁해 11가지, '제발 이것만은 하지마!'
  • 필리핀 공항 입국/여행 시 주의해야 할 점 file

    필리핀은 우리나라 여행객들이 즐겨찾는 관광지이자 휴양지다. 수천 개에 달하는 아름다운 섬과 날씨 등 자연은 그야말로 파라다이스를 연상케 한다. 하지만 이런 환상과 기대는 필리핀에 도착해 입국하는 순간부터 여지없이 무너져 내리기 시작한다. 비행기에서 내려 필리핀 공항에서 접하는...

    필리핀 공항 입국/여행 시 주의해야 할 점
  • 희한한 에어아시아 수하물 수수료 변경, 요금폭탄 주의 file

    저비용항공사의 주 수입원이 항공권 판매가 아니라는 것은 이미 상식처럼 통한다. 대신 저비용항공사들은 각종 수수료와 유료 상품을 통해 값싼 항공권 판매를 대신하며 수익을 얻는다. 대표적인 것 중의 하나가 수하물 요금이다. 일반 항공사들이 일정 분량의 무료 위탁수하물을 허용하는 것...

    희한한 에어아시아 수하물 수수료 변경, 요금폭탄 주의
  • 좌석(클래스) 업그레이드 경매(Auction)를 아시나요? file

    경매를 통해 비즈니스 클래스를... 항공여행의 질(?)을 좌우하는 것 중 가장 크게 영향을 주는 것이 좌석이다. 어떤 좌석에 앉아 여행하느냐에 따라 여행의 피로도가 달라진다. 아니, 조금 과장해서 비즈니스클래스를 이용해 Flat seat 에 누워 휴식을 취하니 장거리 비행 도착 후에도 전혀(^...

    좌석(클래스) 업그레이드 경매(Auction)를 아시나요?
  • 피치항공 상황별 항공권 구입가 비교 (최저가에서 안심 가격까지) file

    일본의 저비용항공사 피치항공의 기세가 놀랍다.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사들보다 훨씬 늦은 2012년 출범했음에도 불구하고 성장세는 우리나라 저비용항공을 넘어서고 있으며 일본 내 타 저비용항공사들과 비교해도 경쟁력 우위에 있다. [항공컬럼] 일본 LCC, 피치항공이 잘나가는 이유(2015/12/...

    피치항공 상황별 항공권 구입가 비교 (최저가에서 안심 가격까지)
  • 미 항공사 기내식 건강도 랭킹 (2015년) [1] file

    기내식은 항공여행 즐거움 중의 하나다. 하지만 좁은 기내에서 다량의 칼로리 섭취는 건강에 도움이 되지는 않는다. 따라서 어떤 기내식을 선택하느냐, 어떤 기내식을 제공하느냐가 매우 중요하다. 기내식은 패스트푸드가 아닌 만큼 항공사에 따라 그 종류와 내용이 천차만별이다. 미국 영양...

    미 항공사 기내식 건강도 랭킹 (2015년)
  • 이런 질문이나 행동은 승무원이 싫어해 ^^ file

    고객이 서비스 제공자들을 이해해 줄 필요는 없다. 하지만 그래도 정도라는 게 있다. 어느 정도 선을 넘으면 귀찮아 하거나 싫어하는 것들이 있기 마련이다. 항공기 승무원들도 마찬가지... 수십 수백명을 대하고 접하는 그들에게 승객의 어떤 질문이나 행동이 귀찮움을 안겨주는 걸까? [항공...

    이런 질문이나 행동은 승무원이 싫어해 ^^
  • 비행 후에도 몸 컨디션을 유지하려면 file

    항공여행이 일반화되었지만 여전히 장시간 비행을 하고 나면 피곤함이나 불편함은 줄어들지 않는다. 이는 어차피 발생할 수 밖에 없는 시차, 환경 차이 때문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항공기 제작사나 항공사들이 여러가지 방안을 강구하고 있지만 완벽하게 대안을 제시하지는 못하고 있다. ...

    비행 후에도 몸 컨디션을 유지하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