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용한 항공여행 팁·정보

3만 피트 상공에서 잠 잘자는 방법

마래바 | 항공기 | 조회 수 21916 | 2009.05.16. 07:17 2012.03.30 Edited

개인적으로는 잠이 많은 편이어서 잠자는 것에 대한 고민은 별로 하지 않는 편이다.

심지어 카페인이 있어 잠을 방해한다는 커피를 다량 마셔도 잠만 잘 잔다... 식신이 아니라 거의 잠신인 셈이다. ^^

비행기를 타면 별다른 할 일이 없는 경우에는 잠을 자는 게 보통이다.  특히 10시간 내외의 장거리 항공편을 이용할 때는 한두번씩 잠을 청하기도 한다.

그런데 불편한 항공기 좌석에 앉아 잠을 잔다는 것이 그리 녹녹한 일이 아니다.  누워서 자는 것만큼 편안하지 않기 때문이다.  심지어는 오히려 잠을 자지 않는 편이 덜 피곤하기도 한다.

하지만 한두번, 잠시라도 잠을 자고나면 목 뒤가 뻐근해지기도 하고 몸이 왠지 개운치 않음을 느끼게 된다.  msnbc 가 제공하는 비행기 내에서 잠을 편한하게 청하는 방법 몇 가지를 소개해 본다.


1. 넓은 좌석 선택하라

너무나 당연한 얘기..  넓고 안락한 좌석에서 잠을 잔다면 그만큼 더 편안해 질거다.  요즘은 침대처럼 누울 수 있는 좌석도 등장하고 있으니 말이다.

하지만 일반석의 경우라면 몇가지 염두를....  우선 가능하면 창가 좌석이 잠자기는 좋다. 다만 화장실 등을 드나들 때 불편함은 감수할 것이다.  그리고 창문 가리개(Window Shade)를 조절할 수 있다는 점에서도 유리하다^^


2. 뒤로 젖혀지는 좌석이어야

대개 일반석 중에 좋아하는 좌석을 꼽으라면 비상구 좌석을 말하곤 한다.  그리고 발을 조금 여유있게 움직일 수 있을만큼 공간(Leg room)을 가진 좌석도 선호하는 좌석 중의 하나다.

하지만 간혹 이런 좌석 가운데 등받이가 뒤로 젖혀지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좌석은 잠자기에는 꽝이다. 대개 뒤에 벽이 있는 좌석이 이런 경우에 속한다.


3. 들고 들어가는 짐을 줄여라

대부분 항공사들은 기내에 들고 들어가는 가방 수를 한개 내지 많으면 두개 정도 허용한다.  가장 큰 이유는 기내가 승객들 짐으로 인해 복잡해지면 자칫 안전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윗 선반에 짐이 다 들어가지 않으면, 발 아래 짐을 두어야 하는데 움직임은 물론 잠잘 때도 불편하다.


4. 카페인은 잊어라

개인적으로는 카페인으로 인해 잠에 방해를 받지는 않아 괜찮지만 어떤 이들은 커피 한잔도 잠을 방해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커피 등 카페인에 민감한 분들은 커피를 마시지 않는게 좋다.

대신, 따뜻한 음료 한 잔 정도를 마셔 두는 게 잠을 청하는 데는 도움이 된다.


5. 담요와 베개 챙길 것

좌석마다 베개나 담요를 비치하는 게 일반적이지만, 간혹 없는 항공편이라면 탑승하자마자 승무원에게 달라고 해 확보해 두는 게 좋다.  물론 담요조차 돈을 주고 빌려야 하는 경우도 항공사도 있으니 적절히 활용하는 게 좋다.


6. 목 베개 정도는 준비할 것

좌석에 앉아 잠은 잔다는 것은 아무래도 편안한 상태가 아니기 때문에 몸은 항상 긴장상태를 유지한다.  특히 목 부분은 더욱 그런 경향이 짙은데, 잠깐이라도 졸고 나면 목에 통증을 느끼는 경험들은 누구나 가지고 있을 것이다.

이럴 때 목 베개는 앉아서 잠을 잘 때도 제법 편안한 자세를 유지하게 해, 목에 통증을 덜하게 한다.


7. 발을 편안하게?

어떤 사람들은 비행기 타, 좌석에 앉기만 하면 신발 벗고 지내기도 하고, 신발 벗는 걸 꺼리는 사람들도 있다.

만약 벗는 게 편하다면 신발은 벗되, 항공사에서 제공하는 큰 양말을 신는 게 좋고, 사실 비행기 안이 조금 쌀쌀하기 때문에 신발을 벗고 있으면 발이 시린 경우도 있으니 상황에 따라 선택하는 게 좋다.


8. 음악은 묘약?

항공기 엔터테인먼트라고 하면 대표적인 게 음악이다.  지금이야 영화다 드라마다 선택해 볼 수 있는 AVOD 시스템이 장착된 항공기도 많지만 예전엔 음악이 주요 즐길거리였다.

분위기 내는 조용한 음악이야 말로 잠자는 데 중요한 촉매가 되기도 한다.  또 헤드폰을 쓰면 항공기의 시끄러운 엔진소리, 바람소리도 안들리기 때문에 심적으로 훨씬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

아니면 귀마개 등도 사용해 보면 괜찮다.  소음을 막는데 최고.. ^^


9. 등받이는 젖혀야 편해

앞에서도 언급한 것이지만 등받이가 젖혀지지 않으면 그렇게 불편할 수 없다.  다만 등받이는 젖히되, 뒷 사람이 불편하지 않도록 적당히 젖히는 게 중요하겠지.  매너있게 말이다.


10. 방해하지 마세요

좌석에 있는 스티커 중에 'Do not Disturb' 붙혀 놓으면 아무런 방해받지 않고 마음껏 잠을 잘 수 있다.  근데 적절히 사용할 것. 간혹 식사를 놓칠 수도 있으니 말이다.


11. 가능하면 어두운 곳 찾아..

스크린 바로 앞자리는 최악이다.  적어도 잠자려고 하는 사람들에겐 말이다.  또 승무원들이 식사 준비를 하는 갤리 주변도 상당히 밝은 편이므로 잠자기에는 별로다.  정 안되면 간혹 준비되어 있는  수면 안대를 이용해 보는 것도 좋다.


추가로...

아무래도 잠을 좀 자려면 복장이 편안한게 좋다.  정장 차림으로 10시간 넘게 좌석에 앉아 있을라치면 고통스럽기까지 할 것이다.

장거리 항공편을 이용한다면 편안한 옷가지를 준비하는 게 좋다.  티셔츠 하나에 츄리닝 바지 하나 정도 준비해 기내에 탑승하고 바로 갈아 입으면 여행하는 내내 편안하게 지낼 수 있다.  잠이 편안해 지는 건 덤이다.

기내에서 잠을 잘 자는 것도 중요하지만 너무 깊고 오랜 잠은 목적지 도착한 후에 시차 적응하는 데 장애가 되기도 하므로 적당한 시간동안 자는 게 좋다.  

[항공상식] 항공여행 시차(Jet Lag)에 대해 당신이 모르는 것 10가지
[항공상식] 항공여행 시차(Jet Lag) 피로 줄이는 방법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7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sgchoi773 2012.03.24. 19:41
유용한글들 항상 재밌게 읽고있습니다. 저도 비행기 맨 뒤쪽 좌석 선택했다가 등받이가 뒤로 젖히지 않아서 10시간가량 불편한 여행을 해본 경험이 있는데요..이글을 읽으니 그때가생각나네요 ㅎㅎ
마래바 2012.03.26. 09:42
To sgchoi773 님,
간혹 좌석이 고장나는 경우가 있는데, 참 난감한 입장이 되곤 합니다.
이용객 입장에서는 그처럼 불편한 게 없는데 말이죠. 잠을 자려해도 꼿꼿히 등을 세우고 있어야 하니 불편하기 이를 데 없죠.
성게군 2012.03.30. 03:16
정말 가끔 비행기 타면 매너없게 등받이를 확 젖히는 사람들 때문에 짜증이 나는 경우가 많아요...
마래바 2012.03.30. 05:22
To 성게군 님,
물론 당연히 뒤로 젖힐 수 있는 권리는 있겠지만 뒷 사람을 배려한다면 살짝 분위기 봐 가며 해주는 것도 센스이고 예의일텐데 이런 점이 조금 아쉬울 때가 있는 건 사실입니다. ^^;;
  • 스스로 무게 재는 가방, 수하물 요금 방지... file

    여름이다. 아주 무더운 여름이다. 또한 휴가철이기도 하다. 그래서 덥지만, 다녀오면 피곤하고 힘들기도 하지만, 그래도 떠난다. 몸의 고단함보다는 재충천의 효과가 더 크기 때문일 것이다.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도 우리의 주요 여행 대상지다. 배를 이용하기도 하지만 주로 항공기를 이용...

    스스로 무게 재는 가방, 수하물 요금 방지에 도움될까? ^^
  • 공항에서 노트북, 휴대품 분실하지 않는 방법 file

    말끔한 양복 차림에 수트케이스 들고, 다른 한 손엔 노트북 가방을 메고 어디론가 바쁘게 향하고 있다. 출장 떠나는 비즈니스맨의 전형으로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모습이다. 아무리 출장일지라도 그 핑계로 업무를 소홀히 할 수도 없다. 전 세계 어디서곤 대부분 국가에서 인터넷을 ...

    공항에서 노트북, 휴대품 분실하지 않는 방법
  • 기내에서 몸 상태가 좋지 않을 때 취해야 ...

    얼마 전 포스트에서 기내에서 승객이 사망한다면 그 승객은 어떻게 해야하나 라는 소재를 다룬 적이 있다. 그런데 우연찮게 그 포스트를 올린 지 며칠 지나지 않아 국내 모 항공사의 유럽행 항공편에서 환자가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결국 이 승객은 기내에서 사망하였고, 그 상태로 최종...

  • 승무원 괴롭히는 7가지 방법 file

    고용과 취업이 화두인 시절이다. 요즘은 너무너무 취업하기 힘들다고 한다. 내 실력으로 요즘 같으면 영락없이 백수로 지내야 할 정도로 새로 입사하는 친구들 실력이 놀랍기만 하다. 그런데 이렇게 뛰어난 실력을 가지고 있어도 취업이 마음 먹은만큼 되지 않는다고 하니, 최근의 구직난이 ...

    승무원 괴롭히는 7가지 방법
  • 승무원이 전하는 즐겁게 여행하는 기내 생...

    항공 여행이 일상화 되었다고는 하지만 아직 낯설게 느껴지는 부분도 많이 있을 것이다. 다른 사람들과 어울려 정신없이 비행기 타고 여행하고, 내리고 했다면 특별히 뭐가 부족하고 아쉬웠는지도 모르고 시간을 보냈겠지만, 혼자 여행하거나 하는 경우엔 자신이 모든 걸 알아서 해야하고 의...

  • 기내 예절 애니메이션 비디오 (델타 항공)

    여행은 즐겁다. 그러나 그렇게 즐거운 여행도 주변의 환경이 받쳐줘야 더욱 즐겁게 된다. 특히나 여행을 함께 하는 주변 사람들은 즐거움과 피곤함을 결정하곤 한다. 이전 글에서 항공여행과 관련된 기내 에티켓에 대해 이야기한 바 있다. 항공기라는 한정되고 좁은 공간에서의 여러사람들과 ...

  • 추운 기내에서 따뜻하게 지내는 팁 8가지

    항공기내의 환경은 가능한한 지상에서와 비슷한 조건을 유지해야 한다. 그래야 별다른 준비 없이도 편안하게 항공여행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무리 노력해도 지상의 환경과 100% 똑같은 조건으로 만들기는 쉽지않다. 작지만 차이가 있는 것 중의 하나가 지상보다는 약간 추운 듯...

  • 항공 여행객에게 드리는 충고 10가지 [3] file

    항공 여행이 일반화된 지금, 잘못된 상식이나 지식으로 인해 곤란을 겪는 경우가 많다. 특히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있어 항공 여행이라는 것은 곧 국가간의 이동을 의미하기 때문에 짧게는 몇 시간 길게는 10시간 넘는 비행을 해야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 출발지, 도착지간 시차가 발생...

    항공 여행객에게 드리는 충고 10가지
  • 입국거절: 부당한 입국 심사, 항의는 어떻... [6] file

    이 글은 이전 글 '비자 다 있는데 왜 입국 거절되는 이유는 뭐야?' 의 연속편입니다. 1. 비자(Visa) 다 있는데 입국 거절되는 이유는 뭐야? 2. 부당한 입국 심사, 항의는 어떤 수준이 적당한가. (현재 글) ------------------------------------------------------- 이전 글에서, 우...

    입국거절: 부당한 입국 심사, 항의는 어떻게 해야?
  • 3만 피트 상공에서 잠 잘자는 방법 [4]

    개인적으로는 잠이 많은 편이어서 잠자는 것에 대한 고민은 별로 하지 않는 편이다. 심지어 카페인이 있어 잠을 방해한다는 커피를 다량 마셔도 잠만 잘 잔다... 식신이 아니라 거의 잠신인 셈이다. ^^ 비행기를 타면 별다른 할 일이 없는 경우에는 잠을 자는 게 보통이다. 특히 10시간 내외...

    3만 피트 상공에서 잠 잘자는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