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승객 타고 있는 항공기에 연료 주입하면 안된다?

마래바 | 기타 | 조회 수 9441 | 2013.08.20. 22:39 2013.08.26 Edited

요 며칠 국내 항공업계는 소란스런 소식으로 어수선했다.

필리핀 국적의 저비용항공사인 제스트항공이 갑자기 운항을 중단해, 이를 이용해 필리핀 등지로 출발했거나, 예정이었던 이용객들의 발이 묶여 버렸기 때문이다. 

필리핀 현지에 무려 천 여명 이용객이 대체 항공편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이었다.

이후 다른 대체 항공편을 이용해 귀국하기도 했고, 제스트항공의 운항이 재개되어 최악의 사태는 면했지만, 그 파장은 적지 않았다.

제스트항공이 필리핀 당국으로부터 운항 정지를 당한 것은 안전규정 위반 때문이었다. 항공기 안전수칙 준수는 그 어느 것보다 중요한데, 이를 어기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었기 때문에 운항을 정지시킨 것이다. 너무나도 당연한 조치다.

그런데 자세히 내용을 들여다 보니, 어겼다는 안전규정 언급 중에 '승객을 항공기에 태우고 연료를 주입했다'는 내용이 관심을 끈다.

항공기가 운항하기 위해서는 연료 주입이 당연한데, 왜 이게 문제가 된다는 것일까?


항공기에 연료 주입하는 장면

위 그림과 관련해 퀴즈 하나..

항공기에는 승객이 탑승해 있을까? 아닐까?

정상적인 상황이라면 '항공기 안에 승객은 없다' 가 정답이다.


기본적으로 항공기는 거대한 연료통이라고 볼 수 있다. 제트 여객기 날개 대부분에는 이 연료로 채워져 있다. 이중 삼중의 안전 조치를 하고 있지만, 연료와 관련하여 가장 안전에 취약한 시점은 바로 연료 뚜껑을 열고 연료를 주입하고 있을 때다.

연료를 주입하고 있는 도중에 외부로 부터 어떤 물질이 날아올 지도 알 수 없으며, 만의 하나 발화 물질이라도 연료 주입구에 투입되는 상황이라면 안전에 치명적인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화재 등의 가능성을 100% 배제할 수 없다는 의미다.

그래서 항공 안전규정 상 연료 주입은 승객 탑승 전에 하도록 되어 있다. 만일의 사태가 발생해도 승객의 인명 피해는 예방해야 하기 때문이다.


왜 제스트항공은 승객을 태우고 연료를 주입해 안전 규정을 위반했을까?

저비용항공의 특징 중 하나는 항공기 순환 효율성이다. 흔히들 말하는 식당에서의 '테이블 회전율'과 비슷하다고 할까? 항공기가 공항에 도착해 다음 공항으로 이륙하기 전까지 지상에 있는 시간을 Ground Time 이라고 하는데, 이 시간을 최대한 줄이면 줄일 수록 항공기 운용 효율성은 높아진다. 장거리, 대형 항공기의 경우에는 이 Ground Time 이 2시간 내외지만 단거리, 소형 항공기의 경우에는 1시간이 채 안되는 경우도 있다.

저비용항공일 수록 이 Ground Time 이 더욱 짧다. 항공기 운용 효율성을 높혀야 하기 때문이다. 승객의 탑승하는데 필요한 시간 등을 제외하고 그 이전에 연료 주입을 끝내기 위해서는 매우 바쁘고, 빠르게 작업해야 하나 그러지 못하면 승객 탑승시각까지도 연료 주입을 끝내지 못하는 상황을 맞는다.

제스트 항공의 경우, 당연히 항공기가 지연되는 한이 있어도 연료 주입을 끝내고 승객을 탑승시켜야 했으나 그러지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 연료가 주입되는 동안 승객이 탑승했거나, 이미 탑승시켜 놓고 연료를 주입했거나 했다는 얘기다.

항공기 안전 규정은 다른 어떤 안전 규정보다 까다롭고, 예민하다. 조그만 실수, 태만 하나로 상상하기도 힘든 최악의 사고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별것 아닌 것 같은 규정임에도 항공기 정비를 위해 장시간 소요되기도 하고, 항공기 운항이 취소되기도 한다.

항공기는 이중 삼중의 안전 조치가 확신되지 않는 한 비행에 투입되지 않는다. 아니 안전규정 때문에라도 비행할 수 없다.하지만 제스트 항공은 그러지 않았던 것이다.


참고로, 항공기 연료 보급은 승객 탑승 전에 이루어져야 하는 것이 기본이지만, 공항 소방 시설 등을 고려한 안전 규정이 승객이 탑승 중이거나 탑승한 상태에서도 소방 시설만 인근에 준배해 놓으면 연료를 보급할 수 있도록 하기도 한다. 하지만 모든 공항이 같은 규정을 적용하는 것은 아니며, 각 나라/공항 고유 규정에 따르게 된다.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7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항공사고와 다크 사이트 (Dark site)

항공사고와 다크 사이트 (Dark site)

항공사고는 다른 여타 교통 사고와는 달리 엄청난 충격과 후유증을 가져온다. 특히 대형 여객기가 이착륙, 혹은 비행 중 추락 사고 등을 당하게 되면 감당하기 힘든 인명 피해 결과를 보여주곤 한다. 이런 사고가 발생하면 유족 혹은 관련자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다. 내 가족이 탑승한다고 했던 비행...
continue reading

몸무게에 따라 요금 징수했던 항공사 file

몸무게에 따라 요금 징수했던 항공사

몸무게로 항공요금을 받았던 항공사? 최근 아닌 오래 전에 실시되었던 사례 새해가 밝았다. 지난 2010년이 이미 돌아올 수 없는 과거가 되어 버렸고, 2011년 1월 1일이 되었다. 다들 가족들과 함께 휴일을 만끽하고 있을 이 시간에도 항공 관계자들은 업무에 여념이 없다. 1월 1일은 여러모로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 이날은...
continue reading

비행기 납치 알리는 하이재킹 코드란?

비행기 납치 알리는 하이재킹 코드란?

공항에 나가 비행기 타기까지 과정 중에 가장 짜증나며 길게 느껴지는 절차가 바로 보안검색이다. 비행기 좌석 배정 받는 줄이야 짐도 부쳐야 하고, 좋은 좌석 배정 받아야 하니 기다리는 과정도 그리 짜증스러울 것 없겠지만 (물론 이것도 길면 짜증나기는 매한가지다. ㅎㅎ) 보안 검색을 위해 기다리는 줄은 유쾌할 것 없...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0837 ·
  • 2 ·
  • 댓글 0 ·

항공기 이착륙 전용 활주로 각각 따로 있다? file

항공기 이착륙 전용 활주로 각각 따로 있다?

[상황 1] "기장님, 사무장으로부터 긴급 연락이 왔습니다. 위급한 환자가 발생해서 기내에서는 더 이상 조치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인근 공항으로 회항해야 하는 경우 대비, 최적의 착륙공항 확인해 주세요." "네, 기장님. 확인 결과, A, B 두 공항이 현재 항공기 위치에서 거리도 비슷합니다만, A 공항은 인근 도시가 소...
continue reading

승객 타고 있는 항공기에 연료 주입하면 안된다? file

승객 타고 있는 항공기에 연료 주입하면 안된다?

요 며칠 국내 항공업계는 소란스런 소식으로 어수선했다. 필리핀 국적의 저비용항공사인 제스트항공이 갑자기 운항을 중단해, 이를 이용해 필리핀 등지로 출발했거나, 예정이었던 이용객들의 발이 묶여 버렸기 때문이다. 필리핀 현지에 무려 천 여명 이용객이 대체 항공편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이었다. ...
continue reading

영원히 사용하지 않는 항공편명 file

영원히 사용하지 않는 항공편명

항공기 편명(Flight Number 혹은 Call Sign)은 대개 항공사 약어 코드와 숫자로 구성된다. 대한항공 001편은 KE001 혹은 KAL001 로 표기한다. 전자는 IATA 방식으로 통상적으로 흔히 볼 수 있는 형태이며 후자는 ICAO 방식으로 관제, 운항 관리 등 업무 전문분야에서 주로 사용된다. 항공사들은 자사의 여러 상황을 고려해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3244 ·
  • 0 ·
  • 댓글 0 ·

항공기 탈출장비 없으면, 승객 일부는 탑승할 수 없어.. file

항공기 탈출장비 없으면, 승객 일부는 탑승할 수 없어..

항공기는 만의 하나까지 사람이 대비할 수 있는 모든 사항을 준비한다. 얼마 전 부산 김해공항에서 한 외국 항공기와 국내 항공사 항공기에서 항공기 문(도어)에 장착된 탈출 장비가 펼쳐지는 사고(?), 사건이 발생했다. 항공기가 비상착륙하거나 위급한 상황에서 승객의 탈출을 원활히 하기 위한 탈출 장비인 Escape Slide ...
continue reading

유명인의 이름을 딴 공항은 어디 어디? file

유명인의 이름을 딴 공항은 어디 어디?

공항은 항공기가 뜨고 내리는 비행장 역할에다 공공의 교통수단 목적으로 터미널 등의 시설을 갖춘 곳을 말한다. 대개 공항 이름은 도시나 지역 이름을 따는 게 보통이다. 김포공항, 인천공항 처럼 말이다. 하지만 전 세계에는 지역이나 도시 이름이 아닌 유명인의 이름을 딴 공항들이 적지 않다. 공항 이름으로 사용된 사람...
continue reading

비행기는 새(Bird, 鳥)가 무섭다 ^^ file

비행기는 새(Bird, 鳥)가 무섭다 ^^

새는 하늘을 난다. 비행기도 하늘을 난다. 태초부터 날 수 없는 동물로 태어나 하늘을 바라보며 창공을 날아다니는 새를 동경해 온 인간은 몇천년간의 노력과 시도 끝에 근세에 이르러 드디어 새처럼 하늘을 나는 꿈을 이루었다. 감히 그 동안 아래서 위만 바라보던 인간의 시각을 이제 위에서 아래도 내려다 볼 수 있도록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9652 ·
  • 2 ·
  • 댓글 1 ·

사상 최초의 항공 객실 승무원은? file

사상 최초의 항공 객실 승무원은?

객실 승무원.. 예전 만큼은 아니지만 아직도 여러 면에서 매력있는 직업 중 하나다. 예전에는 스튜어드(Steward), 스튜어디스(Stewardess) 혹은 에어호스티스(Air Hostess) 라는 이름으로 불리기도 했으나 최근에는 Cabin Crew 혹은 Flight Attendant 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직업이다. 객실 승무원의 역사는 민간 항공역사와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