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비행기 장시간 타면 손발이 붓는 이유는?

마래바 | 항공기 | 조회 수 25139 | 2009.03.05. 11:49 2014.05.13 Edited

개인적으로는 몸이 잘 붓는 편은 아니다.  신장이 좋지 않은 경우, 몸이 잘 붓는 경향이 있다고 하는 걸 보면, 아직까지 신장은 건강한 모양이다.

그렇지만 이럼에도 불구하고 항공기에 장시간 앉아 여행하다보면 발이 제법 붓곤 한다.  나만 그럴까 생각했지만, 의외로 상당수, 아니 대부분의 사람들이 손발이 붓는 경험을 한다고 한다.

얼마전, 승객 192명을 태운 영국 맨체스터를 출발, 이집트로 향하던 jet2.com 소속 항공기 하나가 그리스 아테네로 비상착륙하는 일이 있었다.  그 원인은 기내 여압장치 고장이었다고 한다.

여압장치라...

3만 5천 피트 고도에서 날고 있는..

3만 5천 피트 고도에서 날고 있는..





객실 기압(압력)은 지상과 같지 않아..

일반 민간 항공기는 2만 피트에서 높게는 4만 피트 높이에서 비행한다.  상식으로 알고 있는 것처럼 고도가 높아지면 질 수록 압력은 낮아지게 된다.  반면 사람의 몸, 신체는 지구 표면 압력에 맞춰져 있어 압력이 낮은 곳에서는 정상적인 신체 상태를 유지할 수 없다.

즉, 비행기는 높은 고도에서 비행하더라도 비행기 안의 기압(압력)은 지상의 것과 비슷하게 맞춰 놓아야 사람들이 정상적인 상태를 유지할 수 있는 것이다.

그런데 문제는 비행기 안의 압력을 지상의 압력과 동일하게 맞출 수는 없다는 것이다.  기술적으로야 가능하겠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지금보다 훨씬 더 튼튼하고 단단한 재질로 항공기를 만들어야 하고, 그 만큼 항공기 무게는 증가할 것이고, 지금보다 훨씬 비싼 제작비를 필요로 하는 현실적 제한이 존재하는 것이다.

그래서 현재 민간 항공기들은 대개 기내 압력을 8,000 피트 상공의 압력과 비슷하게 유지한다. 8,000 피트면 약 2,400 미터로 백두산 높이(2,750미터, 2,744미터)에 근접한 높이라고 할 수 있다.

높은 고도에서 붓기 쉬워..

높은 고도에서 붓기 쉬워..

해발 8,000 피트 상공의 압력은 당연히 지상보다는 낮기 때문에 신체는 바깥으로 팽창하려 하고 이 때문에 신체는 부풀어 올라 붓게 한다.  물론 백두산 정도의 높이라 그다지 지상과 크게 차이가 나지는 않는 편이지만 10시간 이상 장시간 여행할 때는 어느 정도 영향을 끼치게 되는 것이다.






높은 고도에서도 기압 유지시켜주는 여압장치

이렇게 4만 피트 상공을 날더라도 비행기 안을 해발고도 8천 피트 상태의 압력으로 유지시켜 주는 것이 객실여압장치다. 그런데 이 여압장치에 문제가 생기면 민간 항공기는 더 이상 높은 고도에서 비행할 수 없다.  4만 피트 상공의 압력 상태에서 사람이 견딜 수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런 여압장치에 문제가 발생하면 높은 고도에서 (사람들이 어느정도 견딜 수 있는) 낮은 고도 (약 1만 피트 이하) 로 즉각 하강해야 한다.

jet2.com 소속 항공기가 아테네로 비상착륙한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앞서 말한 것처럼 긴급 하강한 1만 피트 고도에서도 계속 비행은 할 수 있겠지만, 훨씬 많은 연료와 속도 부담으로 이집트까지는 제대로 비행하기 힘들 것이라고 판단했던 모양이다.  큰 사고 없이 무사히 착륙했다니 다행이지만...


장시간 항공 여행을 해야 한다면 편안한 복장과 신발을 착용하는 게 좋다.  비행기 안 기압(압력) 낮은 것이 손발을 붓게 하는 원인 중 하나인 만큼, 항공기가 도착할 때 쯤이면 발이 부어 신발을 제대로 신지 못할 수도 있으니 말이다. ^^;;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test 2009.03.05. 11:58
진짜 오래 비행하면 종종 붓기는 하던데...
  • 항공기는 사람보다 더 다이어트에 열중한다.

    자동차를 처음 가져 본 게.. 그러니까 10년도 훨씬 전이다. 직장이 집에서 조금 멀다는 핑계, 그리고 출근 시간이 새벽, 밤 일정치 않다는 이유로 부모님께 졸라 소형차를 하나 장만했다. 자동차가 굴러간다는 게 신기하기도 하고 자랑스럽기도 하고 해서 날마다 차를 닦고 조이고 기름치고 (군대에서 많이 보던 구호같다 ㅋ...

  • 엔진 하나 고장나면 얼마나 비행할 수 있나?

    "엔진 두개가 있는 항공기가 안전할까?" "아니면 4개 있는 항공기가 더 안전할까?" 산술적으로 생각해보면 엔진 2개를 장착한 항공기보다 4개를 장착한 항공기가 더 안전할 것은 자명한 일이다. 그러나..... 항공기가 운항되는 실제 상황에서는 어떨까? 감히(?) 엔진 2개 항공기가 4개 항공기보다 더 안전하지 못할 이유 없...

    엔진 하나 고장나면 얼마나 비행할 수 있나?
  • 수하물 영영 분실할 확률은 만분의 일

    이번엔 수하물 분실율에 관해서다. 하루에도 수십, 수백, 수천대의 항공기가 공항을 드나든다. 공항, 특히 여객 터미널을 새로 건설할 때 가장 중요한 시스템 중의 하나가 BHS (Baggage Handling System) 다. 어느 것 하나 중요하지 않은 것은 없겠지만, 이 수하물 시스템이 제대로 갖추어지지 않으면, 재앙이라고 불러도 좋...

  • 좌석 간격 (Pitch) 에 따라 편안함 달라져.. (항공사별 현황)

    우리가 보통 밤에 잠을 자는 6-8시간 동안에 같은 몸자세를 계속 유지할 수 없다. 몇번이고 뒤척이고 몸의 자세나 상태를 바꾼다. 같은 자세를 오래 유지하는데서 발생하는 피로감을 방지하고 혈액의 원활한 흐름 등을 유지하기 위한 신체의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한다. 항공 여행 초기 시절엔 좌석의 편안함 등이 그리 중...

  • 항공시차 (Jet Lag) 증후군에 대해 당신이 모르는 10가지 [2]

    "세계는 넓고 할 일은 많다." 지금은 영욕의 과거를 짊어진 한 경영자의 책 이름이다. 뭐 여기서 책에 대해 설명하고자 하는 것은 아니다. 세계가 넓다지만 항공 교통 수단의 발달로 점차 그 시간적 간격이 좁아지고 있다. 그러다보니 다른 공간의 시간대를 빠르게 넘나들게 되었으며 이는 우리의 생체 리듬을 깨뜨리는 결과...

  • 휴대전화는 왜 항공기에서 사용하지 말라고 하나? [3]

    "딩동 ♬ 안내말씀 드리겠습니다....................." "항공기 안에서는 휴대기기의 사용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특히 항공기 이착륙 중에는 휴대전화 등 전자기기의 사용이 엄격히 금지되어 있사오니 이점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번에는 누구나 다 알고 있는 내용이지만, 정리하는 차원에서 휴대전화를 왜 항공기에...

  • 수명 끝난 항공기는 어디서 폐기되나? [2]

    모든 사물에는 수명이 있다. 하물며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지구를 비롯 이 광활한 우주도 그 수명이 있을 것이라고 한다. 시작이 있으면 끝이 있을테니 말이다. 비행기도 하늘로 날 수 있도록 만들어져, 탄생할 때가 있으면 언젠가는 그 수명을 다하고 사라지기 마련이다. 그럼 수명을 다한 항공기는 어떻게 처리할까? 자동차...

  • 비행기 장시간 타면 손발이 붓는 이유는? [1]

    개인적으로는 몸이 잘 붓는 편은 아니다. 신장이 좋지 않은 경우, 몸이 잘 붓는 경향이 있다고 하는 걸 보면, 아직까지 신장은 건강한 모양이다. 그렇지만 이럼에도 불구하고 항공기에 장시간 앉아 여행하다보면 발이 제법 붓곤 한다. 나만 그럴까 생각했지만, 의외로 상당수, 아니 대부분의 사람들이 손발이 붓는 경험을 한...

  • 민간 항공기 최고의 인기 기종은? [1]

    예전 5.16 군사정권 시절에 만들어 놓은 경부고속도로는 그 정치적 의미는 배제하더라도 적어도 한반도 남쪽 내륙을 일일 생활권으로 만들어 놓았다는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다. 남쪽 반도 끝에서 서울까지 왕복으로 내 달릴 수 있는 "길"이 생겼다는 것은 우리의 경제 도약을 한발짝 앞당기는 데 주요한 역할을 했음에는 의...

    민간 항공기 최고의 인기 기종은?
  • 당신도 모르는 사이에 항공 블랙 리스트(No-Fly) 일 수도 있다. [3]

    "저... 잠시만 기다려 주시겠습니까?" 좌석 배정을 하던 직원은 내 얼굴과 여권을 번갈아 보며 조심스럽게 말한다. '여권 사진이 잘못됐나? 아님 다른 문제라도? .....' 이런 생각을 잠시 한다 싶었는데, 매니저로 보이는 직원이 다가오더니 정중하지만 조심스러운 톤으로 말한다. "손님, 죄송하지만 잠시만 기다려 주시겠습...

    당신도 모르는 사이에 항공 블랙 리스트(No-Fly) 일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