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흔히 지상에서 보다 기내에서 마시는 술은 더 많이, 그리고 많이, 빨리 취한다고들 한다.

그렇게 알고 있다.  나도 마찬가지다.

고고도에서는 산소가 희박하기 때문에 뇌로 전달되는 산소량도 부족해져 쉽게 졸립게 된다. 그래서 높은 고도에서는 더 빨리 취하기 때문에 어느 정도 적응기간(48시간)이 지나기 전까지는 술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들 충고한다.

일견 그럴듯한 논리로 보이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고 한다.

높은 고도에서 마시는 술이 지상에서 보다 더 많이 취한다고 하는 선입견은 1930년대 R.A. McFarland 라고 하는 콜럼비아 대학 심리학자에 의해 시작되었다. 그는 고도(Altitude)에 따라 알코올이 조종사에게 끼치는 영향을 연구하기 시작했다.

수년 간의 연구 끝에 그는 '고도 1만 혹은 12,000 피트에서의 두, 세잔의 칵테일은 지상에서의 네, 다섯잔의 칵테일이 주는 영향과 유사하다.'고 결론 내렸다.  즉 지상에서보다 높은 고도에서 마시는 술이 더 많이 취한다는 이야기였다. 그리고 이 주장은 이후로 오랜동안 굳건한 진실처럼 믿어져 왔다.

하지만 최근의 여러 연구에 따른 결과는 전혀 사실과 다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고도(Altitude)는 알코올이 신체에 끼치는 영향과는 무관하다는 것이다.

호주의 연구진은 젊은 등반가를 대상으로 고도 1만 피트와 지상에서 각각 알코올을 섭취하도록 실험하고 결과를 도출한 결과 혈중 알코올 농도는 양쪽 환경에서 별다른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또한 1970년대 후반 미 연방항공청(FAA)은 조종사의 조종간 실험을 통해 12,000 피트 고도에서의 음주 후 반응과 지상에서의 음주 후 반응에서 의미할 만한 차이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리고 1990년대 오스트리아 연구에서도 1만 피트 상공, 그리고 지상에서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차이가 없다고 밝혀졌다.

1987년 한 연구 실험에서는 17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12,500 피트 상공, 그리고 지상에서 알코올 미섭취, 섭취한 후 음주 측정 판독해 보았으나 별 다른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12,500 피트: 78 mg %, 지상: 77 mg %)

기내에서의 음주가 끼치는 영향은?
기내에서의 음주가 끼치는 영향은?

현재 민간 항공기는 최대 4만 피트의 높은 고도에서 비행하지만, 기내 압력은 8천 피트 수준으로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앞에서 언급한 1만 피트, 12,000 피트 보다는 훨씬 나은 환경으로 알코올로 인한 영향을 더욱 미미할 것이다.

그렇다면 흔히 우리들이 기내에서의 알코올 섭취 시 느끼는 더 빨리 취하는 듯한 기분은 뭘 의미하는가? 연구가들은 고고도(저압력)에 따른 두통이나 졸리움 등 흔히 고고도에서 느끼는 증상에서 비롯된 것 아닌가 추측하고 있다. 이들 증상이 숙취 상태에서의 증상과 비슷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또 다른 영향으로 플라시보(Placebo: 일명 '위약효과'라고도 하는데 아무런 효능이 없는 약을 감기약이라 믿고 먹었을 때 실제 호전 현상이 나타나는) 효과도 가세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실제 상기 실험에서도 실험 대상자에게 지상에서 측정함에도 불구하고 고도 12,500 피트라고 설명한 후 측정한 결과는 실제와는 다르게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 실험에서는 오히려 고도에 따른 알코올 영향보다는 하루 중 시기에 따른 결과 차이가 더욱 크게 나타났다. 아침에 섭취한 알코올은 다른 시간대 섭취한 알코올보다 더 큰 신체 활동 능력 저하를 가져왔다.


하지만 이런 것들이 모든 사람에게 똑 같이 적용되고 나타나지는 않는다. 실제 술에 민감한 사람일 수록, 그리고 고도에 따른 신체적 변화가 큰 사람일 수록 술로 인한 영향이 크게 나타날 것이기 때문이다. 일단 8천 피트 환경에 장시간 노출되는 경우 몸이 붓는 등 신체적 영향이 발생하는데, 앞서 언급한대로 약간의 고고도 증상(숙취 현상?)을 보이는 상황에서 또 다른 영향(알코올)이 가세하게 되면 그 증상이 가속화될 것은 분명하다. (숙취 + 숙취 = 더 큰 숙취?)

이렇게 설명하고 나니, 뭐가 진실인지 애매해진다.  고도에 따라 더 쉽게 취한다는 말인지, 아니면 상관관계가 없다는 말인지 말이다. 실험적으로는 분명 고도에 따른 알코올로 인한 영향 차이는 없어 직접적으로 영향을 끼치는 것은 아니겠지만, 기내라는 저압력 환경에 노출된 신체 환경에 또 다른 요소(알코올)가 가세하면 영향이 있을 수도 있다.


어쨌거나 기내에서는 가능한한 술을 자제하는 게 좋다. 자칫 큰 봉변을 당할 수도 있을테니 말이다. ^^;;

[유머 & 해프닝] 술 만취한 승객, 난동 후 굴욕적인 모습 공개돼 (동영상)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7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비행 중 터뷸런스(Turbulence), 얼마나 위험한가?

비행 중 터뷸런스(Turbulence), 얼마나 위험한가?

인간의 지식과 지혜가 발달해 이제는 날개없는 인간이 하늘을 나는 시대가 되었다. 인류 최대의 발명품이라 할 수 있는 비행기를 통해서 말이다. 이제 우리의 과학기술은 지구 반대편까지 하루 만에 날아갈 비행기를 만들어 낼만큼 발달하고 있다. 그래서 우리는 이 비행기를 이용해 몇 달이 걸려 도달할 거리를 불과 몇 시...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3115 ·
  • 3 ·
  • 댓글 0 ·

티켓 팔아놓고 돌아오는 항공편 좌석 없다 배째라?

티켓 팔아놓고 돌아오는 항공편 좌석 없다 배째라?

며칠 전 평소 자주 들르는 인터넷 싸이트에서 이런 사용기가 올라 왔다. 요약하면, 출발하는 날짜, 항공편은 확정했지만 귀국 일정은 정해지지 않아 언제든지 예약할 수 있다는 오픈(OPEN) 티켓을 끊었다. 출발한 이후, 돌아오는 일자가 정해져 항공편 예약을 하려하자 좌석이 없다고 여행사는 나 몰라라 했다. 할 수 없이 ...
continue reading

항공부문 오해 하나 - 기내에서 술 마시면 더 많이, 빨리 취한다?

항공부문 오해 하나 - 기내에서 술 마시면 더 많이, 빨리 취한다?

흔히 지상에서 보다 기내에서 마시는 술은 더 많이, 그리고 많이, 빨리 취한다고들 한다. 그렇게 알고 있다. 나도 마찬가지다. 고고도에서는 산소가 희박하기 때문에 뇌로 전달되는 산소량도 부족해져 쉽게 졸립게 된다. 그래서 높은 고도에서는 더 빨리 취하기 때문에 어느 정도 적응기간(48시간)이 지나기 전까지는 술을 ...
continue reading

비행기가 하늘을 나는 원리 (동영상) file

비행기가 하늘을 나는 원리 (동영상)

비행기는 인류 최고의 발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날개가 없는 인간이 하늘을 난다는 것, 자체가 기적이다. 하나님은 인간에게 하늘을 날 수 있는 날개를 주지는 않았으나, 대신 생각할 수 있는 무궁한 지혜를 선물했다. 그 지혜를 통해 인간은 신체의 물리적 한계를 극복하고 있다. 비행기도 대표적인 것이다. 인류가 ...
continue reading

티켓 환불 금액, 터무니 없이 적은 이유는? file

티켓 환불 금액, 터무니 없이 적은 이유는?

"어라! 왜 환불 금액이 이거 밖에 안되죠?" "돌아오는 항공권 사용하지 않고 환불하는 거니까, 금액이 절반되어야 하는 거 아닌가요?" 특별한 이유가 없다면, 대개 여행은 다시 되돌아옴을 전제로 시작한다. 그래서 교통편도 떠날 때와 돌아올 때 다 고려하고 준비한다. 항공여행도 이런 여행 패턴과 그다지 다르지 않아서 ...
continue reading

세계에서 비행기가 가장 많이 이용하는 항공로는? file

세계에서 비행기가 가장 많이 이용하는 항공로는?

이제 항공교통은 우리 생활에서 필수적인 존재가 되어가고 있다. 예전엔 비행기 한 번 타보는 게 소원이라는 말도 있을 정도 였지만, 이제는 아니다. 자동차 타는 것이나 별반 다르지 않게 일반화되었다. 그러다 보니 점점 하늘을 나는 항공편 수는 늘어나고, 심지어 어떤 노선의 경우에는 더 이상 항공기를 띄울 수 없을 정...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2530 ·
  • 2 ·
  • 댓글 2 ·

항공기, 지상에서 스스로 후진(後進) 가능하다?

항공기, 지상에서 스스로 후진(後進) 가능하다?

비행기가 하늘에서는 맘껏 자유롭지만, 땅 위에서는 그렇지 못하다. 특히 민간 항공기의 경우, 지상에서의 움직임(이동)은 상당 부분 제약되는데, 그 이유는 항공기 자체의 기술적 한계 때문이다. 항공기는 기본적으로 엔진의 힘으로 움직인다. 자동차처럼 피스톤을 움직여 직선 운동을 회전 운동으로 바꿔 바퀴를 굴리는 방...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1677 ·
  • 1 ·
  • 댓글 3 ·

비행기는 문 닫는다고 바로 출발할 수 있는게 아녀~~

비행기는 문 닫는다고 바로 출발할 수 있는게 아녀~~

비행기는 교통수단의 한 종류지만 다른 일반 교통수단과 다른 점이 있다면 그 중에 하나가 시간을 잘 지켜야 한다는 점이다. 이번엔 항공기 출발 순서에 대한 이야기를 해 보자. 오늘 손님도 많다. 퍼스트 클래스 자리 몇 개를 제외하고는 전석이 여행객들로 가득하다. 항공기 출발 40분 전, 기내 청소, 기내식 탑재, 정비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0965 ·
  • 3 ·
  • 댓글 2 ·

불난 것도 아닌데 비행기에 왠 물세례? file

불난 것도 아닌데 비행기에 왠 물세례?

며칠 전 (2011년 9월 26일) 대한항공 A380 항공기가 인천-파리 노선에 투입되면서. 프랑스 파리 샤를드골 공항에 취항했다. 현존하는 최대 규모 여객기로 하늘을 나는 궁전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거대한 A380 항공기를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은 흥미로움 그 자체다. 얼마나 큰지, 얼마나 편안하지 궁금함도 한 두가지가...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1693 ·
  • 1 ·
  • 댓글 2 ·

항공 계엄선포, 비상선언(Emergency Declare) file

항공 계엄선포, 비상선언(Emergency Declare)

긴급하고 위기상황을 만난 항공기는? 다른 모든 것 중지시키는 항공기 비상선언 항공기는 하늘을 날아 다닌다. 하늘의 나는 항공기가 쉴 곳이라고는 비행장, 공항 밖에 없다. 풍선에 가스 넣고 무한정 하늘에 떠 있는 기구, 비행선과는 달리 연료를 태워 하늘을 나는 비행기는 연료가 고갈되기 전에 공항에 내려 앉아야 한...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2038 ·
  • 2 ·
  • 댓글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