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기내에 일하지 않는 승무원 있다?

마래바 | 승무원 | 조회 수 17677 | 2011.03.03. 14:48 2017.07.07 Edited
  • 기내에서 일하지 않는 승무원?

  • 근무 후 휴식 혹은 또 다른 근무를 위한 이동

젊은이들, 특히 여성들에게 승무원은 꽤나 인기있는 직업이다.

아마도 자유로운 외국 나들이, 비교적 높은 보수가 이들 인기에 한 몫 하는 것 아닌가 싶다.

하지만 승무원이라는 직업, 특히 항공기 승무원은 고달픈 직업이다.  우리가 생활하는 공간과는 다른 환경에서 장시간 일하다 보면 남들 모르는 질병과 부상에 고민하기도 한다.

[항공상식] 승무원은 아프면 어떻게 하나요? (2010/01/19)
[항공이야기] 허리 부실한 객실 승무원, 그 원인은? (2009/11/20)

이들 승무원들의 주 근무 장소는 항공기 안이다.  좁은 항공기 안에서 식사 제공하랴, 치우랴, 면세품 판매하랴, 승객이 원하는 여러가지 요구사항을 듣다보면 기진맥진해지기 일쑤다.

그런데 이렇게 기내에서 들고 뛰는 바쁜 와중에도 편안하게 일 하지 않는 승무원이 있다.

 

누구는 일하고, 누구는 잠자고?

누구는 일하고, 누구는 잠자고?

 

놀고 먹는 승무원의 정체는 무엇?

다른 동료 승무원들 바쁜 거 뻔히 보면서도 두손 놓고 편안히 바라보는 승무원이 있는데, 다름아닌 편승 승무원이 그들이다.

일반 근로자들과 마찬가지로 승무원도 근무시간에 제한이 있다.

8시간 근무하는 일반 근로자들과는 달리 항공기 승무원들은 13-14시간 날아가는 비행기 안에서 8시간 법정(?) 근로시간을 지키기는 불가능하다.  그렇다고 날아가는 도중에 착륙해서 다른 승무원으로 교체해 갈 수도 없으니, 불가피하게 일반 근로시간과는 다른 규정을 만들어 적용한다.

조종사를 4명 한조로 편성해 비행하게 되면 최대 20시간까지 비행근무할 수 있다.  객실승무원들도 근무하는 인원에 따라 짧게는 12시간 길게는 20시간까지 한번에 근무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일반 근로시간에 비하면 엄청나게 긴 근무시간이지만 현실적으로 어쩔 수 없는 측면이 있기에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또 한가지 재미있는 것은 다른 비행구간 근무를 위해 항공기를 타고 이동해야 할 때가 있다는 점이다.  예를 들어 부산에서 오사카로의 비행근무 스케줄이 있는데, 거주하는 곳이 서울이라면 이 승무원은 서울에서 부산까지 이동해서 부산-오사카 비행근무에 임해야 한다.

이때 서울에서 부산까지 기왕이면 자사 항공편에 탑승해 이동하는데, 이렇게 탑승하여 이동하는 것을 편승한다고 표현한다.  즉 근무를 위해 정해진 장소까지 이동하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그래서 승무원이지만 항공기를 근무를 위해 탑승한 것이 아닌 단순 이동을 위해 탑승한 것이기에 다른 동료 승무원들이 바쁘게 고생하고 있어도 모른체(?)하고 있는 것이다.

 

놀면서 급여 받는다는 신의 직장?

놀면서 급여 받는다는 신의 직장?

 

편승 승무원은 놀아도 돈 받는다?

어찌보면 편승이라고 하는 것이 집에서 회사까지 출근하는 것과 비슷하다고 할 수 있지만 사뭇 다른 점이 있다.  이 이동하는 시간에도 급여(수당)가 지급된다는 점이다.  일반적으로 근로자가 사업장에 출근하는 시점부터 근무시간이라고 보는 것과는 달리 사업장으로 이동하는 과정도 (비행)근무시간으로 본다.

근무하러 이동하는 시간은 물론 근무 후 되돌아오는 등 운영 목적 상 어쩔 수 없이 비행기에 탑승해 이동해야 하는 과정 모두를 근무시간으로 간주한다.

그래서 이 이동시간도 근무시간으로 포함해 보수를 지급한다.  다른 승무원들 땀 뻘뻘 흘리며 일하는 동안 편안히 놀고 먹어도 보수가 지급된다니 재미있다.  물론 이동만 하는 것이므로 기본 근무시간으로만 간주해 근무수당(퍼디엄)은 받을 수 없지만 말이다.

이렇게 승무원 신분이지만 일하지 않는 승무원이라고 해서 약간 속된 말로 Deadhead Crew 혹은 Extra Crew 라고 하기도 한다.  Deadhead.. 죽은 머리?  정식 승무원 머리수에 포함되지 않는다고 해서 붙혀진 표현이지만 다소 거칠게 느껴지기도 한다. ^^;;  일하지는 않지만 승무원이라는 의미에서 General Declaration 등 해당 항공편 서류에는 승무원 명단으로 정식 등재된다.

불과 몇년 전까지만 해도 근무를 위해 비행기에 탑승하는 시간은 근무시간에 포함하지 않기도 했지만 이제는 근무시간으로 인정하는 것이 상식이 되었다.

기내에서 승무원 분위기 나는 승객이 보이는가?  아마도 십중팔구는 Deadhead Crew(Attendatn)일 것이다.. ^^;;

 

[관련 항공상식] 에어부산 비행기에 제주항공 조종사가 탑승한다?

 

#승무원 #편승 #비행 #휴식 #Deadhead #Extra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7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자스 2011.03.04. 12:34
잘못된 정보가 있어 알려드립니다. Deadhead는 사람이건 항공기건 차량이건 간에 off-duty 이동을 얘기합니다.
말씀하신것처럼 죽은머리의 의미는 아닙니다
마래바 2011.03.04. 12:51
To 자스 님,
네 말씀대로 죽은머리라는 의미가 아니구요.. 굳이 표현하자면 그렇다는 뜻입니다.
그리고 언급하신 내용(off-duty)은 본문에 설명되어 있습니다. ^^;;
아차차 2015.11.12. 18:50

네, 한번 보았는데 옆의 빈자리(3개 붙은 자리 였음)에 앉고 싶어서 서툰 영어로 쩔쩔 매면서 "Do You mind... 어쩌구저쩌구..." 하는데 그냥 빤히 쳐다보더라구요. 내 영어가 엉망이라서 못 알아듣나부다 하고 손짓발짓까지 하면서 이말저말 한참 해댔는데 나중에 보니 한국인이더라구요. 정말 기분 더러웠어요. 알고 보니 승무원들이 가끔 와서 편의를 봐주는데 속으로 생각했죠. '아무리 근무중은 아니지만 너무 한거 아냐?' 자기 옆에 앉는 것이 싫어서 못 알아듣는척 했나 봐요. 지금 생각해도 화난다...

Jjk 2016.06.17. 05:37
To 아차차 님,
3개 자리중 가운대 자리가 빈자린데 구지 그 가운대 앉고싶다고 대뜸 말했다고요? 제가 보기에도 좀 이상한데요? 왜 화나신건지. 그리고 한국사람이 하는 영어는 엉망이어도 한국사람이기 때문에 알아들을수 있다고 생각하는건 무슨 논리인지. 그리고 좌석 옮기고싶으면 승무원 불러서 이야기해야되는거에요. 화푸시길
xx항공 2016.06.30. 08:40
To 아차차 님,

그냥 탑승권에 나와있는 좌석이 아닌 본인 앉고 싶은 자리 앉으려고 승무원한테 문의했다는 거 같은데요. 그래서 안되니까 기분 더러우셨다는 얘기 같네요.. 그런데 탑승권에 나와있는 좌석대로 앉는 게 100% 맞는겁니다.  

Wonho76 2016.08.04. 09:01

제 느낌에 면세품 판매에 제일 적극적인 것이 우리나라 항공사들 같은데요, 서둘러 배식(?)을 마치고 기내 면세품 판매에 나서는 우리 승무원들을 보면 안스럽기도 합니다. 왜 다른 항공사들은 설렁설렁 판매하는 기내면세품을 우리 승무원들은 저렇게 열심히 해야 하나요?

오링 2016.08.06. 00:02
To Wonho76 님,

뭐 가장 기본적인 이유는 항공사의 정책 때문이겠죠.. 많이 팔자 뭐 이런거..

그리고 승무원들도 많이 판매하는 만큼 커미션을 받기 때문이기도 할 거구요..

 

그런데 사실 이런 것도 역사적(?) 배경이 있기는 합니다.

예전 해외 여행이 자유롭지 않던 시절, 해외 여행은 외국의 물품을 면세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였죠.. 당연히 항공기 안에서의 면세품 판매는 항공사의 이익은 물론 여행객의 요구를 만족시켜주던 것이었구요..

그러다 보니 그런 기내 면세품 판매의 분위기, 문화가 계속 이어지고 있는 걸로 봐야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공동운항 항공편, 짐은 얼마나 부칠 수 있어? file

공동운항 항공편, 짐은 얼마나 부칠 수 있어?

항공편 스케줄 안내판(FIDS, Flight Information Display System)은 그 공항에 얼마나 많은 항공편이 운항하는 지 보여준다. 내가 있는 파리 샤를드골공항 항공편 스케줄 안내판도 마찬가지다. 하지만 아무리 많은 항공편이 운항한다 해도 안내판에 정확하게 표시해야 하기 때문에 그 중요성은 대단히 크다. 이용객들에게 거...
continue reading

배낭 여행족, 항공 DBC 노려볼까? file

배낭 여행족, 항공 DBC 노려볼까?

휴가 시즌이 다가오고 있다. 프랑스는 이미 휴가 행렬은 시작되었다. 6월 말부터 시작된 이들의 휴가는 우리나라의 그것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엄청나고 프랑스인들에게 그 중요성은 대단하다. 흔히 하는 말로 이 휴가를 즐기기 위해 1년을 준비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라고 하니 말이다. 이 휴가 시즌에는 관공서...
continue reading

좌석번호 예약해도 원래 좌석번호 받지 못하는 사연 file

좌석번호 예약해도 원래 좌석번호 받지 못하는 사연

항공기는 이제 대중 교통수단이다. 지하철을 이용하는 것만큼이나 자연스런 우리 교통수단이 되었다. 하지만 다른 교통수단과 조금 다른 점이 있다면 좌석번호 배정이라는 점을 들 수 있다. 일부 저비용항공사(국내에서는 진에어 정도)를 제외한 대부분 항공사들은 고객들에게 좌석번호를 지정해 제공한다. 예약을 했다는 것...
continue reading

비행기 쌓인 눈은 빗자루로 쓸어 치울까? file

비행기 쌓인 눈은 빗자루로 쓸어 치울까?

비행기라는 물건을 하늘로 띄운다는 것이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간단하지는 않다. 조종사 있고, 비행기, 활주로 있으면 하늘을 비행하는데 무슨 문제가 있겠냐고 생각하겠지만 녹록치 않은게 현실이다. 아니 현재 기술로 자연의 힘을 거스르며 비행기를 띄울 수 없다고 보는 것이 더 적절할 것이다. [항공상식] 비행기...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0642 ·
  • 2 ·
  • 댓글 2 ·

사상 최초의 기내 상영 영화는?

사상 최초의 기내 상영 영화는?

항공여행이라는 것이 참 따분하다. 배처럼 탁 트인 외부로 나다니며 시원한 바람 느낄 수도 없이 그저 좁디 좁은 항공기, 좁은 좌석에 앉아 있어야만 하니 말이다. 그나마 그런 답답함을 조금이라도 덜어주는 것이 있다면 단연코 기내 영화나 음악을 꼽을 수 있다. 특히 영화는 일반 상영관보다 훨씬 먼저 접할 수도 있고,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1616 ·
  • 0 ·
  • 댓글 0 ·

하늘의 자유란? file

하늘의 자유란?

항공기 운항은 한 국가 내에서만 이루어지지 않고 여러나라에 영향을 미친다. 직접 오가는 국가 당사자 뿐만 아니라 항공기가 비행하는 동안 여러 나라를 거치며 날아가며, 또한 승객 수송에 대한 각국의 이해관계가 상충하기 때문에 하늘의 자유(Freedoms of sky 또는 Freedoms of the air)라는 개념이 도입되었으며, 1944...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3353 ·
  • 2 ·
  • 댓글 0 ·

기내에 일하지 않는 승무원 있다? file

기내에 일하지 않는 승무원 있다?

기내에서 일하지 않는 승무원? 근무 후 휴식 혹은 또 다른 근무를 위한 이동 젊은이들, 특히 여성들에게 승무원은 꽤나 인기있는 직업이다. 아마도 자유로운 외국 나들이, 비교적 높은 보수가 이들 인기에 한 몫 하는 것 아닌가 싶다. 하지만 승무원이라는 직업, 특히 항공기 승무원은 고달픈 직업이다. 우리가 생활하는 공...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7677 ·
  • 5 ·
  • 댓글 8 ·

항공기 연료 덤핑(Dumping)이 가장 많았던 날은? file

항공기 연료 덤핑(Dumping)이 가장 많았던 날은?

며칠 전 뉴스를 하나 접했는데 다름아닌 여객기 고장으로 인해 비상착륙했다는 소식이었다. [뉴스] 러 여객기 몇시간 선회비행 뒤 비상착륙 러시아 세베르니 베테르 항공 소속 B757 여객기가 이륙 직후 이착륙 장치인 랜딩기어가 접혀지지 않아 다시 공항에 착륙해야 했는데 연료 소비를 위해 몇 시간 동안 선회비행한 뒤 인...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3608 ·
  • 1 ·
  • 댓글 0 ·

연료, 버려야 산다 !! file

연료, 버려야 산다 !!

"기장님!! 긴급 사항입니다. !!" ( 객실 사무장 ) "무슨 일입니까?" ( 기장 ) "손님 중 한 분이 가슴을 쥐고 쓰러졌는데 호흡이 거칠고 의식이 불분명합니다." "우선 응급조치를 하고, 다른 손님 중에 의사나 간호사가 있는 지 확인해서 도움을 요청하고 그 조치 결과를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잠시 후........... "기장님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2617 ·
  • 4 ·
  • 댓글 0 ·

부기장은 언제 조종간을 잡을 수 있을까? file

부기장은 언제 조종간을 잡을 수 있을까?

자동차 운전이라는 것이 그 기술을 배우기 전이나 도로를 주행한 경험이 없을 때는 무척이나 겁도 나고 떨리기도 하는 기술이다. 지금도 운전면허 처음 따고 도로를 나섰을 때의 긴장감을 잊을 수가 없다. 하지만 어느정도 주행 경험이 쌓이면 운전이라는 게 별 것 아니라고 느끼게 되고 자신감도 생긴다. 이렇듯 경험은 매...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1628 ·
  • 3 ·
  • 댓글 2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