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조종사가 관제탑 핑계대며 출발하질 않아요

마래바 | 비행 | 조회 수 12410 | 2010.08.11. 11:30 2014.12.04 Edited

[부제 : 중국으로 통하는 항로는 언제나 러시아워]

며칠 전 트위터에 이런 멘션(Mention)이 올라왔다.

"어휴~~ 누구 인천공항 관제탑 전번(전화번호) 좀 따 주세요.  조종사가 지금 관제탑 핑계만 대면서 비행기를 출발시키지 않고 있네요"

정확하지는 않아도 이런 의미의 멘션이었다.

요즘 한참 인기를 끌고 있는 SNS 중 하나인 트위터(Twitter)에서의 멘션이란 블로그로 말하면 일종의 글 한개다.  140글자 이내로 간단하게 최소화시킨다는 점이 일반 블로그와 다른 점이라 할 텐데..  트위터에서는 이런 멘션을 주고 받으며 서로간의 관계성을 만들어간다.

그 트윗 멘션으로 이런 글이 올라온 것이다.

물론 이 멘션대로 조종사가 핑계를 댓던 것일 수도 있겠지만, 일반 상식을 가진 조종사라면 있지도 않은 거짓말(?)을 하며 승객에게 안내하려고 하지는 않는다.

항공 관제는 하늘 길 교통을 책임지는 질서 유지자

항공 관제는 하늘 길 교통을 책임지는 질서 유지자

기왕 말 나온 김에 당시 오해했던 분이나 독자 분들의 이해를 돕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다.

주변의 다른 항공기들은 이륙을 하고 있는데, 자신이 탄 항공기만 출발 못하고 있으니 당연히 오해할 만 하다.

하지만 결론부터 말하면 그 조종사의 말이 사실일 가능성이 매우 크다.

만약 그 분이 중국행 항공편이나 유럽행 항공편을 이용했던 경우라면 말이다.

우리나라나 일본에서 유럽으로 날아가는 항공편은 중국의 관제(Air Traffic Control)를 거쳐야만 한다.  항공기가 날아가는 항로(航路) 대부분을 중국 항로를 이용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문제는 최근 항공교통량이 급증하면서 이 항로가 늘 미어터진다는 데 있다.  우리나라, 일본의 항공교통량은 물론 경제 급성장으로 항공교통량 또한 급증하고 있는 중국 때문이다.

그나마 평소에는 괜찮다.  복잡하긴 하지만 그래도 큰 무리없이 항공편이 한국에서 유럽으로, 유럽에서 한국으로 날아다닐 수 있다.

하지만 만약 이 중국 항로에서 병목 현상이 발생하기 시작하면 대책없다.  유럽행 항공편 한 시간 이상 씩 지연되는 건 예사고, 중국에서 출발하는 항공편들은 심지어 2-3시간까지 지연되는 경우도 다발한다.  덕분에 항공사들은 욕을 바가지로 먹곤 한다.  앞에서 멘션한 어느 트위터리언(Twitterian)의 불만에서처럼 말이다.

중국을 통과하는 유럽 항로는 언제나 러시아워

중국을 통과하는 유럽 항로는 언제나 러시아워

최근 하절기가 되면서 중국 지역, 특히 북경이나 천진 쪽에 뇌우가 종종 발생한다.  공항 주변에 뇌우가 발생하거나 항로 상에 뇌우 떼가 몰려있기라도 하면 안전을 위해 그 뇌우 떼를 피하여 이착륙하게 하거나 돌아가는 길로 유도하느라 평소보다 훨씬 항공기 출도착, 비행간격을 넓게 벌릴 수 밖에 없다.

이런 상황을 기다리기 싫다고 중국 쪽 허가도 없이 항공편을 마음대로 중국 관제 구역에 넣을 수가 없다.

중국에서 자신들 관제 구역에 들어오는 시간대 (소위 슬롯/Slot 이라고도 함) 를 정해 주기 때문에 우리나라 관제에서 항공편에 대해 함부로 출발허가를 내릴 수 없다.  받아주는 곳(중국 관제)에서 허락하지 않는 한 함부로 중국 관제구역으로 들어갈 수 없는 것이다.

"승객 여러분께 안내 말씀 드리겠습니다.  현재 관제의 출발 허가를 기다리느라 출발 시간이 지체되고 있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시기 바랍니다."

이런 안내가 짜증스럽긴 하겠지만, 거의 대부분은 어쩔 수 없는 이유 때문이므로 다소나마 승객분들의 이해가 필요하다 하겠다. ^^;;

조종사도, 항공사도 비행기 띄우고 싶다.. ^^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누리꾼 [비밀댓글] 2014.12.03. 22:32
마래바 2014.12.04. 08:34
To 누리꾼 님,
그래서 조종사들은 승객에게 개략적으로 설명하기는 하지만, 믿음을 주긴 부족한가 봅니다.
  • 조종사가 관제탑 핑계대며 출발하질 않아요 [2]

    [부제 : 중국으로 통하는 항로는 언제나 러시아워] 며칠 전 트위터에 이런 멘션(Mention)이 올라왔다. "어휴~~ 누구 인천공항 관제탑 전번(전화번호) 좀 따 주세요. 조종사가 지금 관제탑 핑계만 대면서 비행기를 출발시키지 않고 있네요" 정확하지는 않아도 이런 의미의 멘션이었다. 요즘 한참 인기를 끌고 있는 SNS 중 하...

    조종사가 관제탑 핑계대며 출발하질 않아요
  • 북경공항, 영문 호칭이 페이킹(Peking)인 이유

    전 세계에는 같은 이름을 가진 도시들이 제법 드물지 않다. 세인트 피터스버그(St. Petersburg)는 미국 플로리다에 있는 작은 도시다. 그런데 이 보다 훨씬 먼저 같은 이름을 사용하는 도시가 있는데, 다름아닌 러시아의 Saint Petersburg 다. 셍트페테르부르크 라는 도시다. 사람들에게도 이름이 있다. 하지만 동명이인이 ...

    북경공항, 영문 호칭이 페이킹(Peking)인 이유
  • 항공 수하물 무게, 32kg 로 제한하는 이유 [3]

    오늘도 새로운 하루다. 오늘은 또 어떤 손님들이 나를 힘들게 할까? 히히 ^^ 승객 한 분, 한 분 원하는 좌석을 제공하고 부칠 짐들을 목적지 확인해서 태그(수하물 표)를 잘 붙혀 벨트로 내려 보낸다. 별의 별 짐들이 다 있다. 라면도 있고, 이민 가방처럼 큰 가방도 있고, 해외 공장에서 사용할 부품도 수하물로 부쳐진다. ...

    항공 수하물 무게, 32kg 로 제한하는 이유
  • 비행기가 뜨고 내리는 데 방해하는 것들

    "오늘의 교통 상황을 말씀 드리겠습니다. ~~ ~~ 다음은 하늘길 소식입니다. 현재 남부 지방의 국지성 강수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부산행 항공편을 이용하 실 분들은 출발 전에 운항 여부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근을 위해 부산한 아침 시간에 뉴스를 통해 들려오는 멘트 중 하나다. 예정된 시각에...

    비행기가 뜨고 내리는 데 방해하는 것들
  • 기내식 공장에 불이 났어요? 어떻게 해요?

    항공 여행 즐거움 중 하나가 기내식이다. 지상에서 먹는 것과는 또 다른 느낌이 있다. 비록 미리 만들어진 음식이지만 그래도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물론 움직임이 적은 기내 공간에서 과식은 금물이지만 말이다. 며칠 전 런던 히드로(Heathrow) 공항에서 각 항공사로 기내식을 공급해 주는 기내식 공장 주변에 불이 났다. ...

    기내식 공장에 불이 났어요?  어떻게 해요?
  • 항공기 탑승, 왼쪽 문만 이용하는 이유는? [2]

    다른 세계로 떠나는 길목, 공항에서 느끼는 설렘.. 직업 때문이 아니라면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느끼는 기분이지 않을까 싶다. "딩동~♬ 지금부터 로스앤젤레스행 xx 항공 17편 탑승을 시작하겠습니다" 출발 시간이 되었나 보다. 서서히 가방과 옷을 챙기며 탑승구 앞으로 다가가자 내가 탈 항공기에 탑승하는 사람들 모습...

    항공기 탑승, 왼쪽 문만 이용하는 이유는?
  • 비상구 좌석이 항상 좋을까?

    항공기를 탈 때, 좌석은 그 여행의 편안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소다. "어느 쪽 좌석으로 해 드릴까요?" "비상구 좌석 있나요? 가능하면 그 쪽으로..." 이런 대화는 공항 카운터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대화다. 솔직히 말해 퍼스트나 비즈니스 클래스와 이코노미를 구분하는 가장 큰 차이점은 좌석이다. 좀 더 정확히 얘기...

    비상구 좌석이 항상 좋을까?
  • 길이 막혀 비행기 못 가는데요? (노탐이란?)

    삐, 삐~익 !! 이곳으로 오시면 안됩니다. 통행 금지 구역입니다. " 어라 길이 없네? 혹시 자동차를 몰고 가시다가 이런 경험 없으신지.. 차량 네비게이션 믿고 길 가다가 보니 있다던 다리가 없거나 도로가 공사 중이었다던가 했던 경험 말이다. 세상의 정보는 정확성과 신속성이 중요하다. 과거의 기록은 정확성이 중요하겠...

    길이 막혀 비행기 못 가는데요? (노탐이란?)
  • 인천공항의 소속 도시가 서울이라고? [4]

    미국 공항 어느 항공사 탑승수속 카운터 장면이다. "손님 어디까지 여행하십니까?" "서울 갑니다." 자, 이때 승객은 한국의 어느 공항으로 여행하는 것일까? 승객이 말한 서울이란 인천공항을 의미했을 것이다. 그런데 만약 한국에 대해 잘 모르는 승객이었다면 도착하는 공항이름이 인천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을까? 아마 십...

    인천공항의 소속 도시가 서울이라고?
  • 항공기에 테이프 붙여 정비한다? [4]

    항공기는 하늘을 나는 물건인 만큼 최첨단 장비를 자랑한다. 특히 최근 민간 제트항공기들은 이륙에서부터 착륙까지 자동으로 비행할 수 있을 만큼 GPS는 물론이고 각종 첨단 레이더, 항행 장비들로 가득차 있다. 이런 최첨단 항공기가 날개에 테이프를 붙이고 비행했다면 믿을 수 있겠는가? 며칠 전 인터넷 공간에서는 한 ...

    항공기에 테이프 붙여 정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