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항공기 탑승, 왼쪽 문만 이용하는 이유는?

마래바 | 항공기 | 조회 수 15156 | 2010.07.07. 22:00 2014.04.04 Edited

다른 세계로 떠나는 길목, 공항에서 느끼는 설렘.. 직업 때문이 아니라면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느끼는 기분이지 않을까 싶다.

"딩동~♬ 지금부터 로스앤젤레스행 xx 항공 17편 탑승을 시작하겠습니다"

출발 시간이 되었나 보다.

서서히 가방과 옷을 챙기며 탑승구 앞으로 다가가자 내가 탈 항공기에 탑승하는 사람들 모습이 눈에 들어온다.  브리지(Bridge)를 따라 항공기로 이동하다 보니 문득 매번 익숙한 방향으로 항공기에 탑승한다는 생각이 든다.

가던 걸음을 멈추고 주변의 다른 항공기들을 보니 역시 마찬가지다.  승객들이 탑승하는 브리지가 항공기 왼쪽에 접현해 있다.  오른쪽에 접현했거나 오른쪽으로 탑승하는 모습을 찾아볼 수가 없다.

대신 항공기 오른쪽에는 기내식을 탑재하는 차량이 접현해 있거나 화물 컨테이너들이 늘어서 있다.

어라 신기하다.  평소에는 주의깊게 보지 못했던 것이었는데 이런 현상을 보니 문득 궁금해진다.  왜 항공기 왼쪽으로는 승객들이 탑승하고 오른쪽으로는 화물을 싣게 되는걸까?  항공기를 제작할 때부터 원칙이 정해져 있는 걸까?  정해져 있다면 왜 그런걸까?

항공기 탑승은 거의 대부분 왼쪽에서 이루어진다.
항공기 탑승은 거의 대부분 왼쪽에서 이루어진다.

우리들 흔히 자전거를 탈 때 안장에 올라탄 채 출발하기도 하지만 자전거를 밀고 가면서 올라타기도 한다.  이렇게 올라탈 때의 방향은 주로 자전거 왼쪽이다.  말에 올라 탈 때도 마찬가지다.  역시 말 왼편에서 올라탄다.  항공기를 탈 때 항공기 왼편을 이용하는 것도 이런 습관에서 비롯된 것은 아닐까?

자동차도 탑승하는 방향은 주로 왼쪽이다.  물론 오른쪽인 경우도 있긴 하지만 나라 문화나 관습에 따라 조금씩 달라진 것이라고 보면 무언가 탈 것에 올라타는 방향은 주로 왼편인 것이 공통점이다.

교통수단 중에 가장 늦게 나타난 것이 항공기인데, 탑승하는 방향을 왼편으로 결정짓게 된 가장 큰 동기는 자동차에서 비롯되었을 것이라고 짐작할 수 있다.  물론 어느 누구도 항공기 탑승 방향을 왼쪽으로 정한 것이 자동차 문화 때문이라고 말하지는 않지만, 항공기에 오를 때 왼쪽 편을 이용하는 것은 다분히 관습에서 비롯된 측면이 강하다고 할 수 있다.

민간 항공기를 중심으로 볼 때, 승객과 관련된 작업은 주로 항공기 왼편에서 이루어지고, 오른편에서는 화물 탑재나 기내식 작업 등 항공기 운항을 위한 보조적인 작업들이 이루어진다.  덕분에 출발 시동을 거는 엔진 순서도 항공기 오른편에 있는 엔진부터 시작한다.

한번 굳어진 관습이나 문화는 바꾸기 힘들다.  설사 그것이 비효율적이라고 하더라도 말이다.  그걸 바꾸기 위해서는 막대한 비용과 손실을 감수해야 하기 때문이다.

다음 항공여행의 기회가 있다면 유심히 살펴 보시길..  항공기 왼편에는 사람들이, 오른편에는 차량들이 우글거리는 재미있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Quan 2010.07.15. 10:14
특별한 이유는 없군요. 정말 왜 그럴까 항상 궁금했었는데...
홍재표 2011.03.02. 11:12
인천공항에 국내선으로 도착한 비행기가 다음 비행이 국제선일때 국제선 SPOT 으로 들어오면 승객들은 오른쪽문에 스텝카를 붙여서 내리고 버스로 이동하는 경우가 가끔 있죠.^^
  • 조종사가 관제탑 핑계대며 출발하질 않아요 [2]

    [부제 : 중국으로 통하는 항로는 언제나 러시아워] 며칠 전 트위터에 이런 멘션(Mention)이 올라왔다. "어휴~~ 누구 인천공항 관제탑 전번(전화번호) 좀 따 주세요. 조종사가 지금 관제탑 핑계만 대면서 비행기를 출발시키지 않고 있네요" 정확하지는 않아도 이런 의미의 멘션이었다. 요즘 한참 인기를 끌고 있는 SNS 중 하...

    조종사가 관제탑 핑계대며 출발하질 않아요
  • 북경공항, 영문 호칭이 페이킹(Peking)인 이유

    전 세계에는 같은 이름을 가진 도시들이 제법 드물지 않다. 세인트 피터스버그(St. Petersburg)는 미국 플로리다에 있는 작은 도시다. 그런데 이 보다 훨씬 먼저 같은 이름을 사용하는 도시가 있는데, 다름아닌 러시아의 Saint Petersburg 다. 셍트페테르부르크 라는 도시다. 사람들에게도 이름이 있다. 하지만 동명이인이 ...

    북경공항, 영문 호칭이 페이킹(Peking)인 이유
  • 항공 수하물 무게, 32kg 로 제한하는 이유 [3]

    오늘도 새로운 하루다. 오늘은 또 어떤 손님들이 나를 힘들게 할까? 히히 ^^ 승객 한 분, 한 분 원하는 좌석을 제공하고 부칠 짐들을 목적지 확인해서 태그(수하물 표)를 잘 붙혀 벨트로 내려 보낸다. 별의 별 짐들이 다 있다. 라면도 있고, 이민 가방처럼 큰 가방도 있고, 해외 공장에서 사용할 부품도 수하물로 부쳐진다. ...

    항공 수하물 무게, 32kg 로 제한하는 이유
  • 비행기가 뜨고 내리는 데 방해하는 것들

    "오늘의 교통 상황을 말씀 드리겠습니다. ~~ ~~ 다음은 하늘길 소식입니다. 현재 남부 지방의 국지성 강수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부산행 항공편을 이용하 실 분들은 출발 전에 운항 여부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출근을 위해 부산한 아침 시간에 뉴스를 통해 들려오는 멘트 중 하나다. 예정된 시각에...

    비행기가 뜨고 내리는 데 방해하는 것들
  • 기내식 공장에 불이 났어요? 어떻게 해요?

    항공 여행 즐거움 중 하나가 기내식이다. 지상에서 먹는 것과는 또 다른 느낌이 있다. 비록 미리 만들어진 음식이지만 그래도 맛있게 즐길 수 있다. 물론 움직임이 적은 기내 공간에서 과식은 금물이지만 말이다. 며칠 전 런던 히드로(Heathrow) 공항에서 각 항공사로 기내식을 공급해 주는 기내식 공장 주변에 불이 났다. ...

    기내식 공장에 불이 났어요?  어떻게 해요?
  • 항공기 탑승, 왼쪽 문만 이용하는 이유는? [2]

    다른 세계로 떠나는 길목, 공항에서 느끼는 설렘.. 직업 때문이 아니라면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느끼는 기분이지 않을까 싶다. "딩동~♬ 지금부터 로스앤젤레스행 xx 항공 17편 탑승을 시작하겠습니다" 출발 시간이 되었나 보다. 서서히 가방과 옷을 챙기며 탑승구 앞으로 다가가자 내가 탈 항공기에 탑승하는 사람들 모습...

    항공기 탑승, 왼쪽 문만 이용하는 이유는?
  • 비상구 좌석이 항상 좋을까?

    항공기를 탈 때, 좌석은 그 여행의 편안함을 좌우하는 가장 큰 요소다. "어느 쪽 좌석으로 해 드릴까요?" "비상구 좌석 있나요? 가능하면 그 쪽으로..." 이런 대화는 공항 카운터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대화다. 솔직히 말해 퍼스트나 비즈니스 클래스와 이코노미를 구분하는 가장 큰 차이점은 좌석이다. 좀 더 정확히 얘기...

    비상구 좌석이 항상 좋을까?
  • 길이 막혀 비행기 못 가는데요? (노탐이란?)

    삐, 삐~익 !! 이곳으로 오시면 안됩니다. 통행 금지 구역입니다. " 어라 길이 없네? 혹시 자동차를 몰고 가시다가 이런 경험 없으신지.. 차량 네비게이션 믿고 길 가다가 보니 있다던 다리가 없거나 도로가 공사 중이었다던가 했던 경험 말이다. 세상의 정보는 정확성과 신속성이 중요하다. 과거의 기록은 정확성이 중요하겠...

    길이 막혀 비행기 못 가는데요? (노탐이란?)
  • 인천공항의 소속 도시가 서울이라고? [4]

    미국 공항 어느 항공사 탑승수속 카운터 장면이다. "손님 어디까지 여행하십니까?" "서울 갑니다." 자, 이때 승객은 한국의 어느 공항으로 여행하는 것일까? 승객이 말한 서울이란 인천공항을 의미했을 것이다. 그런데 만약 한국에 대해 잘 모르는 승객이었다면 도착하는 공항이름이 인천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을까? 아마 십...

    인천공항의 소속 도시가 서울이라고?
  • 항공기에 테이프 붙여 정비한다? [4]

    항공기는 하늘을 나는 물건인 만큼 최첨단 장비를 자랑한다. 특히 최근 민간 제트항공기들은 이륙에서부터 착륙까지 자동으로 비행할 수 있을 만큼 GPS는 물론이고 각종 첨단 레이더, 항행 장비들로 가득차 있다. 이런 최첨단 항공기가 날개에 테이프를 붙이고 비행했다면 믿을 수 있겠는가? 며칠 전 인터넷 공간에서는 한 ...

    항공기에 테이프 붙여 정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