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수하물이 파손되는 이유는?

마래바 | 수하물 | 조회 수 18320 | 2009.01.28. 13:00 2014.09.15 Edited

항공 여행을 하게 되면 가장 짜증나고 성가신 것 중의 하나가 짐(Baggage, 수하물)이다.

입을 것, 먹을 것, 놀거리를 위해 이것 저것 챙기다보면 짐도 커지고 무거워진다.  이렇게 되면 자칫 무료 수하물 범위를 벗어나 초과 수하물 요금을 물게 되기도 한다.

원래 계획하지 않았던 비용 지출이 발생하면, 그만큼 아까운 돈이 없다.  괜히 돈을 날로 뜯기는 기분이 들기 때문이다.

여행의 필수인 짐, 골치 아퍼..

여행의 필수인 짐, 골치 아퍼..

또 한가지 짜증나는 것은 뜻하지 않게 수하물 사고를 당하는 경우다.  자신이 탄 비행기와 함께 짐이 도착하지 않거나, 아예 분실되어 버리기라도 하면 낭패 중의 낭패다.  낯선 여행지에서 이거 아무것도 없이 맨몸으로 지내야하기 때문이다.

거기다가 도착한 가방 이곳 저곳이 망가지거나 파손되어 있는 경우가 있다.

참, 궁금하다.  기계설비에 의해 잘 운송되는 수하물, 짐이 왜 망가지고 파손되는 걸까?  누가 이 짐들을 함부로 던지거나 발로 차는 것은 아닐까?  하는 생각들을 한번쯤은 해 볼 것이다.

가방이나 박스 등 짐이 부서지거나 망가지는 원인은 어디 있을까?


 짐은 왜 망가지고 깨지는 걸까?


첫번째는 수하물을 옮겨 싣거나 다룰 때 조심히 다루지 않는 것이며, 두번째는 컨베이어 벨트 등을 통해 이송되는 과정에서 이리 저리 부딛혀 파손되는 경우가 있다.

우선 아래 동영상을 보자.

정상적인 경우라면 이런 정도의 성의와 방법을 가지고 짐을 운반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대부분의 경우 이렇게 사람의 손에 의해 옮겨지거나 이송된다.


그러나.....

아주 일부의 경우지만, 아래 동영상에서처럼 함부로 다루게 되면, 파손의 가능성은 급격히 커진다.

어떠신가?  이 정도 성의(?)를 가지고 짐을 운반한다면 절대로 파손될 일이 없겠지? ^^;;


물론 위 동영상처럼 수하물을 운반하거나 다루는 일을 그리 많지 않겠지만, 어쨌거나 현실적으로 저렇게 다루는 항공사나 직원들이 존재하는 한, 수하물 파손 사고는 끊이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수하물 파손의 원인 중 또 한가지는 공항 시설로 인한 경우다.

일반 승객들이 자신의 수하물은 언제나 소중하게 다뤄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지만, 위 동영상에서 본 것처럼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것과는 다른 경우도 있듯이, 공항 수하물 운반시설의 경우도 그렇게 안전하게만 운송되는 것은 아니다.

빠른 시간 안에 수하물을 해당 비행기에 싣기 위해 빠르게 이동시켜야 하는 점과, 이송 과정에서 각 벨트간 높이 차이라던가, 경사도로 인해 미끄러져 충격을 입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카운터에서 맡겨진 짐이 최종 항공기에 싣기도 전에 이미 파손되어 버리거나, 목적지에 잘 도착해 항공기에서 승객 손에 닿을 때까지의 운송 과정에서 파손되는 경우도 있다.

아래 동영상이 현상을 전부 보여주지는 않지만, 어느정도 상황을 이해할 수 있으리라 생각된다.


솔직히 항공업계에 종사하는 입장에서 이런 상황을 공공연히 알리고 싶지는 않지만, 항공기 이용자들도 현실적 상황이 어느정도인지는 알아야 수하물 파손 예방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어 올리는 글임을 참고해 주시기 바란다.


 가방 파손을 막으려면 어떻게 해야..


그러면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해야 가방이나 짐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을까?

기본적으로 부치는 가방이나 짐에는 언제든지 스크래치 등이 발생할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  위 동영상에서도 봤다시피, 수하물 벨트를 따라 운송되는 짐들은 상당히 많은 과정과 단계를 거치므로, 그 과정에서 스크래치 등을 어쩔 수 없이 발견되곤 한다.

4단 이민 가방

4단 이민 가방

간혹 일부 승객들이 가방에 생긴 스크래치 때문에 불쾌해하고 보상을 요구하는 경우가 있는데, 심한 스크래치가 아닌 이상 현실적으로 보상받기가 쉽지 않다는 것을 염두에 두는 것이 좋겠다.

따라서 부치는 가방이나 짐은 새것, 상처가 생기기 쉬운 재질의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그저 막 사용해서 약간의 스크래치나 상처 등은 무시할 수 있는 것을 사용하는 것이 마음 편하게 할 것이다.

또 한가지는 저 위 동영상에서 수하물 운반 직원들의 행태(?)를 짐작해 찢어지거나 파손되기 쉬운 재질의 가방은 피하는 것이 좋은데, 그 대표적인 것이 이민가방이라고 불리는 Piggy Bag이다.

보통 3단, 4단으로 되어 있어, 넣는 짐 양에 따라 크기를 조절해가며 사용하는 이 가방은 의외로 재질이 약하다.  특히 지퍼 등 박음질 부근은 상당히 약해서, 가방 무게가 무거워지면 이런 부분부터 튿어지거나 찢어지곤 한다.

또한 이런 가방을 다 채우면 그 무게가 상당하기 때문에 수하물 운반 직원들을 짜증나게 한다.  보통 32kg 이상의 짐은 맡기지 말도록 하는 것도 이런 이유 중의 하나다.

너무 무거우면 이런 수하물을 운반해야 하는 직원들은 본인의 적당한 힘 조절 범위를 벗어나기 쉬우므로 떨어뜨리거나 함부로 다룰 가능성이 커지는 것이다.

일단 부쳐지는 짐은 승객 본인이 휴대하는 만큼 조심해서 다뤄지지 않기 때문에, 깨지거나 파손당하기 쉬운 물건을 부치는 가방 안에 넣는 것은 금물이다.  특히 전자제품이나 유리, 플라스틱 제품 등은 충격에 약하므로 더 주의를 요한다.

또한 가방 줄 등 부속물이 외부로 노출되어 있는 경우도 벨트 운송 중에 틈새에 끼어 끈이 떨어지거나 찢어지게 되므로 외부로 너덜거리며 노출되는 것들은 정리해 가방 안으로 넣어두자.

그리고 바퀴 달린 가방이 필요하다면, 바퀴는 가능한 외부로 돌출되지 않는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외부로 많이 돌출된 바퀴는 다른 물건이나 장비에 걸리기 쉽기 때문에 파손의 가능성도 크다고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위 동영상에서처럼 가방을 험하게 다루어 파손이 발생한다는 사실에 우선 항공인의 한 사람으로 미안한 마음이 앞서며, 최선을 다할 것을 마음 속으로 다짐해 본다.  다만, 항공기를 이용하시는 분들도 가능한한 이런 파손 가능성에 대해 미리 염두에 두고 준비하시는 것이 좋다는 말씀도 아울러 드리고 싶다.

"망가지는 가방 없는 세상, 우리 항공사 좋은 항공사 !!!"  ^^;;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7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아유이 아시아 2014.09.15. 10:34
말레이시아산 AirAxxx X 비행기를 타다가 산지 얼마 안되는 비싼 가방의 바퀴가 부셔지고 더럽혀 졌는데요, 공항에서 그 비행기 회사 사람 한테 클레임 했더니 자기네들은 수화물은 "절대" 던지지 않고 그런 사고는 빈번해서 배상할 수 없다 하더군요.. 부셔진 것에 열받지만 그보다 더 말도 안되는 해명에 사고칠 뻔 했습니다..던지지 않았다면 왜 그런사고가 빈번하게 일어날까요..

마일리지 제도의 시초는 항공사

"포인트 카드 가지고 계시면 보여 주시겠습니까?" 일반적으로 지갑에 신분증과 함계 현금을 넣고 다닌다. 아니 어쩌면 최근에는 현금을 대신해서 신용카드를 넣고 다니는 것이 더 일반적이겠다. 그런데 내 지갑에는 다른 종류의 카드가 하나 더 있다. 그건 다름아닌 생활 매장인 이마트의 회원카드... 이 카드는 신세계 백화...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8333 ·
  • 0 ·
  • 댓글 0 ·

수하물은 어떻게 마지막 목적지까지 연결될까?

세계는 넓고 갈 곳은 많다? ^^ 한국에서 어지간한 외국은 단번에 직항하는 항공편이 있으나 아직까지 항공 수요가 많지 않은 곳은 직항은 드물기 때문에 중간에 갈아타고 가야하는 경우가 있다. 내가 가고자 하는 최종 목적지가 만약 스페인의 마드리드(Madrid)라고 한다면 한국에서는 아직 직항편이 없다. 이 경우엔 대개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5535 ·
  • 0 ·
  • 댓글 0 ·

여권(Passport)에 대해 알아보자

여권(Passport)에 대해 알아보자

최근 국가간의 출입 문턱이 낮아지고 여행이 자유화되며, 소위 먹고 살만해지면서부터 해외여행은 더 이상 사치나 희귀한 사건이 아닌 자연스런 여가활동이 되었다. 예전에야 비행기 타고 해외여행 한번 다녀오면 대단한 경험을 한 것처럼 느끼던 시절도 있었지만, 요즘에 와서야 정말 옛날 얘기처럼 들린다. 얼마 전 뉴스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8461 ·
  • 2 ·
  • 댓글 0 ·

항공기 앞좌석 비어있는 이유?

항공기 앞좌석 비어있는 이유?

요즘 아이들이 점점 커가면서 함께 있는 시간도 많아지고 있다. 비록 평일에는 일 때문에 아이들하고 바깥으로 나들이할 여유가 없지만 주말이나 시간이 가능한 놀아 주려고 한다. 우리 큰 아이가 가장 좋아하는 놀이기구는 미끄럼틀이다. 나도 그랬었지만.. ㅋㅋ 그 다음으로 자주 타는 것이 시소인데, 내가 같이 놀아주려...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20736 ·
  • 4 ·
  • 댓글 0 ·

항공권 가격은 어떤게 정답? 모두 제각각인 이유 file

항공권 가격은 어떤게 정답?  모두 제각각인 이유

우리는 기본적으로 (일부 혹은 상당부분 제한돼 있긴 하지만) 자유 경쟁을 기본으로 하는 자본주의 시대에 살고 있다. 이상적인 사회를 꿈꾸던 사회주의와 공산주의가 체제의 한계성을 드러내며 거의 몰락해가는 시점에 현재로서의 대안이 자본주의가 된 것은 어쩔 수 없는 흐름인 것 같다. 하지만 현재 우리가 경험하고 있...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9880 ·
  • 1 ·
  • 댓글 0 ·

쿵쾅거리며 착륙하는 항공기는 조종 미숙? file

쿵쾅거리며 착륙하는 항공기는 조종 미숙?

오늘은 항공기 이용할 때 궁금하게 생각하는 것 중에 하나인 착륙에 관해 이야기 해 보자. "미국에 다녀오는 항공기가 인천 공항에 착륙하는 데 평소와는 달리 활주로에 닿는 순간 충격이 너무 커서 깜짝 놀랐습니다. 외국 항공기를 탑승했을 때에는 그런 경우가 좀처럼 없다는 데 유독 한국인 조종사들이 조종하는 국적사에...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8412 ·
  • 4 ·
  • 댓글 6 ·

서울에서 제주까지 비행기 연료는 얼마만큼 필요할까?

서울에서 제주까지 비행기 연료는 얼마만큼 필요할까?

항공업 하면 흔히들 조종사나 예쁜 객실승무원을 떠 올리곤 하나, 나는 조종사도, 엔지니어도, 게다가 얼굴 예쁜 승무원도 아닌 일반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일반영업직에 종사하고 있다. 그렇지만 항공업계에 있다 보니 주변 사람들로부터 종종 내가 가진 지식수준으로는 대답하기 힘든 질문들을 받곤 하는데, 이게 일반적인...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9574 ·
  • 7 ·
  • 댓글 0 ·

항공기가 후진할 수 없는 이유 file

항공기가 후진할 수 없는 이유

"승객 여러분, 지금 곧 인천 공항에 도착하겠습니다. 좌석에서 안전벨트를 착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창밖으로 성냥갑만한 집들과 개미길 같은 도로가 스쳐 지나간다. "슈웅~~ 쿵!!!!" 항공기가 활주로에 착륙하는 소리와 함께 작지않은 흔들림이 아직 잠에 취한 승객들을 깨운다. 그런데 갑자기 더 큰 굉음이 창밖으로부터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8492 ·
  • 2 ·
  • 댓글 5 ·

수하물이 파손되는 이유는?

수하물이 파손되는 이유는?

항공 여행을 하게 되면 가장 짜증나고 성가신 것 중의 하나가 짐(Baggage, 수하물)이다. 입을 것, 먹을 것, 놀거리를 위해 이것 저것 챙기다보면 짐도 커지고 무거워진다. 이렇게 되면 자칫 무료 수하물 범위를 벗어나 초과 수하물 요금을 물게 되기도 한다. 원래 계획하지 않았던 비용 지출이 발생하면, 그만큼 아까운 돈이...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18320 ·
  • 0 ·
  • 댓글 1 ·

비행기 안에서 태어나면 국적은 어디?

비행기 안에서 태어나면 국적은 어디?

2008년 12월 31일, 네덜란드를 출발한 노스웨스트 항공 59편에는 승객 124명이 탑승했다. 그런데 이 비행편이 보스톤에 도착했을 때는 125명이 되었다. 무슨 일이었을까? 이 글 제목으로 대충 눈치챘겠지만, 이 비행편이 미국 보스톤으로 날아오는 도중 비행기 안에서 아기가 태어났다.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우간다 국적의 ...
continue reading

  • 마래바 ·
  • 조회 수 22412 ·
  • 1 ·
  • 댓글 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