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비행하는 항공기 문을 열 수 있을까?

마래바 | 항공기 | 조회 수 14597 | 2009.01.22. 01:16 2013.10.29 Edited

며칠 전 해외 인터넷을 뒤지다 보니, 우연히 검색된 기사 중의 눈에 띄는 것이 있었다.

이동 중에 있던 항공기를 탄 승객 하나가 항공기의 문을 함부로 열었다가, 벌금을 물게되었다는 소식이 그것이었는데, 기사를 읽다보니 경악스러웠던 것이 그 승객이 한국인이었다는 사실이었다.

지난 1월 1일, 하노이(베트남)에서 시엠립(캄보디아)까지 운항하는 베트남 항공편(VN845)에 탑승했던 한 한국인 (고 모씨)이 아무런 이유없이 항공기 출입문을 열었다고 한다.

다행히도 항공기가 지상을 이동하던 중에 발생한 사건이었기 때문에 특별한 피해는 없었지만, 어처구니없는 행동을 한 이 승객에게 베트남 교통부(The Transport Ministry)는 15,000,000 베트남 동(Dong) 벌금을 부과했다.

비록 미화 840달러 정도에 불과한 작은 금액이었지만, 저지른 행동에 경각심을 주기 위한 것이었다고 베트남 항공은 전했다.

나도 항공사에 근무하지만 승무원이 아니기 때문에 항공기 문을 어떻게 여는 지 정확히 알지는 못한다.  물론 업무상 항공기 외부에서 여는 방법은 알지만, 항공기 내에서 문을 열기 위해서는 해야 하는 절차가 제법 복잡하기 때문에 사실 잘 모른다.  

이런 걸 생각하면 그 사람도 대단하다.  어떻게 알았을까?  승무원이 문을 여닫는 행동을 유심히 관찰했었나? ^^;;

이 어처구니 없는 승객이 저지를 행동이 다행히 항공기가 지상에 있을 때 한 것이었기 때문에 큰 피해는 없었다.  

그런데 비행기가 하늘을 날고 있을 때 항공기 문을 열었다면 어떻게 됐을까?  대형사고가 벌어지는 것이다.  자칫 수백명의 목숨을 앗아갈 정도의 끔찍한 대형사고 말이다.

단, 항공기 문을 열 수만 있다면 말이다. ^^;; 




사람의 힘으로 비행 중인 항공기 문을 열 수 있을까?

무슨 말일까?  문을 열 수만 있다면?  그렇다면 문을 열 수 없다는 말인가?

맞다.  항공기가 일정 고도의 높이에서 비행할 때는 인간의 힘으로는 절대 항공기 문을 열 수 없다.   문을 열 수 없는 이유는 항공기 안과 밖의 압력 차이 때문이다.

항공기가 보통 40,000피트 상공에서 비행한다고 하더라도 항공기 기내 압력은 승객들이 무리없이 지낼 수 있도록 지상과 비슷한 압력(실제로는 백두산 높이 정도의 기압)을 유지해야 한다. 

답답해! 문 열라니까!!

답답해! 문 열라니까!!

그러다 보면 항공기 내외의 압력 차이가 발생한다.  항공기 밖의 낮은 압력과는 달리 기내는 상대적으로 압력이 높아지게 된다.

대략 풍선과 같은 상태라고 보면 된다.  그 풍선이 지상에서는 멀쩡하지만, 일정 높이의 상공으로 올라가면 내부의 높은 압력과 외부의 낮은 압력 차이로 인해 결국 풍선이 터지게 된다.

항공기도 마찬가지다.  내부의 압력을 지상과 같은 조건으로 만들어 높은 고도에 올라가면 낮은 외부 압력과의 차이가 발생하는 것이다.  따라서 풍선처럼 터지지 않으려면 항공기 기체의 재질과 구조가 튼튼해야 하며, 그렇지 않으면 4만 피트 상공까지 올라갈 수 없다.

이렇게 높은 고도에서 항공기 기체에 가해지는 힘(압력)의 크기는 항공기에 따라 다르지만 대개 8-10psi 정도라고 한다.

8-10psi는 어느 정도일까?  가로, 세로 1인치 면적에 가해지는 1파운드의 힘(압력)이 1psi 다.  즉, 항공기가 4만피트 상공에서는 항공기 안에서 바깥으로 밀어내는 압력이 1인치 면적에 약 8-10파운드의 힘이 가해진다는 얘기다.

항공기 도어에 가해지는 엄청난 압력

항공기 도어에 가해지는 엄청난 압력

항공기 도어(문)는 락(Locking)이 풀리면 일단 어느정도 항공기 안으로 들어갔다가 다시 바깥으로 열리게 되어있다.  즉, 문을 열려면 일단 도어를 안으로 당겨야 한다.

그런데 앞에서도 언급했지만, 항공기 안에서 바깥으로 밀어내는 압력의 힘이 8-10psi 이기 때문에 항공기 문을 안으로 당기기는 불가능하다.

항공기 문 크기를 가로 1.5미터, 세로 2미터라고 가정해 보자.

가로가 약 60인치, 세로가 약 80인치이므로 4,800인치 면적에 약 10psi 압력이 가해진다는 얘긴데, 이때 힘(압력)은 약 48,000파운드가 된다.

즉 항공기 도어(Door) 면적에 가해지는 힘의 양이 21톤 정도가 되는 것이므로 사람의 힘으로는 이런 압력이 가해지는 문을 연다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 사람이 왜 항공기 문을 열었는지 알 수는 없지만, 어이없는 일이라 아니할 수 없다.  비록 지상이었기 때문에 큰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기에 다행이었지만...  참, 알 수 없는 게 사람 머리 속이다... 왜 그랬을까?  ^^;;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 서울에서 제주까지 비행기 연료는 얼마만큼 필요할까?

    항공업 하면 흔히들 조종사나 예쁜 객실승무원을 떠 올리곤 하나, 나는 조종사도, 엔지니어도, 게다가 얼굴 예쁜 승무원도 아닌 일반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일반영업직에 종사하고 있다. 그렇지만 항공업계에 있다 보니 주변 사람들로부터 종종 내가 가진 지식수준으로는 대답하기 힘든 질문들을 받곤 하는데, 이게 일반적인...

    서울에서 제주까지 비행기 연료는 얼마만큼 필요할까?
  • 항공기가 후진할 수 없는 이유 [5]

    "승객 여러분, 지금 곧 인천 공항에 도착하겠습니다. 좌석에서 안전벨트를 착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창밖으로 성냥갑만한 집들과 개미길 같은 도로가 스쳐 지나간다. "슈웅~~ 쿵!!!!" 항공기가 활주로에 착륙하는 소리와 함께 작지않은 흔들림이 아직 잠에 취한 승객들을 깨운다. 그런데 갑자기 더 큰 굉음이 창밖으로부터 ...

    항공기가 후진할 수 없는 이유
  • 수하물이 파손되는 이유는? [1]

    항공 여행을 하게 되면 가장 짜증나고 성가신 것 중의 하나가 짐(Baggage, 수하물)이다. 입을 것, 먹을 것, 놀거리를 위해 이것 저것 챙기다보면 짐도 커지고 무거워진다. 이렇게 되면 자칫 무료 수하물 범위를 벗어나 초과 수하물 요금을 물게 되기도 한다. 원래 계획하지 않았던 비용 지출이 발생하면, 그만큼 아까운 돈이...

    수하물이 파손되는 이유는?
  • 비행기 안에서 태어나면 국적은 어디?

    2008년 12월 31일, 네덜란드를 출발한 노스웨스트 항공 59편에는 승객 124명이 탑승했다. 그런데 이 비행편이 보스톤에 도착했을 때는 125명이 되었다. 무슨 일이었을까? 이 글 제목으로 대충 눈치챘겠지만, 이 비행편이 미국 보스톤으로 날아오는 도중 비행기 안에서 아기가 태어났다.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우간다 국적의 ...

    비행기 안에서 태어나면 국적은 어디?
  • 헷갈려서 엉뚱한 비행기 탄다면? [4]

    "난 뉴욕가야 하는데, 홍콩행 비행기로 잘못 탔어요! 어떡해~~" 이런 일이 실제로 벌어질 수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면 이런 일이 실제 발생하고 있는 게 현실이다. 혹시 이 글을 읽는 여러분 중에 공항에서 항공기 탑승할 때 자신의 탑승권을 자세히 살펴보는 분 계신가? 항공업무에 종사하는 글쓴이도 항공기를 이용할 때 ...

  • 비행하는 항공기 문을 열 수 있을까?

    며칠 전 해외 인터넷을 뒤지다 보니, 우연히 검색된 기사 중의 눈에 띄는 것이 있었다. 이동 중에 있던 항공기를 탄 승객 하나가 항공기의 문을 함부로 열었다가, 벌금을 물게되었다는 소식이 그것이었는데, 기사를 읽다보니 경악스러웠던 것이 그 승객이 한국인이었다는 사실이었다. 지난 1월 1일, 하노이(베트남)에서 시엠...

    비행하는 항공기 문을 열 수 있을까?
  • 공항, 도시 코드 이야기

    "김개똥!" "홍길동!" "일지매!" 우리는 누구나 이름을 가지고 있다. 아니 사람 뿐 아니라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에는 이름이 존재한다. 특히 사람들과 관련된 것에는 이름이 있기 마련이다. 사람도 이름을 가지고 있고, 도시도 동네도 이름을 가지고 있다. 전 세계 어느 곳에 존재하든 도시는 저마다의 이름을 가지고 있다...

  • 비행기에 쌓인 눈, 꼭 치워야 할까?

    날씨가 추워지고 쌀쌀해지면 비행기가 공항을 이착륙하거나 비행함에 있어, 날씨가 더울 때보다는 비행하는 데 비교적 좋은 조건이 된다. 그런데 이렇게 비교적 운항하기 괜찮은 날씨인 겨울에 항공기 운항의 발목을 잡는 것이 있으니 그것은 다름아닌 눈(Snow)이다. 그래서 항공업계는 겨울철이 되면 바짝 긴장하게 된다. (...

    비행기에 쌓인 눈, 꼭 치워야 할까?
  • 가방 한개 운송하는데 원가는 얼마?

    우리가 일반 민간 항공편을 이용한다는 것은 승객 본인을 포함한 동반 물건(짐)을 함께 운송 서비스를 받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른 운송서비스도 마찬가지겠으나 특히 항공운송 서비스는 짐에 대해 유별난 관심과 제한사항 등 까다로운 절차가 동반된다. 기본적으로 승객이 직접 휴대하지 못하고 화물칸에 분리해서 실어야...

  • 조종사, 비행시간 모자라면 악기상일 때 착륙 못해

    얼마 전 영국의 플라이비 항공 소속 항공기 하나가 프랑스 파리 샤를르드골 공항으로 접근하는 도중 기내 방송으로 다음과 같은 안내가 흘러 나왔다. "저는 자격이 충분치 않아 샤를르드골 공항에 착륙할 수 없습니다" 다름아닌 항공기를 조종하던 조종경력 30년을 자랑하는 베테랑 조종사의 안내 방송이었던 것이다. 이 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