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Profile image

수하물 지연·분실과 관련된 재미있는 사실 몇가지

쥬드 | 수하물 | 조회 수 495 | 2017.03.19. 23:49 2017.03.19 Edited
  • 수하물 지연, 항공 여행시 가장 짜증나는 일

  • 도대체 얼마나 지연되고 분실되는 걸까?

  • 그러면 보상은 어느 정도나 가능해?

세상 일에 완벽은 없다.

항공 여행 역시 마찬가지다. 항공기 탑승 시 맡기는 짐은 반드시 도착지에서 되돌려 받아야 하지만 종종 그렇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항공 여행 중 지연되거나 잃어버리는 짐(수하물)과 관련한 재미있는 사항들을 요약해 보자.

 

1. 승객 1천명 당 3-5건, 짐 제때 도착 안해

B777이나 A330 같은 중대형기 항공기에 승객이 만석 탑승했다고 가정할 때 평균 1건 정도의 수하물 사고가 발생한다. 수하물 사고는 파손이나 분실, 지연도착 등을 의미하는 것으로 수하물 사고의 대부분은 도착이 늦는 지연사고다. 수하물 사고율은 MBR(승객 1천명 당 사고율)로 표현하곤 하는데 보통 이 MBR이 3-5 정도다.

[항공통계] 수하물 사고 통계(현황 및 추이)

 

baggage_belt.jpg

 

 

2. 수하물 사고는 지역별·항공사별 차이가 많아

위에서 언급한 수하물 사고율은 우리나라나 일본 지역이거나 해당 국적 항공사들의 경우다. 지역별로 항공사별로 수하물 사고율은 천차만별이다. 수하물 사고가 가장 많은 지역은 유럽으로, 한 편당 3-4건 정도의 수하물 사고가 발생한다. 최악의 공항 중 하나는 이탈리아 로마공항으로 편당 5-6건씩 발생하며, 일본 나리타공항에 도착하는 아에로플로트 항공기에서는 편당 평균 20건 정도 수하물 사고가 발생할 정도로 최악을 경험할 수도 있다.

 

3. 미도착 수하물 가운데 80-90%는 24시간 안에 되찾아

설사 도착 공항 수하물 벨트(캐러셀)에서 자신의 짐을 찾지 못했다고 해도 십중팔구는 24시간 안에 찾을 수 있다. 그리고 아무리 늦어도 5일 안에는 거의 대부분(98%)은 어디선가 발견되어 주인을 찾아간다.

 

4. 5일 안에 찾지 못한 수하물 발견될 확률 극히 낮아

분실 수하물을 찾기 시작해 대략 5일 정도 안에 대부분은 다시 발견되나 시간이 지나면 지날 수록 되찾을 확률은 극히 낮아진다. 

 

5. 약 90일 지나면 되찾는 건 포기

잃어버린 수하물을 언제까지 기다릴 수는 없다. 항공사도 분실 수하물을 찾기 위해 갖은 노력을 하지만 불가피하게 찾기 어려운 경우가 있다. 대부분 항공사들은 90일이 지나면 해당 수하물 찾는 작업을 포기하고 승객을 상대로 보상 절차에 들어간다.

[항공상식] 수하물 영영 분실할 확률은 만분의 일

 

baggage_lost_2.jpg

 

 

6. 수하물 지연되거나 분실되는 이유

카운터로 보내진 수하물이 벨트로 이동되는 과정에서 수하물 태그가 떨어져 나가거나, 직원의 실수로 방치되거나 엉뚱한 항공편에 탑재하는 경우가 분실·지연도착 사유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때로는 부착된 수하물 태그를 스캔(Scan)하지 못하면서 공항 벨트 내에서 오도가도 못하다가 실리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항공여행팁] 항공 수하물 안전하게 운송하기, 팁 몇가지
[항공여행팁] 항공 수하물, 예전 태그는 떼어내라
[항공여행팁] 가방 분실 막으려면 여행사 이름표나 스티커 떼어내라
[항공여행팁] 수하물 분실 예방하는 방법
[항공여행팁] 비슷한 수하물 분실 예방법

 

7. 수하물 추적 시스템은 대부분 항공사 공통 사용

잃어버린 수하물을 찾기 위해서는 항공사간 정보를 공유하지 않으면 안된다. 습득한 수하물 정보를 입력해야 찾고자 하는 측에서 해당 정보를 찾아볼 수 있기 때문에 거의 대부분 항공사들이 공통 수하물 추적 시스템을 이용하고 있다. 항공 IT 시스템 기업인 SITAWorldTracer라고 하는 수하물 추적 시스템이 대표적으로 거의 대부분 항공사들이 이 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다.

 

8. 분실 수하물은 기내에서도 다수 발생

항공사들이 습득한 물품 가운데는 기내에서 발견된 것들도 다수다. 항공사에 위탁한 수하물이 아니기 때문에 이름표 등이 없어 더욱 주인 찾기가 어렵다. 그나마 '나 이런 물건 잃어 버렸소'하고 항공사에 문의하면 습득한 물품 가운데 주인을 찾아가는 것들도 있기는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대부분이다.

[항공여행팁] 항공기 좌석 주머니 이용하지 마세요(2009/9/9)

 

9. 찾아가지 않는 습득물은 어디로?

잃어버린 수하물을 찾는 기간이 최대 90일 정도라는 의미는 반대로 습득한 물품을 보관하는 기간 역시 90일 정도라는 것이다. 보관하던 물품 가운데 90일이 경과한 수하물은 어떻게 하든 처분해야 한다. 항공사들마다 그 처리 방법은 조금씩 다르다. 대개는 재사용이 어려운 물품은 폐기하고 나머지는 복지기관 기부 등을 통해 처분하곤 한다.

미국의 경우는 조금 독특해서 마지막까지 주인을 찾지 못한 수하물은 UBC(Unclaimed Baggage Center) 등으로 보내지곤 한다. 물론 일정 금액을 받고 넘기는 것이긴 하지만..

[항공상식] 분실된 수하물이 마지막으로 가는 곳(2009/2/12)

 

ubc.jpg

 

 

10. 수하물 분실·파손 보상기준은 가입 조약에 따라 달라

결국 수하물을 찾지 못하거나 파손된 수하물에 대해서 항공사는 보상절차에 들어간다. 이때 보상 기준이 되는 것은 해당 국가가 가입한 조약에 따르거나 자체 내국법에 따른다. 얼마 전까지는 1933년 발효된 바르샤바조약에 따른 책임 한도를 기준으로 했으나 시대가 변하면서 보상이 미흡하다는 지적에 따라 최근에는 2003년 발효된 몬트리올협약 기준에 따라 보상하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다.

몬트리올협약 운송인(항공사) 책임한도에 따르면 수하물 분실·파손 등의 경우 1인당 1,131SDR(약 1800달러)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 바르샤바조약 상으로는 수하물 1kg당 17SDR(20달러 상당)까지 보상

[항공상식]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항공여행팁] 항공 수하물 이 정도 피해, 보상 받을 수 있나?

 

#수하물 #수하물사고 #사고 #지연 #분실 #파손 #Delay #Lost #Damage #항공사 #항공 #Baggage #UBC #Claim #배상 #보상 #WorldTracer #MBR

Profile image

쥬드

(level 6)
18%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거친 말, 욕설, 모욕 등은 삭제 처리될 수 있습니다.
댓글로 인해 상처받는 분이 없도록 서로 예의를 지켜 주시기 바랍니다. ~ ♬

항공 오버부킹은 언제 어떻게 시작되었나?

April 18, 2017
항공 오버부킹은 언제 어떻게 시작되었나?

항공 오버부킹은 항공수 수익극대화 방안 예약문화·노쇼 운운 이전에 고객을 대하는 마음 자세가 더 중요 지난 주 전세계는 한 항공사의 황당한 결정과 응대, 그리고 그 처리행위에 대해 놀라움을 금치 못하며 분노를 쏟아냈다. 유나이티드항공이 오버부킹(실제로는 오버부킹이 아니고 승무원을 태우려고 하다보니 본의 아니게 발생한 좌석부족)을 이유로 승객을 강제로 하기하는 과정이 동영상에 그대로 기록되었고 코뼈가 부러지고 피를 흘리는 모습은 전세계를 분노케 했다. 서부 무법시대를 연상케 할 정도였다. [항공해프닝] ...
continue reading

특별 기내식 신청자는 업그레이드 대상에서 제외!

April 04, 2017
특별 기내식 신청자는 업그레이드 대상에서 제외!

특별·특수 서비스 대상은 업그레이드 제외 특별 기내식이나 서비스 대상을 업그레이드 시키는 경우 절차 변경으로 인한 혼선 때문 예기치 못한 선물이나 칭찬에 기쁨은 배가 되곤 한다. 사람의 만족감이라고 하는 것은 늘 기대치와 맞물려 있기 때문이다. 기대하지 못한 이득은 그래서 큰 만족감으로 다가온다. 항공여행을 하다 보면 간혹 업그레이드라는 것을 만날 수 있다. 지불한 운임에 맞는 클래스에 착석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간혹 오버부킹, 기종 변경 등으로 인해 상위 클래스로 변경되는 것을 말한다.   한번 비즈니스나 퍼스트...
continue reading

항공편 오버부킹, 기형적 매출 현상과 경제학

March 31, 2017
항공편 오버부킹, 기형적 매출 현상과 경제학

오버부킹 관행은 노쇼에서 비롯돼 자칫 기형적인 매출로 이어질 가능성 예약문화 성숙은 오버부킹 줄게 해 우리나라 항공시장에서 저비용항공의 비중이 커지면서 저비용항공시장의 특성들이 나타나고 있다. 대표적인 것 중의 하나가 노쇼 페널티(No-show Penalty)다. 즉 예약을 하고도 항공기에 탑승하지 않는 경우에 일정 금액의 페널티를 내도록 하는 제도다. 저비용항공사(LCC) 뿐만 아니라 최근 일반 메이저 항공사(FSC)들도 당연스럽게 동참했다. 단순히 항공산업 뿐만 아니라 예약이라는 제도가 운용되는 거의 모든 산업에서 '...
continue reading

수하물 지연·분실과 관련된 재미있는 사실 몇가지

March 19, 2017
수하물 지연·분실과 관련된 재미있는 사실 몇가지

수하물 지연, 항공 여행시 가장 짜증나는 일 도대체 얼마나 지연되고 분실되는 걸까? 그러면 보상은 어느 정도나 가능해? 세상 일에 완벽은 없다. 항공 여행 역시 마찬가지다. 항공기 탑승 시 맡기는 짐은 반드시 도착지에서 되돌려 받아야 하지만 종종 그렇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  항공 여행 중 지연되거나 잃어버리는 짐(수하물)과 관련한 재미있는 사항들을 요약해 보자.   1. 승객 1천명 당 3-5건, 짐 제때 도착 안해 B777이나 A330 같은 중대형기 항공기에 승객이 만석 탑승했다고 가정할 때 평균 1건 정도의 수하물 사고가 발생한...
continue reading

  • 쥬드 ·
  • 조회 수 495 ·
  • 댓글 0 ·

항공사 운항 매출, 80% 이상이 프리미엄 클래스에서 나와

March 16, 2017
항공사 운항 매출, 80% 이상이 프리미엄 클래스에서 나와

매출 80% 가량이 프리미엄 클래스에서 나와 부담 적은 프리미엄 이코노미클래스 도입 증가 민간 여객기를 이용할 때 가장 부담되는 것이 항공요금이다. 그래서 어떻게 하든 저렴한 항공권을 구하려고 애쓰고, 이런 수요 때문에 저비용항공시장이 급격히 확대되고 있기도 하다. 보통 여객기 좌석은 퍼스트, 비즈니스, 이코노미 클래스 등의 등급으로 나뉘어져 있다. 최근에는 비즈니스와 이코노미클래스 사이에 프리미엄 이코노미클래스가 등장하고 있기는 하지만 여전히 대부분은 항공운임에 따른 3개로 분리해 운영한다. 그러면 항공사에...
continue reading

혼잡 줄이고 가장 빠른 항공기 탑승 방식은?

February 25, 2017
혼잡 줄이고 가장 빠른 항공기 탑승 방식은?

탑승방식에 따라 탑승 소요시간 달라져 무작위·윌마 방식이 가장 빠르고 만족도 높아 공항 터미널, 눈 앞에 항공기가 보인다. 또 다른 세계로 나를 데려다 줄 비행기다. 어느 덧 탑승시간이 되자 탑승구 앞에서는 탑승 안내 방송이 흘러나온다. "지금부터 탑승을 시작하겠습니다." "먼저 비즈니스클래스 고객님 탑승하시고 어린이를 동반하시거나 도움이 필요한 고객님 탑승해 주시기 바랍니다." " 이후 좌석번호 38열 이후를 배정받으신 고객님 탑승하여 주시고, 37열 이전 좌석을 배정받으신 고객님들께서 제일 나중에 탑승하여 ...
continue reading

조종사 기내식, 언제부터 따로 먹게 됐나?

February 20, 2017
조종사 기내식, 언제부터 따로 먹게 됐나?

조종사, 같은 기내식 먹고 문제 있었다? 미리 제작·보관하는 기내식 특성, 위생 민감 항공기 기내식은 그때 그때 신선하게 만들어 먹는 것이 아니라 일정 기간 보관시간을 염두에 두고 만들기 때문에 가장 민감한 부분은 위생이다. 보관 방법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위생 위험요소 또한 증가한다. 작년 말 베트남항공 여객기를 이용해 일본 나리타에 도착한 승객 중 학생 34명이 구토 증세를 보이며 병원으로 후송되는 일이 발생했다. 혹시 기내에서 취식한 음식 때문에 문제가 발생한 것 아니냐며 항공사는 ...
continue reading

누가 최장거리 노선? 카타르? 에어인디아?

February 07, 2017
누가 최장거리 노선? 카타르? 에어인디아?

카타르항공, 최장거리 오클랜드-도하 노선 취항 에어인디아, 뉴델리-샌프란시스코 노선이 더 긴데? 현재 기술로 개발된 민간 항공기는 중간 급유없이 최대 약 22시간 내외를 비행할 수 있다. 물론 이렇게 비행하려면 승객도 화물도 없이 거의 빈 비행기여야 가능하지만 말이다. 그럼 현실적으로 상용 목적으로 비행 가능한 시간은 어느 정도일까? 정확히 판단하기는 어렵지만 최대 18시간 내외로 봐야 하지 않을까 싶다. 몇년 전까지 싱가포르항공이 19시간 비행하는 '싱가포르 - 뉴욕' 노선을 운영하기도 했지만 수지 문제로 결...
continue reading

항공기 타이어 속 기체는 무엇? 몇개월마다 교체?

February 06, 2017
항공기 타이어 속 기체는 무엇? 몇개월마다 교체?

항공기 타이어는 엄청난 압력과 고열을 견뎌야 그래서 타이어 내부 기체는 질소를 사용 어마어마한 크기의 항공기가 활주로에서 뜨고 내린다. 그 육중한 무게를 감당하느라 그런지 착륙하는 항공기 타이어에는 스파크가 일듯이 연기가 피어 오른다. 간혹 이런 무시무시한 무게를 감당해야 하므로 항공기 타이어가 통고무일거라는 등의 말도 들리긴 하지만 구조는 일반 자동차 타이어와 유사하다. 단지 강도와 크기에 차이가 있는 정도다. 대형 기종인 B777은 랜딩기어 타이어가 14개, 초대형 항공기 A380은 22개가 장착되어 있다. 하지만 ...
continue reading

  • 쥬드 ·
  • 조회 수 689 ·
  • 댓글 0 ·

항공 기내 오락물, 영화는 언제부터? 그리고 미래?

January 26, 2017
항공 기내 오락물, 영화는 언제부터? 그리고 미래?

영화, 비행기는 거의 동시대에 태어나.. 기내 오락물의 대명사, 기내 영화 변천 백여년 전 비행기라는 것이 등장할 때만 해도 하늘을 나는 것 자체에 열광했다. 하지만 비행기 제작기술이 발달하면서 하늘을 나는 것만으로는 부족해 비행하는 동안 뭔가 즐길거리가 필요했다. 기내에서 즐기는 기내식이 등장하고 이를 위해 승무원의 역할이 확대되기 시작했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등장한 것이 기내 오락물(IFE)로서의 영화였다. 아이러니하게도 비행기 등장과 영화의 흐름은 비슷한 시기에 나타났다. 그리고 이 둘의 결합 또한 숙명적인 ...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