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등받이 기울기에 따라 등급이 나뉜다? 항공기 좌석 형태

고려한 | 좌석 | 조회 수 1366 | 2016.05.31. 14:45 2016.05.31 Edited
  • Recliner, Lie Flat, Full Flat 의미

한번 들인 고기 맛은 잊지 못한다고 하더니, 항공기 좌석도 그런 모양이다.

이코노미 좌석을 이용할 때는 그냥 조금 불편한 거다 정도 기분으로 이용했다가도 상위 클래스인 비즈니스 혹은 퍼스트 좌석을 한번이라도 이용해 본 사람은 다시 이코노미 좌석에 앉기가 싫어질 정도로 차이를 느끼게 된다.

비싼 상위 클래스 좌석은 무엇이 다른 걸까?

좌석의 편안함을 좌우하는 것은 다른 여러 요소가 있겠으나 결정적으로는 좌석 기울기다. 좌석 등받이가 얼마만큼 뒤로 기울어 자세를 잡느냐가 좌석의 편안함을 결정짓는다고 할 수 있다.

항공사들이 180도 펴지는 좌석이라며 침대같은 편안함을 강조하곤 하지만 항공사에 따라, 좌석 형태에 따라 그 편안함은 상이하다. 180도라는 말에 숨은 의미가 있기 때문이다. 등받이가 젖혀져 180도를 만든다 하더라도 앵글(각도)에 따라 종류를 구분하곤 한다.

 

▨ Recliner Seat (젖혀지는 좌석)

말 그대로 등받이가 뒤로 젖혀진다는 의미 외에 다른 뜻은 없다. 일반적으로 예전 항공기 비즈니스 클래스에서 볼 수 있는 좌석 기울기다. 물론 이코노미보다는 훨씬 깊은 각도로 젖혀지므로 편안함은 훨씬 크지만 좌석 방석 부분과 평평하게 젖혀지지 않으므로 단순히 '젖혀지는 좌석'이라는 의미의 Recliner로 이해할 수 있다.

좌석마다 별도의 (앞뒤) 공간이 구분되지 않기 때문에 좌석 등받이 기울기는 제한된다. 뒷좌석 승객에게 주는 방해, 불편을 최소화해야 하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프리미엄 이코노미 좌석에 사용되기 시작했다.

 

recliner_seat_2.jpg
Recliner Seat

 

 

▨ Lie Flat Seat (180도 젖혀지는 좌석)

비교적 최근까지, 그리고 현재 상당수 항공사의 비즈니스 좌석 형태로 등받이가  좌석 방석 부분과 180도 각도를 이루도록 완전히 젖혀진다. 하지만 좌석 자체는 항공기 바닥 수평과 일정부분 각도를 이루고 있어 완전한 침대형 좌석은 아니다. 이런 형태의 좌석을 이용한 사람들은 '잠을 자는 도중 슬금슬금 약간씩 몸이 아래로 밀려 내려간다'고 평하곤 한다. 그래서 일부에서는 'Angle Lie Flat'이라고 표현하기도 한다.

좌석이 180도 펼쳐진다 해도 뒷좌석 승객에게 방해가 되지 않도록 머리 뒤편이 칸막이 등으로 구분되며 Full Flat Seat에 비해 앞뒤 공간을 적게 사용하기 위해 일정한 앵글(각도)을 유지하는 형태로 주로 비즈니스 클래스에서 볼 수 있다.

 

lie_flat.jpg
Lie Flat Seat

 

 

▨ Full Flat (Bed) Seat (180도 침대형 좌석)

말 그대로 침대처럼 180도 평평하며 항공기 바닥과도 평행한 좌석을 말한다. 최신 항공기 비즈니스 클래스 이상에 장착되는 좌석 형태로 뒤척이며 잠을 자도 아래로 밀려 내려가거나 하지 않아 더 편안하다. Lie Flat 좌석 형태에 비해서 더 많은 앞뒤 공간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주로 고급스럽고 편안함을 강조하는 클래스를 운용할 때 적용되는 좌석 형태로 고급 비즈니스 클래스, 퍼스트 클래스 이상에서 볼 수 있다.

평평하다는 의미에서만 보면 Full Flat 좌석도 Lie Flat(평평) 좌석의 한 부분이기는 하지만, 더 침대같은 좌석이라는 의미에서 Full Flat(침대좌석)으로, 그렇지 않고 일정한 각도를 가진 좌석은 Lie Flat(그냥 평평한 좌석)으로 구분한다.

 

full_flat.jpg

full_flat_2.jpg
Full Flat (Bed) Seat

 

항공사 홈페이지 등에서 좌석 스펙 혹은 클래스 내용을 설명할 때 단순히 '180도 편안한 좌석'이라고 홍보하기도 하지만 Lie Flat, Full Flat 등으로 구분해 표현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참고하면 좋을 듯 싶다.

 

#항공기 #좌석 #항공좌석 #Recliner #Lie-Flat #Full-Flat #등받이 #각도 #침대 #비즈니스 #퍼스트

Profile image

고려한

(level 7)
37%

 

 

하늘이 그리운 남자 사람입니다.

oiiiio@지메일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LCC, 어떻게 항공요금 낮출 수 있나? file

LCC, 어떻게 항공요금 낮출 수 있나?

LCC 들은 어떻게 항공요금을 낮추나? 단순화, 효율화, 유료화가 해답 항공운송산업은 기본적으로 어마어마한 투자 비용이 필요하다. 거액의 항공기는 물론이고 서비스 대부분이 사람에 의해 제공되는 관계로 인건비, 무지막지한 연료비 등을 생각하면 항공요금이 비싼 이유를 이해할 수 있다. 하지만 이런 상식을 깬 것이 ...
continue reading

등받이 기울기에 따라 등급이 나뉜다? 항공기 좌석 형태 file

등받이 기울기에 따라 등급이 나뉜다? 항공기 좌석 형태

Recliner, Lie Flat, Full Flat 의미 한번 들인 고기 맛은 잊지 못한다고 하더니, 항공기 좌석도 그런 모양이다. 이코노미 좌석을 이용할 때는 그냥 조금 불편한 거다 정도 기분으로 이용했다가도 상위 클래스인 비즈니스 혹은 퍼스트 좌석을 한번이라도 이용해 본 사람은 다시 이코노미 좌석에 앉기가 싫어질 정도로 차이...
continue reading

83세 비행기(보잉 247)의 마지막 비행 file

83세 비행기(보잉 247)의 마지막 비행

나이많은 비행기 위험하다? 83세 비행기 노익장 Boeing 247, 시대를 가른 혁신적인 항공기 요즘은 제작된지 20년된 항공기는 퇴물, 아니 매우 위험한 비행기 취급을 받는다. 오래된 항공기는 낡고 위험하다는 인식을 정부가 나서서 부추긴다. 20년 이상된 비행기는 퇴출시켜야 한다는 자율(?)협약을 맺도록 정부는 항공사들...
continue reading

조종실 안이 궁금하다? 360도 동영상으로 직접 보자 file

조종실 안이 궁금하다? 360도 동영상으로 직접 보자

민간 항공기 조종실은 운항 중에는 그 출입이 엄격히 제한된다. 외부로부터의 테러 등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911 테러 이전 만해도 조종실에 일반 승객 등이 조종사의 허락 하에 입장이 가능했다. 그러나 911 테러 당시 납치범들이 조종실에 난입해 조종실 권한을 탈취하면서 발생한 대형 참사 이후 항공보안 규정이 엄격...
continue reading

항공기 창(Window)이 동그란 이유 file

항공기 창(Window)이 동그란 이유

항공기 창문은 왜 원형? 사각 형태보다 안전한 둥근 형태 사람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항공기 좌석 중 창가를 좋아하는 편이다. 피곤할 때는 머리 한쪽을 기대고 잠을 청할 수도 있고, 때로는 비행기 창문 넘어로 보이는 바깥 풍경도 창가 좌석의 매력이다. 그런데 재미있는 건 비행기 창문은 어떤 기종을 가리...
continue reading

항공기 비상탈출을 대하는 자세! 짐 버려! file

항공기 비상탈출을 대하는 자세! 짐 버려!

항공기 승무원은 서비스가 주 임무다? 아니다. 항공기 승무원의 가장 중요한 책무는 승객의 안전을 도모하는 일이다. 그래서 항공사들은 많은 시간을 투자한 항공기 승무원 안전 훈련을 통해 안전 전문가를 양성한다. 다시 말해 항공 이용객들은 항공기 운항 중에는 승무원의 지시에 따라야 최대한 안전을 담보할 수 있다는 ...
continue reading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file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항공여행에서 수하물은 필수다. 맨손으로 여행다닐 수는 없으니 말이다. 간단한 짐이야 들고 타도 되지만, 그렇지 않으면 위탁수하물로 화물칸에 실을 수 밖에 없다. 내 손을 떠난 가방은 언제든지 분실되거나 파손될 가능성이 있다. 이런 경우 항공사는 위탁을 받아 다루는 짐이기 때문에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사고에 대한...
continue reading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file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제설/제빙작업은 안전을 위한 필수사항 운항여부 신속 결정 못하는 이유, 예보능력? 법적으로 가이드라인 마련할 때, 어제(23일)부터 제주 지역에는 기록적인 폭설이 내렸다. 제주라는 지역이 워낙 따뜻한 곳이라 한 겨울에도 한라산을 제외하고는 눈 보기란 쉽지 않은 곳이다. 한 겨울에 1-2번 눈이 올까 말까 할 정도로 ...
continue reading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file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최초의 초음속 여객기(SST)는 구 소련의 Tu-144다. 1968년 12월 31일 첫 시험비행에 성공했다. 하지만 실제 상용비행에 나선 것은 유럽의 콩코드(Concorde) 항공기가 먼저였다.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는 1976년 1월 21일 영국항공이 런던-바레인 구간에서, 에어프랑스가 파리-리오데자네이로 구간에서 각각 상용 비행을 시작...
continue reading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file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수만 개의 부품으로 구성된 항공기는 규정된 점검이 이루어진다 해도 예기치 못한 고장이 발생한다. 갑작스런 항공기 고장을 '불가항력적인 상황(Act of God)' 이라는 분류에 포함시키는 이유이며, 이런 고장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서는 도의적인 것 외 법적인 보상은 없다. 물론 정해진 절차에 의해 법적 요건을 준...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