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아시아나항공기만 4시간 지연된 이유는?

마래바 | 승무원 | 조회 수 1907 | 2016.01.03. 23:50 2016.03.27 Edited

오늘(3일) 새벽 갑작스럽게 우리나라 중부지방을 덮친 짙은 안개는 김포공항이라고 예외를 두지 않았다.

안개로 인한 항공기 지연 출발, 도착은 흔히 있을 수 있는 것이었지만 6시 55분 제주를 출발해 김포공항으로 가려던 아시아나항공 8900편은 출발 자체를 하지 못하고 지연되다가 4시간이 지나서야 김포로 출발할 수 있었다. 다른 항공기들이 약간씩 지연해 출발했던 것과는 대조적인 현상이었다.

왜 이런 현상이 발생했을까?

이는 다름아닌 조종사의 숙련도(?)를 알려주는 자격 등급 문제 때문인 것으로 밝혀졌다.

조종사는 그 숙련도에 따라 착륙하는 공항의 착륙 시정에 제한을 받게 된다. 즉 숙련도(?)가 떨어지는 조종사는 착륙하는 공항의 시정이 조금만 나빠도 착륙할 수 없다. 법적으로 제한을 받기 때문이다.

반면 같은 시정 조건이라 할 지라도 숙력도가 높은 조종사는 아무런 문제없이 착륙할 수 있다. 이것이 소위 항공업계에서 말하는 카테고리(CAT)다. 전세계 항공업계와 각국 정부는 공항, 항공기, 조종사에 대해 각각의 카테고리를 정해 그 범위 안에서만 항공기 이착륙이 가능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항공기 운항의 안전을 담보해야 하기 때문이다.

[항공상식] 초보 조종사는 하고 싶어도 마음대로 이착륙 못한다

 

flight_washington.jpg
영화 '플라이트'에서 알콜 중독 조종사(기장)로 열연했던 덴젤워싱턴

 

오늘 새벽 아시아나항공 8900편이 지연출발했던 이유는 아시아나항공이 밝혔던 것처럼 조종사의 숙련도 때문이었다. 만약 김포에서 출발하는 비행편이었다면 다른 대체 조종사를 쉽게 조달할 수 있었겠으나 제주에서는 조종사의 수급 문제로 교체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김포지역 날씨가 좋아질 때까지 기다릴 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카테고리(CAT) 등급은 항공기 운항에 필수 대상인 ▲ 공항, ▲ 항공기, 그리고 ▲ 조종사에 대해 항공기가 이착륙할 수 있는 시정 조건을 분류해 제한하고 있다. 예를 들어 시정 700미터의 조건에서는 CAT-I 자격을 가진 조종사는 착륙할 수 없고 CAT-II 혹은 CAT-III 자격을 가진 조종사만 착륙할 수 있다. 공항이나 항공기 역시 마찬가지여서 공항의 착륙 유도시설 등 항행장비, 항공기 운항 능력 등을 감안해 각각 CAT 를 나누어 분류하고 있다.

[항공상식] 같은 날씨에도 내리지 못하는 항공기 차이 있다

 

인천국제공항은 CAT-IIIb 에 해당해 RVR 75미터 이상이면 착륙가능한 공항이고, B777 역시 (항공사에 따라 조금씩 다르긴 하지만) 대개 CAT-III 등급으로 운영된다.

 

[ 요약 : 시정에 따른 CAT 등급 ]

구분 결심고도 시정 또는 활주로 가시범위 (RVR)
CAT-I 60미터(200피트)이상 시정 800미터 또는
RVR 550미터 이상
CAT-II 60미터(200피트)미만
30미터(100피트)이상
RVR 550미터 미만
RVR 300미터 이상
CAT-IIIa 30미터(100피트)미만 RVR 300미터 미만
RVR 175미터 이상
CAT-IIIb 15미터(50피트)미만 RVR 175미터 미만
RVR 50미터 이상
(인천공항 75m)
CAT-IIIc 제한 없음 제한 없음

 

항공기 경우에는 B737, A320 계열의 비교적 소형 제트 여객기들은 CAT-II 등급을 유지하는 것이 보통이다. CAT-III 를 유지하기 위해 비용, 시간, 조종사 등급 등의 어려움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외국 일부 항공사나 우리나라 대한항공, 진에어의 경우에는 B737 항공기도 CAT-III 등급으로 운용하고 있어 같은 시정에도 다른 여타 항공사보다 착륙 조건이 좋기 때문에 운항에 비교적 여유를 가질 수 있다.

[항공소식] 진에어, 한치 앞 짙은 안개 속에서도 착륙한다(2015/03/02)

 

#조종사 #등급 #숙련도 #CAT #카테고리 #공항 #착륙 #이륙 #항공기 #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진에어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항공여행에서 수하물은 필수다. 맨손으로 여행다닐 수는 없으니 말이다. 간단한 짐이야 들고 타도 되지만, 그렇지 않으면 위탁수하물로 화물칸에 실을 수 밖에 없다. 내 손을 떠난 가방은 언제든지 분실되거나 파손될 가능성이 있다. 이런 경우 항공사는 위탁을 받아 다루는 짐이기 때문에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사고에 대한...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1]

    제설/제빙작업은 안전을 위한 필수사항 운항여부 신속 결정 못하는 이유, 예보능력? 법적으로 가이드라인 마련할 때, 어제(23일)부터 제주 지역에는 기록적인 폭설이 내렸다. 제주라는 지역이 워낙 따뜻한 곳이라 한 겨울에도 한라산을 제외하고는 눈 보기란 쉽지 않은 곳이다. 한 겨울에 1-2번 눈이 올까 말까 할 정도로 ...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3]

    최초의 초음속 여객기(SST)는 구 소련의 Tu-144다. 1968년 12월 31일 첫 시험비행에 성공했다. 하지만 실제 상용비행에 나선 것은 유럽의 콩코드(Concorde) 항공기가 먼저였다.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는 1976년 1월 21일 영국항공이 런던-바레인 구간에서, 에어프랑스가 파리-리오데자네이로 구간에서 각각 상용 비행을 시작...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수만 개의 부품으로 구성된 항공기는 규정된 점검이 이루어진다 해도 예기치 못한 고장이 발생한다. 갑작스런 항공기 고장을 '불가항력적인 상황(Act of God)' 이라는 분류에 포함시키는 이유이며, 이런 고장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서는 도의적인 것 외 법적인 보상은 없다. 물론 정해진 절차에 의해 법적 요건을 준...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 항공기 날개는 페인팅 하지 않는다? 무게 줄이기 위해?

    날개 페인팅하지 않는다고? 무게 절감? 민간 상용 항공기들은 저마다 항공사 고유의 특색을 나타내기 위해 남다른 디자인(페인팅)을 자랑한다. 지금은 아니지만 오래 전 해외 여행이 쉽지 않았던 시절에는 머나먼 타국 공항에서 우리나라 국적 항공기 꼬리 날개의 태극마크만 봐도 가슴이 뭉클했다는 얘기를 어렵지 않게 접...

    항공기 날개는 페인팅 하지 않는다? 무게 줄이기 위해?
  • 아시아나항공기만 4시간 지연된 이유는?

    오늘(3일) 새벽 갑작스럽게 우리나라 중부지방을 덮친 짙은 안개는 김포공항이라고 예외를 두지 않았다. 안개로 인한 항공기 지연 출발, 도착은 흔히 있을 수 있는 것이었지만 6시 55분 제주를 출발해 김포공항으로 가려던 아시아나항공 8900편은 출발 자체를 하지 못하고 지연되다가 4시간이 지나서야 김포로 출발할 수 있...

    아시아나항공기만 4시간 지연된 이유는?
  • 항공편에 싣는 수하물 요금은 정말 비싼 것일까?

    최근 저비용항공사들이 늘어나면서 그 전까지는 생각하지도 못했던 각종 수수료나 요금들이 추가되고 있다. 그 중의 대표적인 것이 수하물 요금이다. 아직까지 우리나라 (저비용) 항공사들은 모두 위탁 수하물 중 일부는 무료로 운영한다. 하지만 미국의 경우는 조금 다르다. 거의 대부분 항공사들이 무료로 부치는 수하물은...

    항공편에 싣는 수하물 요금은 정말 비싼 것일까?
  • 역사상 기괴했던 비행기 디자인 12선

    인류의 동력 비행의 역사가 100년을 넘어섰다. 수 많은 개척자들의 노력 끝에 현재 지구 반대편까지 단 하루 만에 여행하는 시대가 됐다. 지금의 항공기 디자인과 형태는 우리 눈에 익숙하고 친근하다. 그럼 처음부터 이런 형태였을까? 아니다. 지난 100 여년 동안 수없이 바뀌고 변화했다. 그리고 나서 살아남은 가장 효율...

    역사상 기괴했던 비행기 디자인 12선
  • 싱가포르항공이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를 운영했다?

    콩코드는 초음속 여객기의 대명사다. 물론 소련이 경쟁적으로 개발했던 Tu-144가 먼저 비행(1968년 12월 31일, 콩코드는 1969년 3월 2일 첫 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초음속 여객기하면 먼저 떠오르는 것이 콩코드일 정도다. 콩코드 항공기를 운영했던 항공사는 영국항공(British Airways)과 에어프랑스(Airfrance)로 생산된...

    싱가포르항공이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를 운영했다?
  • 항공기 연착으로 인한 정신적 피해보상은 가능한가?

    약속한 시간을 잘 지키는 교통편이라고 한다면 기차 등을 우선으로 꼽는다. 반면 어느 덧 익숙한 교통수단이 된 항공편은 태생적(?)으로 시간 약속이 기차 등 지상교통편보다는 못한 것이 현실이다. 어쨌거나 약속된 시간에 비행기가 출발하지 못하고 지연된다면 여러모로 불편하고 일정에도 차질이 생긴다. 때로는 정신적으...

    항공기 연착으로 인한 정신적 피해보상은 가능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