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는 항공상식

항공편에 싣는 수하물 요금은 정말 비싼 것일까?

마래바 | 수하물 | 조회 수 1264 | 2016.01.03. 17:22 2016.01.03 Edited

최근 저비용항공사들이 늘어나면서 그 전까지는 생각하지도 못했던 각종 수수료나 요금들이 추가되고 있다.

그 중의 대표적인 것이 수하물 요금이다. 아직까지 우리나라 (저비용) 항공사들은 모두 위탁 수하물 중 일부는 무료로 운영한다. 하지만 미국의 경우는 조금 다르다. 거의 대부분 항공사들이 무료로 부치는 수하물은 없다. 사우스웨스트항공을 제외하고 모든 항공사는 부치는 수하물에 요금을 부과하고 있다.

부치는 짐 한 개당 35달러(혹은 25달러)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그럼 이 정도 요금이 비싼 것일까? 아니면 적당한 것일까?

짐을 빠르게 수송하는 방법으로는 항공기에 승객으로 탑승하면서 짐을 수하물로 부치는 방법과 화물 대리점을 이용해 항공화물로 보내는 방법이 있다. (지상, 선박 등 타 교통수단을 통해 보내는 방법도 있으나 시간적으로 큰 차이가 나기 때문에 예외로 한다.)

 

항공화물로 보낼 때의 요금과 수하물로 보낼 때의 요금, 어느 쪽이 더 비쌀까?

미국 각 도시간 항공화물(Air Cargo) 수송 단가(주1)와 위탁수하물(Checked Baggage) 요금을 비교해 보면 다음과 같다.

 

bag_cgo.jpg

 

항공화물 일반단가(NML, 50파운드/23kg)와 비교했을 때, 거의 대부분 운송구간에서 항공화물로 보내는 것보다 여객기 위탁수하물로 보내는 편이 더 저렴하다. 거기다가 항공화물은 특성상 보내는 시점부터 목적지에 도착하는 시점과는 상당한 시일이 소요되며 번거로운 절차도 수반된다. 그래서 조금이라도 빨리 편하게 보내겠다고 EXP(Express) 방식을 선택하면 많게는 200달러 가까운 요금을 지불해야 하며 모든 항공노선에서 위탁수하물 요금을 훨씬 (몇 배씩) 상회한다.

 

항공운송 세부단가 등 원론적인 수준에서 수하물 요금이 타당한지를 따진다면 또 다른 얘기겠지만, 현재 선택 가능한 수송 수단 중에 그나마 비슷한 항공화물과 비교했을 때, 위탁수하물 요금이 비싸다고만은 할 수 없는 수준이다.

 

그럼 미국만 그런 걸까? 우리나라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의 경우는 어떨까?

단순하게 한국(인천)에서 미국(서부)까지 23kg 짜리 짐을 하나 보낸다고 할 때, 항공화물 수단인 FedEx 을 이용한다면 약 331,200원(kg 당 14,400원(주2)) 비용이 발생하지만, 여객기에 위탁 수하물로 보낸다면 20만원(주3) 초과 수하물요금을 지불하면 된다.

그럼 가까운 일본으로 보낸다면 어느 정도 차이가 날까? 

23kg 짐 한 개를 일본으로 보낸다고 할 때 FEDex 는 234,600원(kg 당 10,200원(주2))이지만 여객기 위탁수하물로 부친다면 7 ~ 8만원(주4)이면 가능하니, 화물로 보내는 것이 여객기에 위탁수하물로 싣는 것보다 무려 3배 정도 비싸다. 여기에 유류할증료 등이 더해지면 요금은 더욱 비싸진다.

물론 단순하게 FedEx 라는 항공화물 운송수단만을 비교하는 것은 절대 비용 차이를 계산하는데 다소 무리는 있다. 하지만 어떤 항공화물 운송수단을 선택한다 해도 여객기에 승객이 직접 부치는 위탁수하물 요금이 항공화물보다는 훨씬 저렴하다.

 

수하물 요금으로 10-20만원 지불하는 것이 생돈 내는 것 같아 억울하고 비싸다는 생각이 들 수도 있다. 하지만 운송에 따른 적절한 요금을 지불해야 하는 점과 항공화물 요금, 편의성을 비교한다면 여객기에 초과수하물 요금이 무조건 비싸다고만은 할 수 없다. 그렇다고 해도 이유야 어쨌든 부치는 짐으로 인해 추가요금이 발생한다면 여행을 상쾌하지 않은 기분과 함께 시작할 것만은 틀림없다. 자신이 이용할 항공사 위탁수하물 무료 허용량 등을 미리 살펴보고 꼼꼼히 준비하는 지혜가 필요한 이유다.

 

[항공여행팁] 여행 가방, 간단하게 싸기 (수하물 요금 예방하기)

 


(주1) 2015년 미국 국내선 항공화물 요금 기준
(주2) FEDex 2016년 화물 요금표(이코노미) 기준
(주3)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기준
(주4) 대한항공: 7만원, 아시아나항공 8만원

 

#항공화물 #화물 #수하물 #위탁수하물 #요금 #수수료 #Fee #Baggage #Cargo #CGO #BAG #FedEx

Profile image

마래바

(level 22)
51%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항공여행에서 수하물은 필수다. 맨손으로 여행다닐 수는 없으니 말이다. 간단한 짐이야 들고 타도 되지만, 그렇지 않으면 위탁수하물로 화물칸에 실을 수 밖에 없다. 내 손을 떠난 가방은 언제든지 분실되거나 파손될 가능성이 있다. 이런 경우 항공사는 위탁을 받아 다루는 짐이기 때문에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사고에 대한...

    항공수하물 사고 국제협약과 우리나라 항공사 배상규정
  •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1]

    제설/제빙작업은 안전을 위한 필수사항 운항여부 신속 결정 못하는 이유, 예보능력? 법적으로 가이드라인 마련할 때, 어제(23일)부터 제주 지역에는 기록적인 폭설이 내렸다. 제주라는 지역이 워낙 따뜻한 곳이라 한 겨울에도 한라산을 제외하고는 눈 보기란 쉽지 않은 곳이다. 한 겨울에 1-2번 눈이 올까 말까 할 정도로 ...

    6시간 기내 대기? 왜 일찍 운항취소 결정 안해?
  •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3]

    최초의 초음속 여객기(SST)는 구 소련의 Tu-144다. 1968년 12월 31일 첫 시험비행에 성공했다. 하지만 실제 상용비행에 나선 것은 유럽의 콩코드(Concorde) 항공기가 먼저였다.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는 1976년 1월 21일 영국항공이 런던-바레인 구간에서, 에어프랑스가 파리-리오데자네이로 구간에서 각각 상용 비행을 시작...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 40가지
  •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수만 개의 부품으로 구성된 항공기는 규정된 점검이 이루어진다 해도 예기치 못한 고장이 발생한다. 갑작스런 항공기 고장을 '불가항력적인 상황(Act of God)' 이라는 분류에 포함시키는 이유이며, 이런 고장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서는 도의적인 것 외 법적인 보상은 없다. 물론 정해진 절차에 의해 법적 요건을 준...

    에어부산 항공기는 왜 하루 이상 지연됐나?(윈드실드 교체)
  • 항공기 날개는 페인팅 하지 않는다? 무게 줄이기 위해?

    날개 페인팅하지 않는다고? 무게 절감? 민간 상용 항공기들은 저마다 항공사 고유의 특색을 나타내기 위해 남다른 디자인(페인팅)을 자랑한다. 지금은 아니지만 오래 전 해외 여행이 쉽지 않았던 시절에는 머나먼 타국 공항에서 우리나라 국적 항공기 꼬리 날개의 태극마크만 봐도 가슴이 뭉클했다는 얘기를 어렵지 않게 접...

    항공기 날개는 페인팅 하지 않는다? 무게 줄이기 위해?
  • 아시아나항공기만 4시간 지연된 이유는?

    오늘(3일) 새벽 갑작스럽게 우리나라 중부지방을 덮친 짙은 안개는 김포공항이라고 예외를 두지 않았다. 안개로 인한 항공기 지연 출발, 도착은 흔히 있을 수 있는 것이었지만 6시 55분 제주를 출발해 김포공항으로 가려던 아시아나항공 8900편은 출발 자체를 하지 못하고 지연되다가 4시간이 지나서야 김포로 출발할 수 있...

    아시아나항공기만 4시간 지연된 이유는?
  • 항공편에 싣는 수하물 요금은 정말 비싼 것일까?

    최근 저비용항공사들이 늘어나면서 그 전까지는 생각하지도 못했던 각종 수수료나 요금들이 추가되고 있다. 그 중의 대표적인 것이 수하물 요금이다. 아직까지 우리나라 (저비용) 항공사들은 모두 위탁 수하물 중 일부는 무료로 운영한다. 하지만 미국의 경우는 조금 다르다. 거의 대부분 항공사들이 무료로 부치는 수하물은...

    항공편에 싣는 수하물 요금은 정말 비싼 것일까?
  • 역사상 기괴했던 비행기 디자인 12선

    인류의 동력 비행의 역사가 100년을 넘어섰다. 수 많은 개척자들의 노력 끝에 현재 지구 반대편까지 단 하루 만에 여행하는 시대가 됐다. 지금의 항공기 디자인과 형태는 우리 눈에 익숙하고 친근하다. 그럼 처음부터 이런 형태였을까? 아니다. 지난 100 여년 동안 수없이 바뀌고 변화했다. 그리고 나서 살아남은 가장 효율...

    역사상 기괴했던 비행기 디자인 12선
  • 싱가포르항공이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를 운영했다?

    콩코드는 초음속 여객기의 대명사다. 물론 소련이 경쟁적으로 개발했던 Tu-144가 먼저 비행(1968년 12월 31일, 콩코드는 1969년 3월 2일 첫 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초음속 여객기하면 먼저 떠오르는 것이 콩코드일 정도다. 콩코드 항공기를 운영했던 항공사는 영국항공(British Airways)과 에어프랑스(Airfrance)로 생산된...

    싱가포르항공이 초음속 여객기 콩코드를 운영했다?
  • 항공기 연착으로 인한 정신적 피해보상은 가능한가?

    약속한 시간을 잘 지키는 교통편이라고 한다면 기차 등을 우선으로 꼽는다. 반면 어느 덧 익숙한 교통수단이 된 항공편은 태생적(?)으로 시간 약속이 기차 등 지상교통편보다는 못한 것이 현실이다. 어쨌거나 약속된 시간에 비행기가 출발하지 못하고 지연된다면 여러모로 불편하고 일정에도 차질이 생긴다. 때로는 정신적으...

    항공기 연착으로 인한 정신적 피해보상은 가능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