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하물 사고[편집]

항공사에 맡긴 (위탁) 수하물이 원래 계획했던 목적지에 도착하지 않거나, 수하물이 파손되거나 내용품 전부(일부)가 분실되거나, 아예 찾을 수 없는 등의 경우를 말한다.

수하물 사고 종류[편집]

지연(Delay)[편집]

승객이 탑승한 항공편에 함께 탑재되지 못하고 이후 후속편으로 운송되는 경우를 말한다.

파손(Damage)[편집]

수하물 혹은 내용품에 손괴가 발생하는 경우를 말한다.

분실(Lost)[편집]

항공사에 맡겼던 수하물을 다시는 찾을 수 없게 된 경우를 말한다.

부분 분실(Pilferage)[편집]

수하물 내용품 중 일부가 분실된 경우를 말한다.

수하물 사고에 대한 배상[편집]

운송인(항공사)은 약속한 수하물 운송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았으므로 그에 대한 적절한 배상의 책임을 진다. 항공사, 국가에 따라 바르샤바조약 혹은 몬트리올협약에 따라 배상한다. 일부 국가의 경우에는 이 두 조약/협약에 조인하지 않아 항공사 자체의 배상규정에 따르는 경우도 있다. 우리나라 역시 소비자분쟁해결기준 상에 수하물 사고 배상에 대해 명확히 하고 있다.

관련 용어[편집]

각주